뉴스스크랩

title_Newspaper
<美백악관 부활절행사 동성애자들 '장사진'>

[연합뉴스 2006-04-13 22:26]  

(워싱턴=연합뉴스) 조복래 특파원 = 비교적 평온하게 지내온 128년 전통의 미국 백악관의 부활절 행사가 올해는 정치색이 가미된 다소 이색적인 행사로 변질될 것 같다.
동성애자 권리를 주장하는 게이와 레즈비언들이 상징성이 강한 백악관 부활절 행사에 집단적으로 참석, 자신들의 권리를 주장하고 미국의 전통적 가치에 합류하겠다는 구상이기 때문이다.

워싱턴 포스트 13일자 보도에 따르면, 미 전역에서 수백명의 게이와 레즈비언 등 동성애자 부모들이 이 행사에 참석키로 결의, 17일 부활절 행사에 앞서 14일 밤부터 백악관 입구에서 선착순으로 배부되는 입장권 구입을 위해 진을 칠 계획이다.

'가족 자부심 연맹' 이사장인 제니퍼 크리슬러는 "이번 부활절 행사 참석이 항의나 시위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미국의 전통에 전적으로 참여하고 동성애자들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미국인들에게 보여주기 위한 것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워싱턴 DC에 본부를 둔 '가족 자부심 연맹'은 게이와 레즈비언, 양성애자와 성전환 부모들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단체다.

그러나 동성애자 부모들이 전통적이고 미국적인 행사를 정치화하려 한다는 비판여론도 만만찮다.

종교민주주의연구소의 연합감리교회위원회 소속 마크 툴리는 "어린이들을 위한 행사를 정치적 색채가 강한 이벤트로 활용하려는 것은 적절치 못한 행동"이라고 꼬집었다.

아울러 이번 부활절 행사에는 동물애호협회 관계자들도 상당수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이들 단체는 부활절 행사에 사용하는 달걀은 반드시 우리에 갇히지 않은 상태에서 깐 것만 이용해야 한다고 백악관에 압력을 가해왔다.

이처럼 각계각층 인사들이 백악관 부활절 행사에 참석하려 치열한 경쟁을 벌이자 미 국립공립당국은 12일 백악관 입장 규칙을 최종적으로 마련했다.

미국민 누구에게나 이 행사를 개방하되 선착순이 원칙이며, 어린이 단체의 경우 이들 중 최소한 1명은 7세 이하여야 하고, 성인이 2명 이상이어선 안된다는 것이다.

퍼스트 레이디 로라 부시 여사측도 "부활절 달걀 굴리기 행사에 모든 가족들이 참석하는 것을 환영한다"는 '이색' 논평을 냈다. 달걀 굴리기는 1878년 이래 미국 부활절 행사의 전통으로 자리잡아 왔다.

cbr@yna.co.kr

(끝)



<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 관리자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6-04-19 03:29)
* 차돌바우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8-10-20 11:32)
281 <b>[동백꽃], 튜린영화제 최우수작품상 수상 </b>
280 [왕자님은 왕자님과 사랑] 동성애동화 논란 +5
279 나는 나, 남과 조금 다를 뿐이야
278 美법원, 동성애 모욕 티셔츠 교내 금지는 합헙 +1
277 <b>사우나 돌며 남성동성애자 협박 돈 뜯어</b> +4
276 동성애자 로르카에 대한 연극
275 "동성애자 차별 말라" IBM, 직원에 e메일
274 <b>[이슈] 성전환자의 인권, 생각해본 적 있습니까?</b> +2
» 美백악관 부활절행사 동성애자들 '장사진'
272 시카고 `게이 게임' 논란끝에 수용 +2
271 [미디어다음]캐나다 최초 동성부부 "우리가 얻은것과 잃은것.."
270 [연합]美 뉴저지 주지사 동성애 고백후 사임
269 [한겨레]“성소수자 인권보호에 앞장서는 진보정당 될래요” +2
268 [한겨레]민노당 ‘성 소수자위원회’ 발족
267 [중앙]"모든 학교에서 동성애 가르쳐야"
266 美 MTV, 동성애자 케이블 채널 신설
265 < 보건 > FDA, 동성애자 익명 정자 기증 금지
264 "동성애 법적 보호책 마련할때"< 법학교수 >
263 佛검찰, 시장 주재 `동성 결혼식' 불허
262 민노당 '동성애'로 시끄럽다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