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of Activity

 

[102호][활동스케치 #3]

2018 친구사이 교육팀 프로그램 현장스케치

<어쩌다 수다회- 성소수자들에게 안락한 주거란 무엇일까?>

 

 

 

2018년 12월 6일 목요일, 친구사이 교육팀에서는 성소수자로서 살아오며 경험했던 혹은 느꼈던 주거와 관련한 고충들을 나누고, 각자가 생각하고 있는 다양성이 존중 받을 수 있는 주거환경과 쉼의 공간에 대해 이야기 해보는 자리인 <어쩌다 수다회-성소수자들에게 안락한 주거란 무엇일까?>를 열었습니다.

 

 

4902afb97e4339aad8ff94b05bb3f191.png

 

 

과연 "한국 사회에서 집이란 무엇일까?"라는 질문을 던지며 시작한 <어쩌다 수다회 - 성소수자들에게 안락한 주거란 무엇일까?>에서는 어떤 이야기가 오고 갔을까요?

 

 

20181231_003900.png

 

 

일반적인 한국 사회에서 누군가는 ‘집’이란 쉼과 안정을 제공해주는 공간이라고 이야기하고, 또 다른 누군가는 ‘집’이란 개인의 재산을 늘리기 위한 도구라고 이야기합니다. 둘다 틀린 말은 아닐 겁니다. 그리고 이러한 논의의 연장선에서, 누군가는 도심 내 임대주택 공급을 주장하지만, 또 누군가는 임대주택은 어느 누구도 머물지 않고 싶어하는 공간이기 때문에 최대한 공급을 지양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하기도 하죠.

 

2016년 기준으로 한국 가계의 순자산 중 74%가 부동산에 묶여있다는 현실을 감안한다면, 결국 우리가 살아가는 ‘집’이라는 공간은 수많은 이해관계가 얽혀있는 풀기 힘든 매듭일 것입니다. 바로 얼마 전 종로에 위치한 '국일고시원 화재'와 서울시 마포구 아현동의 '강제집행'으로 인해 세상을 떠난 죽음들이 그 매듭의 깊이를 이야기해주고 있습니다.

 

 

20181231_003127.png

 

(좌) 2018년 12월 서울 마포구 아현동 재건축 지역에서 쫓겨난 철거민 박준경씨의 유서(출처 : 한겨레)

(우) 2018년 11월 화재가 발생한 종로 국일고시원 3층 주변 계단 모습(출처 : 미디어오늘)

 

 

2018년 12월 사정전에서 열린 <어쩌다 수다회>에도 많은 이야기가 오고갔습니다. ‘신혼부부’를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는 주택 정책과 같이 이성애중심적으로 설계되어있는 오늘의 주거 정책 및 제도 속에서 우리는 어떠한 차별과 배제를 받고 있을까요? 아래 그림은 교육팀에서 최근 성소수자의 공간에 관한 기사를 중심으로 어떤 단어들이 많이 나타났는지를 표현한 자료입니다. ‘대출, 월세, 보증금, 독립, 고시원’과 같은 현실적인 단어부터 ‘퀴어타운, 함께, 꿈꾸는’과 같이 미래를 그리고자하는 단어가 보이기도 합니다.

 

 

20181231_003531.png

 

 

실제 현장에서도 참 다양한 이야기가 오고 갔습니다. “행복주택을 신청하려고 했는데 사회초년생도 신혼부부도 아닌 나는 어디에도 신청할 수가 없었다.”, “대출을 받고자 하는데, 아무래도 직업이 불안정하다보니 대출을 받기가 힘들다.”, “집이 없을 땐, 집값이 내려가기만을 바라고 있었는데, 집을 구하고 나니 집값이 올라가기만을 바라는 건 어쩔 수 없는 것 같다.”, “마음 같아서는 지방에 내려가 살면서, 종로3가에서 내가 가장 좋아하는 술집만 똑 떼다가 내 집 옆에다가 붙여놓고 싶다.”, “원룸에서 애인하고 살아가고 있는데, 내 개인적인 공간이 보장되지 않는 것이 너무 힘들다. 그렇다고 넓은 곳으로 이사 가기에는 집값을 감당할 수가 없다.”, “물리적인 공간도 중요하지만, 나에게는 내가 의지할 수 있고, 함께할 수 있는 사람들이 모여서 사는 게 더 필요하다. 나를 이해해줄 수 있는 사람들과 살아가는 것이 나에게는 더 소중하다.”

 

이처럼, 성소수자의 주거 이슈는 다른 소수자 집단의 주거 이슈와 겹칠 듯, 겹치지 않을 듯 구분하기 어려운 주제이기도 합니다. '가난'과 '직업의 안정성'이 문제가 되기도 하고, '서울이라는 공간의 집중'이 문제가 되기도 하며, '결혼'이라는 사회보장제도가 문제가 되기도 합니다. 더욱이, 성소수자라는 집단 내에서 존재하는 또 다른 사회 계층의 차이는 이러한 문제를 '함께' 논의하는 것에 있어서 어려움이 되기도 하죠. 그렇다면 '목요일 저녁 7시 반'의 이 자리에 개개인의 사정으로 인해 오시지는 못했지만, 이 글을 읽고 계신 여러분의 고민은 또 어떨지 궁금해집니다(댓글로 남겨보아요!).

 

 

20181231_003921.png

 

 

한편, 곧 임기를 마무리하는 친구사이 대표 낙타는 과거 친구사이에서 시도되었던 2011년 퀴어타운 프로젝트를 소개하고, 앞으로 '우리가 살아가는 공간은 어떠해야할까?’를 고민해보고 싶다고 포부를 밝히면서 다음과 같은 질문을 던지기도 했습니다.

 

 

“과연 ‘같은 사람들’끼리 모여사는 것만으로, 우리가 받고있는 차별과 배제가 해결될 수 있을까?

우리가 정말 고민해야하는 지점은, 비슷한 사람들끼리 모여서 사는 것을 넘어서,

서로 다른 사람들이 모여서 ‘잘’ 살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해야하는 것은 아닐까?”

 

 

단 한명의 노쇼도 없었다는 이번 행사에서 낙타가 던진 질문이, 앞으로 한국게이인권단체 친구사이가 나아갈 곳이 어디즈음일까 상상해보도록 하는, 또 다른 나침반이 되지 않았을까 생각해봅니다.

 

다가오는 2019년에는 오늘의 주제와 관련된 다양한 논의를 진행해보고 싶다고 하며, 2018년 마지막 <어쩌다 수다회>를 마무리한 낙타의 상상력을, 그리고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의 포부를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55b706fa025d803be43a1bc62d8baba3.png

 

 
  • profile
    박재경 2019.01.01 11:23
    혼자면 외로우니까 !
    한 발자욱 가면 한계, 또 한 발자욱 가면 한계
    그래도 그 한 발자욱이 모여서 지금의 고민들을 다 담아내는 기회를 만들거라는 환상을
    가져보네요.

    그런데 이런 작업을 한다는 것은 성소수자 공동체를 제 몸의 목숨처럼 사랑해야 할 수 있는 일인데,
    난 아직 발견하지 못했고, 앞으로도 그럴 거라는 예상을 해, 물론 내 삶의 한계이기도 하지만

    종종 타인에 대한 사랑을 이야기를 하지만, 결국 자신만을 사랑하고 있거나
    자신을 너무 사랑해서 타인들에게 곁을 내 주지 않는 사람들만 많이 봐서 그런가봐
    나 역시도, 혼자면 외로우니까!
    뭔가 나만의 방식으로 기여할 작은 그 무엇을 찾아야 하는데, 참 어렵네요
  • profile
    크리스:D 2019.01.01 13:30
    못 가서 아쉬웠는데, 잘 정리해주어서 감사해요~^^

    사실 게이로서, 한 나라의 국민이자 시민으로서 메인스트림에서 살고 싶은 건 욕망이자 관계의 원천이죠. 무엇보다 스스로 경제생활을 이끌어나가고 가족과 비슷한 공동체를 형성해나가야 하기 때문에 더 그런것 같아요. 주거는 그 기반이 되는 개념이구요. 독립, 동거, 주거공동체 등 다양한 형태가 떠오르기도 하네요.
    결국에는 사랑하는 사람들과 오손도손 즐겁게 살고 싶다는 건데.. 현실적인 제약이 넘 많아요ㅋㅋ 신혼부부 혜택도 못 받고.. 자녀 양육 혜택은 말할 필요도 없구요. 혼자 또는 둘이, 아니면 마음 맞는 사람 몇몇이서 산다는 게 참 쉽지만은 않은데, 그래도 퀴어타운이나 무지개집 등을 보며 희망을 가져봅니다!

  1. [102호][활동스케치 #1] 2018 친구사이 송년회 ‘수고했어 올해도’ 현장스케치

    [활동스케치 #1]  2018 친구사이 송년회 ‘수고했어 올해도’ 현장스케치     지난 12월 15일 친구사이 송년회 ‘수고했어 올해도’가 마이크임팩트 종각에서 열렸습니다. 친구사이 한 해 활동을 돌아보고 함께 한 회원들과 함께 했던 회원들과 감사의 마음을 나누...
    Date2019.01.03 Views106
    Read More
  2. [102호][활동스케치 #2] 2018 인권의 날 기념식 현장 스케치

      [활동스케치 #2]  2018 인권의 날 기념식 현장 스케치        세계인권선언문 낭독하는 시민사회 대표들 세계인권선언 70주년 기념일인 10일 오전 서울 중구 대한성공회 서울대성당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참석한 가운데 열린 2018 인권의 날 기...
    Date2019.01.03 Views70
    Read More
  3. [102호][활동스케치 #3] 2018 친구사이 교육팀 프로그램 현장스케치 <어쩌다 수다회- 성소수자들에게 안락한 주거란 무엇일까?>

      [102호][활동스케치 #3] 2018 친구사이 교육팀 프로그램 현장스케치 <어쩌다 수다회- 성소수자들에게 안락한 주거란 무엇일까?>       2018년 12월 6일 목요일, 친구사이 교육팀에서는 성소수자로서 살아오며 경험했던 혹은 느꼈던 주거와 관련한 고충들을 ...
    Date2019.01.03 Views72
    Read More
  4. [101호][활동스케치 #2] 웹툰 <천국에서 열린 벽장> 북토크와 소식지

    [활동스케치 #2] 웹툰 <천국에서 열린 벽장> 북토크와 소식지             지난 11월 16일 금요일, 친구사이 사정전에서 친구사이 웹툰 <천국에서 열린 벽장> 북토크가 있었습니다. 작가인 방규황님과 성소수자 가족분, 그리고 친구사이 팀원인 제니와 아론이 ...
    Date2018.12.03 Views78
    Read More
  5. [101호][활동스케치 #1] 세계에이즈의 날 기념 가진사람들 첫 공식행사 '투'

    [활동스케치 #1] 세계에이즈의 날 기념 가진사람들 첫 공식행사 '투'         2018년 11월 24일 토요일, 세계에이즈의 날을 기념하여 을지로의 시네마테크 서울아트시네마에서 친구사이 내 PL자조모임인 '가진사람들'의 첫 오픈 공식행사 '투'가 개최되었습니...
    Date2018.12.03 Views82
    Read More
  6. [101호][활동스케치 #4] HIV 감염인 故 오준수 님이 남긴 흔적과 흔적-없음 : 이강승 작가 전시, <Garden>

    [활동스케치 #4] HIV 감염인 故 오준수 님이 남긴 흔적과 흔적-없음 : 이강승 작가 전시, <Garden>         ▲ 이강승, "무제(이름들)", 네온, 15X280cm, 2018.       한국의 HIV/AIDS 인권운동의 역사는 한국 동성애자 인권운동의 역사보다 깁니다. 한국 내에...
    Date2018.12.03 Views153
    Read More
  7. [101호][활동스케치 #3] 2018 친구사이 정기총회 현장 스케치

    [활동스케치 #3] 2018 친구사이 정기총회 현장 스케치         지난 11월 24일 토요일 저녁 7시 30분 서울시립청소년수련관 지하 1층에서 2018 친구사이 정기총회가 열렸습니다. 친구사이 정기총회는 친구사이의 최고 의사결정기관으로, 한 해의 친구사이 활동...
    Date2018.12.03 Views60
    Read More
  8. [100호][활동스케치 #2] 10.20 차별금지법제정 촉구 평등행진 ‘우리가 간다’

        [활동스케치 #2] 10.20 차별금지법제정 촉구 평등행진 ‘우리가 간다’   지난 10월 20일 토요일 구름 한 점 없는 화창한 가을하늘 아래 광화문 광장에서 차별금지법제정 촉구를 위한 평등행진 ‘우리가 간다’가 진행되었습니다. 지난 10년이 넘는 시간동안 ...
    Date2018.11.15 Views78
    Read More
  9. [100호][활동스케치 #1] 2018 지보이스 기획공연 ‘폭풍공감’을 마치고

      [활동스케치 #1]   2018 지보이스 기획공연 ‘폭풍공감’을 마치고           2018 지보이스 기획공연 ‘폭풍공감’이 지난 10월 13일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어요. 매해 가을에 열리는 지보이스 정기공연이기도 했지만, 올해는 기획공연이라는 이름으로 ‘폭풍공감...
    Date2018.11.15 Views154
    Read More
  10. [99호][활동스케치 #1] 9월 8일 인천퀴어문화축제를 마치고.

      [활동스케치 #1] 9월 8일 인천퀴어문화축제를 마치고.     지난 9월 8일 인천에 첫 인천퀴어문화축제가 열렸습니다. 퀴어IN天, 하늘은 우리 편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된 이번 인천퀴어문화축제에 친구사이도 부스진행을 위해 축제에 참여했습니다. 당일 상황...
    Date2018.11.15 Views82
    Read More
  11. [99호][활동스케치 #2] 난민과 함께하는 행동의 날 참관기 

        [활동스케치 #2] 난민과 함께하는 행동의 날 참관기      지난 9월 16일 일요일 오후 보신각에서 진행된 난민과 함께하는 행동의 날 집회에 참여했습니다.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참가자 분들이 보신각 앞을 가득 메워 주셨습니다.     ...
    Date2018.11.15 Views87
    Read More
  12. [98호][활동스케치 #1] 우리의 존엄을 지키는 집회!! 

    [활동스케치 #1] 우리의 존엄을 지키는 집회!!          친구사이는 8월 18일(토) 중요한 집회에 참여했습니다.     < 사진제공: 쌍용자동차 범국민대책위>       첫 번째 집회는 쌍용자동차 범국민대회 ‘결자해지’ 였습니다. 지난 6월말 쌍용자동차 또 다른 ...
    Date2018.09.03 Views140
    Read More
  13. [98호][활동스케치 #2] 2018 친구사이 워크숍 참가 후기

    [활동스케치 #2] 2018 친구사이 워크숍 후기       숨 막히는 기록적인 더위의 끝자락인 지난 8월 25일-26일 양일간 친구사이 회원들과 함께 2018 친구사이 워크숍을 다녀왔습니다. 올해 워크숍은 잘 놀고, 잘 먹고, 잘 쉬는 것을 목표로 기획하고 진행되었습...
    Date2018.09.03 Views189
    Read More
  14. [97호][활동스케치 #2] 대한문 쌍용차 분향소와 인권활동가들의 이야기마당 연대해YOU!

      [활동스케치 #2] 대한문 쌍용차 분향소와 인권활동가들의 이야기마당 연대해YOU!    지난 7월 23일 월요일 저녁 대한문 옆 쌍용자동차 정리해고의 서른 번째 희생자 故김주중 조합원의 분향소에서 인권활동가들과 함께 하는 이어말하기 연대해YOU! 행사에 참...
    Date2018.08.13 Views200
    Read More
  15. [97호][활동스케치 #1] 평등을 위한 한걸음, 차제연 7월 활동 대공개~~

      [활동스케치 #1] 평등을 위한 한걸음, 차제연 7월 활동 대공개~~      차별금지법 제정연대는 지난 2010년부터 차별금지법 입법을 위해 발족한 인권 시민사회단체들의 연대체입니다. 제18대, 제19대 국회에서 법안은 발의되었지만, 철회되거나 제대로 논의조...
    Date2018.08.13 Views171
    Read More
  16. [97호][활동스케치 #3] 제19회 서울퀴어문화축제 참관기

    [활동스케치 #3] 제19회 서울퀴어문화축제 참관기     2000년 서울에서 첫 퀴어문화축제가 열린 이래 서울퀴어문화축제는 올해 19회째를 맞습니다. 2013년 홍대, 2014년 신촌에 이어 2015년부터 줄곧 서울시청광장에서 큰 규모로 열리고 있는 서울퀴어문화축제...
    Date2018.08.13 Views317
    Read More
  17. [96호][활동스케치 #1] 지방선거 혐오대응 전국네트워크 활동브리핑

          [활동스케치 #1] 지방선거 혐오대응 전국네트워크 활동브리핑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끝났습니다. 선거 결과 관련해서는 선거 운동 전부터 예상되어온 민주당의 압승으로 결론이 났습니다. 이에 대한 다양한 분석과 해석이 나오고 있는데요. 친...
    Date2018.08.13 Views157
    Read More
  18. [96호][활동스케치 #2] 2018 퀴어여성게임즈(QWG) 참관기

        [활동스케치 #2]  2018 퀴어여성게임즈(QWG) 참관기     평소 같으면 이불 속에서 나오지도 않았을 일요일 오전 9시, 머리맡에서 울리는 알람을 듣고 단번에 일어나 샤워를 하고 자기 전에 미리 준비해 둔 옷을 입고 비장한(?) 마음으로 집을 나섰다. 바...
    Date2018.08.13 Views212
    Read More
  19. [94호][활동스케치 #1] 제1회 전주퀴어문화축제 참관기: 천년의 땅 위에 무지개가 뜬다

      [활동스케치 #1]  제1회 전주퀴어문화축제 참관기 : 천년의 땅 위에 무지개가 뜬다     지난 4월 7일 토요일 전주 풍남문 광장에서 열린 제1회 전주퀴어문화축제에 다녀왔습니다. 3월엔 인권활동가대회 참석 차 제주를 다녀왔는데 또 4월엔 전주라니, 사람...
    Date2018.05.02 Views239
    Read More
  20. [94호][활동스케치 #2] 책읽당 모임 후기 - 사람이 장애를 이야기할 때 ('그래, 엄마야'를 읽고)

    [활동스케치 #2] 책읽당 모임 후기 : 사람이 장애를 이야기할 때 <그래, 엄마야>를 읽고. 이야기를 만드는 일을 종종 합니다. 이야기를 만들다보면 어떤 것을 전달하기 위해 필요한 상황을 설정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어떤 때는 자극적이고 생경한 설정일수록 ...
    Date2018.05.02 Views317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