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of Activity
조회 수 308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활동스케치 #1]

아듀, Hand in Hand Seoul 2017

 

 

hinh.png

 

 

0. 시작에 앞서서
 

기억하는가? 지난 2015년 11월 대만에서 초회 아시아 성소수자 합창제 Hand in Hand Taipei 2015가 개최되었다. 지보이스는 한국의 게이코러스로 Hand in Hand 행사에 참여하게 되었다. 첫째날 리셉션 행사와 둘째날 대만 퀴어퍼레이드, 마지막날 본 공연을 치루는 3일의 일정을 가진 행사였다. 초회 행사이기에 아쉬웠던 부분도 존재했었지만, 아시안 퀴어들이 모여서 함께 노래를 부른다는 행사 자체로서의 의미와, 앞으로의 Hand in Hand 행사의 기초적인 틀을 구성했다는 것에 의미가 있었다. 

 

 

 

201511_3.jpg

 

샌더, 「[활동스케치 #2] 지보이스 대만원정기」, 『친구사이 소식지』 65, 2015.11.30 중.
 

 

 


1. 기획단 시작
 

초회 행사에서 다음 개최지는 대한민국이라고 지명받았을 때, 행사에 참여한 지보이스와 아는언니들은 당황했었다. 다음 개최국에 대해서 사전에 논의된 바가 없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2016년이 되고 실제로 다음 해 행사를 준비해야 하는 상황이 오게 되어 첫 회의를 소집하게 되었다. 첫 회의에는 '언니네트워크'와 '친구사이' 사무국에서 한 명씩, 그리고 '아는언니들'과 '지보이스'의 단장들, 그리고 해외 합창단들과 소통하던 사람으로 나미푸가 있었고, 나는 대만에서 가장 활개치고 돌아다닌 이유로 회의에 참석하게 되었다. 이 첫 회의 이후 개인적인 사정으로 몇몇 인원이 교체되고, 본격적으로 Hand in Hand Seoul 2017 기획단이 활동하게 되었다.

 


2. 마음대로 되는 일이 없다
 

지금 돌이켜보면 행사를 어떻게 준비했는지 상상하기 어려울 정도로 여러 곡절들이 많았다. 우선 내부에서는 한국에서 성소수자 단체가 이 정도 규모의 국제 행사를 준비하는 것이 처음이었기 때문에 경험상의 문제가 있었고, 매일 마주하고 있는 혐오세력의 직간접적인 영향도 있었다. 하지만 가장 문제는 행사명만 존재하고 행사 장소, 프로그램, 날짜 등 기초적인 틀의 확정이 불투명했다는 것이다. 한국의 정책상 일정과 장소는 3개월 전에 확정이 되고(본디 본 행사는 KQCF(퀴어문화축제) 참가가 둘째날 일정으로 계획되어 있었다), 그나마도 박근혜탄핵과 탄기국의 시청광장 무단 점거 시위로 본 날짜는 불가하게 되었다. 일정에 변경이 불가피해 결국 KQCF 일정을 대체할 새로운 프로그램 준비를 더해야 했다. 1년을 준비했지만 최종으로 모든 것이 고정된 것은 두달 전 쯤이었다. 행사를 준비하는 이들에게도 참석하려는 사람에게도 믿고 기다리는 것 외에는 방법이 없었다. 그리고 모두 믿고 기다려준 덕분에 8개 합창단과 기획단, 서포터즈 등 220명의 사람이 모이게 되었다.

 

 

3. 첫째날 - 오랜 친구들과 새로운 친구들을 만나다.
 

Hand in Hand Seoul 2017의 막이 올랐다. 지난 행사와 마찬가지로 WELCOME PARTY의 성격과 오리엔테이션의 성격을 가지고 진행된 리셉션이었다. 2년 전에 인연이 됐던 친구들과 새로운 친구들을 만나며, 그동안 어떻게 지냈는지 한국에 와서 어떤지 서로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언어의 장벽으로 어색한 순간은 전체 합창곡인 "Over the rainbow"를 함께 부르고 날려보냈다. 특별공연을 준비해주신 차세빈님과 아네싸님 그리고 남은진님께 감사드린다. 

 

사진1.JPG
 

사진2.JPG

 

사진3.JPG

 

 


4. 둘째날 - 한국의 혐오를 직접 대면하다.
 

본디 둘째날 행사로는 KQCF에 참석하는 것으로 대신하려 했지만, 해당 날짜가 불발되어 새로운 야외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되었다. 그래서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각국 합창단들과 기자회견을 가지고, "Over the rainbow"를 부르고 나서 시청 광장까지 행진하는 행사를 가졌다. 아시아 성소수자의 현주소를 확인할 수 있는 내용들이었다. 싱가폴은 성소수자인 것이 불법이고 대만은 동성결혼이 합헌 결정되었다. 그렇다면 한국의 상황은 어떤가? 대통령이 후보자 토론에서 성소수자를 부정하고 군대에서 성소수자라는 이유로 실형을 받았다. 성소수자 풍물패 '바람소리로 담근 술'의 길놀이를 시작으로 우리가 행진하며 시청 광장에 도달했을 때 성소수자 혐오 세력과 대치하는 상황이 있었고, 행사 참가자들은 한국의 이러한 혐오를 직접 대면하게 되었다. 한가지 재미있는 사실은, 유럽에서 온 참가자들은 이러한 상황을 겪은 세대가 아니라는 것이었다.


 

사진4.jpg

 

사진5.jpg

 

사진6.jpg

 

사진7.JPG

 

 

5. 셋째날 - Hand in Hand 울려 퍼지다.
 

본 행사는 합창제이다. 마지막날 행사를 위해서 달려온 행사이다. 8개 팀 모두 아름다웠다. 초회 Hand in Hand 행사 때 아쉬웠던 점은, 가사 번역이 없어 전달이 어려웠고 곡의 구성이 단조로웠다는 것이 있었다. 그런데 이번 행사는 다채로운 악기 구성을 하거나, 가면을 이용한 퍼포먼스를 하는 등 모든 팀들이 본인들의 색깔을 잘 보여주었다. 한가지 재미있는 사실은, 초회 행사때는 지보이스만 안무를 구성했다면 이번에는 안무를 구성한 팀이 늘어났다는 점이다. 이런 것이 지보이스의 한류가 아닌가 싶다.

 

 

사진8.jpg


▲ elements Choir - 홍콩

 

 

사진9.jpg

 

▲ Beijing Queer Chorus - 중국

 

 

사진10.jpg


▲ G-Major - 대만

 

 

사진11.jpg

 

▲ G-Voice - 한국
 

 

사진12.jpg


▲ the Harmonics - 홍콩

 

 

사진13.jpg

 

▲ Proud Voices Choir - 연합팀
 

 

사진14.jpg

 

▲ Sing Men's Choir - 싱가폴

 

 

사진15.jpg

 

▲ 아는언니들 - 한국

 

 

공연중 특별히 기억나는 순간이 있다면, Proud voices의 "fix you"와 아는언니들의 "다시 만난 세계", 그리고 전체 합창을 했던 때였다. 공연일 아침 영국의 자살 폭탄 테러 소식을 접한 Proud voices 멤버들은 "fix you"를 부르며 아픔을 보듬어 주었다. 마지막 곡 "Hand in Hand"를 부를 때는 내가 지금 무엇을 부르는지 인식하지 못할 정도로 가슴이 벅찼다. 이 무대에서 내려가면 다시 헤어져야 하는 것을 인식하니 차마 무대에서 발이 쉽게 떨어지지 않았다.

 

 

사진16.JPG

 

사진17.jpg

 

 

 

 

6. 이제는 정말 헤어져야 할 시간 - 애프터파티
 

다행히도 무대에서 내려온 것으로 바로 헤어지는 것은 아니었다. 애프터파티가 준비되었고, 이태원 TRUNK에서 기획단과 서포터즈, 합창단원들과 마지막 회포를 풀었다. 그리고 서로 헤어지기 싫어 클럽 영업 종료까지 함께한 친구들을 보고 결국 아쉬움과 기쁨의 눈물을 쏟았다. 불켜진 클럽에서 클럽 대표님의 배려로, 이들과 마지막으로 "Over the rainbow"와 "Hand in Hand"를 불렀다. 

 

 

사진18.jpg

 

사진19.jpg

 

 

7. 마치며 - 우리는 계속 함께 노래할 것이다.
 

행사를 통해 얻게된 것이 있다면, 언니네트워크와 함께 일하며 유대를 다진 것. 오랜만에 만난 친구들을 '한국에서' 볼 수 있었던 것. 새로운 친구를 만날 수 있었던 것 등 너무 많은 것을 얻었다.


특히 180명의 합창단원이 오른 마지막 무대는 관객들에게나 합창단원 개개인들에게도 가슴을 울리는 경험이었다. 국가와 언어, 문화 등을 초월해 한 목소리를 내는 것은 합창이 가지는 가장 큰 가치라는 것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Hand in Hand는 이제 아시아에서 겨우 걸음마를 뗀 단계이다. 당장 다음 행사 개최지는 확정되지 않았지만, 다음, 그리고 그 다음에도 행사는 계속될 것이다. 노래와 성소수자라는 공통점으로 연결된 우리는 앞으로도 계속 함께 노래할 것이다.

 

Hand in Hand Seoul 2017은 이렇게 마무리되었다. 함께 고생한 기획단, 서포터즈, 스페셜 땡스투 모든 여러분들, 그리고 지보이스를 비롯한 모든 합창단들, 그대들 모두 가슴 속에 품고 다음 Hand in Hand를 기다리겠다.

 

 

 

lineorange.jpg

 

Hand in Hand Seoul 2017 기획단, 지보이스 단원 / 오웬

 

 

 

banner_final2.jpg

  • profile
    순재 2017.07.01 12:15
    고마워요 오웬~ 행복했어요♡ ^^
  • profile
    기로 2017.07.10 17:30
    서포터즈 분들 진짜 고생많으셨어요!

  1. [활동스케치 #2] 감염인(HIV/AIDS) 의료차별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

    [활동스케치 #2] 감염인(HIV/AIDS) 의료차별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            2017년 6월 22일 오후에 국가인권위원회에서 감염인(HIV/AIDS) 의료차별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가 열려 친구사이 사무국에서 다녀왔습니다. 2016년 국가인권위원회의 연구용역 ...
    Date2017.07.20 Views73
    Read More
  2. [활동스케치 #1] 아듀, Hand in Hand Seoul 2017

    [활동스케치 #1] 아듀, Hand in Hand Seoul 2017         0. 시작에 앞서서   기억하는가? 지난 2015년 11월 대만에서 초회 아시아 성소수자 합창제 Hand in Hand Taipei 2015가 개최되었다. 지보이스는 한국의 게이코러스로 Hand in Hand 행사에 참여하게 되...
    Date2017.07.20 Views308
    Read More
  3. [활동스케치 #3] 대구퀴어문화축제 퍼레이드 참여기

    [활동스케치 #3] 대구퀴어문화축제 퍼레이드 참여기           운전석도 퀴어한 퀴어버스를 타고 대구로 출발~         입구에 있는 이 분을 보고 '아, 여기가 퀴어문화축제장이구나' 하고 부스행사장을 찾아갔어요. 서울에서도 본 적 있는 분인 것 같은데 대...
    Date2017.07.20 Views867
    Read More
  4. [활동스케치 #2] 성소수자 인권활동가 석방 촉구 촛불문화제

        1.   2017년 4월 25일, JTBC 대통령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홍준표 후보와 문재인 후보는 "동성애를 반대한다", "동성애를 좋아하지 않는다", "동성애 때문에 에이즈가 창궐한다", "동성혼 합법화할 생각 없다" 등의 몰지각한 발언을 하였습니다. 문제가 ...
    Date2017.05.06 Views441
    Read More
  5. [활동스케치 #1] 차별없는 평등사회를 위해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하라!

        지난 2007년 성적지향과 병력이 삭제된 채 발의되었던 누더기 차별금지법 사태 이후 10년. 보수개신교 세력의 압력에 의해 차별금지법은 제대로 발의되어보지도 못하고 무산되거나 철회되었습니다. 그 사이 성소수자들의 삶은 어떠했나요? 각종 법과 제도 ...
    Date2017.05.06 Views286
    Read More
  6. [활동스케치 #1] 제14회 전국 인권활동가 대회

      3월 2일~3일 이틀간 사무국은 수원 보훈교육연구원에서 열린 14회 전국 인권활동가 대회에 참여했습니다!       보훈교육연구원답게 입구에는 이런 동상이 세워져 있었습니다.     "자유와 평화와 인권을 위한 봉사와 희생은 근본신조다 ... "       점심을 ...
    Date2017.04.18 Views307
    Read More
  7. [활동스케치 #2] 3.10 성소수자 촛불문화제 '박근혜 탄핵! 이제, 성소수자 평등한 사회로'

        지난 3월 10일, 박근혜가 탄핵되던 역사적인 순간. 광화문 광장에서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의 주최로 성소수자 촛불문화제 '박근혜 탄핵! 이제, 성소수자 평등한 사회로'가 열렸습니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이 광장으로 나와 탄핵 인...
    Date2017.04.18 Views233
    Read More
  8. [활동스케치 #1] 사진으로 보는 위켄즈 국회 상영회

            다큐 <위켄즈>가 대한민국 국회에 입성했습니다. 지난 2월 9일 정의당 성평등부, 정의당 성소수자위원회, 이정미 의원실의 주최로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국회 상영회를 가졌습니다. 성소수자 관련 국내 다큐멘터리로는 첫 국회 상영회였습니...
    Date2017.02.28 Views230
    Read More
  9. [활동스케치 #2] 성소수자 차별 조장하는 ‘학교, 성교육 표준안’폐기 촉구 기자회견 현장

      지난 2월 8일 광화문 정부종합청사 앞에서 성소수자 차별 조장하는 ‘학교, 성교육 표준안’ 폐기 촉구 기자회견이 있었습니다. 그 날 현장에는 기자회견을 주최했던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의 소속단체들 뿐만 아니라 정당, 종교, 청소년, 학부모, 교육...
    Date2017.02.28 Views127
    Read More
  10. [활동스케치] 2017 상반기 LT 후기 - 조금 더디게 가더라도

    [활동스케치] 2017 상반기 LT 후기: 조금 더디게 가더라도     친구사이는 1월과 7월 이렇게 일 년에 두 번 운영진 LT를 개최한다. 여기는 친구사이의 운영진뿐만 아니라 친구사이 활동에 관심 있는 정회원까지도 역시 참석이 가능하다. 바로 이 운영진 LT에서...
    Date2017.02.08 Views330
    Read More
  11. [활동스케치#2] 해해, 해피투게더! 사진으로 보는 2016년 친구사이 송년회

      2016년은 정말이지 여러 일이 많이 일어났고, 그 중에는 가슴 아플 일도, 분노할 일도 많았습니다. 친구사이도 보듬고 연대하며 바쁜 한 해를 보냈습니다. 친구사이의 2016년을 마치는 자리가 지난 주말 12월 17일에 있었는데요. 그 현장을 사진을 통해 전...
    Date2017.01.21 Views352
    Read More
  12. [활동스케치 #1] 2016 성소수자를 위한 HIV/AIDS 바로 알기+감염인과의 대화 후기

    [활동스케치 #1] 2016 성소수자를 위한 HIV/AIDS 바로 알기+감염인과의 대화 후기             12월 1일 세계 에이즈의 날이자, HIV/AIDS 감염인 인권의 날을 맞아서 친구사이에서 마련한 간담회가 지난 6일에 있었습니다.   교육은 무겁거나 딱딱하지 않았습...
    Date2017.01.21 Views252
    Read More
  13. [활동스케치] 2016 친구사이 인권지킴이 교육 “실제상황! - 나를 지키기, 친구에게 도움주기” 후기

    [활동스케치] 2016 친구사이 인권지킴이 교육 “실제상황! - 나를 지키기, 친구에게 도움주기” 후기       올 한해도 친구사이 인권지원팀은 ‘친구사이 자체적인 인권옹호활동의 기획과 수행’이라는 목표아래, 주기적으로 모여 다양한 상담사례 및 실제 인권침...
    Date2016.11.24 Views162
    Read More
  14. [활동스케치] 2016 책읽당 4회 낭독회 & 문집발간회 참여기

    [활동스케치] 2016 책읽당 4회 낭독회 & 문집발간회 참여기       예능보다 뉴스가 재밌어지던 11월 5일, 책읽당 낭독회가 있었답니다. 작년에는 보기만 했고, 그날 처음으로 낭독회에 참가했었죠. 보는 것과 직접 해보는 것은 하늘과 땅 차이입니다. 느...
    Date2016.11.24 Views158
    Read More
  15. [활동스케치] 2016 지_보이스 공연 <전체관람가>, 그 뒷이야기

    [활동스케치] 2016 지_보이스 정기공연 <전체관람가>, 그 뒷이야기     선선해지는 날씨, 언제 썸을 탔는지 갑자기 여기저기서 튀어나오는 커플들... 네, 그래요, 올해도 어김없이 지보이스의 정기공연이 돌아왔습니다! 특히 이번 해에는 10월 5일부터 9일 간 ...
    Date2016.10.25 Views190
    Read More
  16. [활동스케치] '받아보자' - 2016 친구사이 후원의 밤 후기

        사람들이 모두 자리를 잡은 뒤, 2016년 친구사이 박기호 대표님이 마이크를 들고 첫 운을 뗐다. “사람이 이렇게 많이 올 줄 몰랐다”라는 2016년 친구사이 박기호 대표님의 첫인사는 그래서 진심으로 다가왔다. 남장여자 국회의원 김옥선의 복장을 하고 하...
    Date2016.09.23 Views270
    Read More
  17. [활동스케치] 친구사이 회원지원팀의 ‘나와 마주하는 시간 – 마음만지기’ 프로젝트

    [활동스케치]  친구사이 회원지원팀의 '나와 마주하는 시간 - 마음만지기' 프로젝트       # 내 이야기를 들어줘   우리의 마음속에는 소녀가 살고 있습니다. 그 소녀는 술에 취했거나, 비오는 밤이나, 홀로 외롭고 처절한 새벽 2시쯤 그 존재를 드러냅니다. ...
    Date2016.09.01 Views354
    Read More
  18. [활동스케치] ‘여름아, 부탁해’ - 2016 친구사이 워크숍 후기

    [활동스케치] ‘여름아, 부탁해’ - 2016 친구사이 워크숍 후기     6월 25일 토요일, 구름 많음         2016 친구사이 워크숍 ‘여름아, 부탁해’가 진행될 주말 동안 비가 올 거라는 일기예보가 있었다. 작년 워크숍에도 비가 왔던 기억이 있는데, 올해도 마찬...
    Date2016.09.01 Views547
    Read More
  19. [활동스케치] 나의 퀴어퍼레이드 참가기

    [활동스케치] 나의 퀴어퍼레이드 참가기           1. 처음으로 퀴어퍼레이드에 갔다.   친구사이에 처음 나온 지는 10개월(정회원이 된지는 이제 막 4개월), 책읽당 당원으로 6개월, 소식지 회원으로 3개월 째 삶을 살고 있다. 취준생이고 지방에 사는지라 엄...
    Date2016.06.20 Views396
    Read More
  20. 평등한 사랑을 위한 여정은 계속됩니다. - 동성결혼 신청사건 각하 결정 관련 기자회견

    어제 서울서부지법의 동성결혼 신청사건 각하결정에 대한 당사자/변호인단/인권단체 기자회견이 오늘 2016년 5월 26일 오전 11시에 참여연대 느티나무홀에서 있었습니다. 친구사이가 참여하고 있는 성소수자 가족구성권 보장을 위한 네트워크(홈페이지 http://...
    Date2016.05.26 Views291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