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etch of Activity
조회 수 178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활동스케치]

2016 책읽당 4회 낭독회 & 문집발간회 참여기

 

 

 

예능보다 뉴스가 재밌어지던 11월 5일, 책읽당 낭독회가 있었답니다. 작년에는 보기만 했고, 그날 처음으로 낭독회에 참가했었죠. 보는 것과 직접 해보는 것은 하늘과 땅 차이입니다. 느긋하게 낭독회를 바라볼 때와는 달리, 직접 참가해 글을 쓰고 글을 읽어야 하죠. 뭘 써야 할까, 2주 동안은 고민으로 시간을 보냈습니다. 쓰고픈 얘기는 많지만, 막상 써내려가다 보면 마음에 들지 않더라구요. 그러다 글을 잘 쓰려면 자신의 가장 숨기고 싶었던 것을 꺼내보라는 얘기가 생각났습니다. 효과가 있었던 걸까요? 창피한 기억들을 픽션으로 재구성해 거침없이 써내려 갈 수 있었습니다.

 

마감 날 새벽까지 글을 써서 보내고 나니, 속이 후련해졌습니다. 다시 읽어보기는 괜히 싫었어요. 오타도 체크해야 하고 이상한 부분은 없는지 확인해야 했지만, 오글거리고 숨기고 싶은 창피한 이야기라 더는 보고 싶지 않았습니다. 그렇게 수정기간은 지나버렸고, 낭독시간 3분에 맞게 글을 다시 줄여야 할 때가 되었습니다. 중복된 단어와 부자연스러운 문장들이 뒤늦게 눈에 들어오네요. 안타깝지만 게으른 저를 탓해야죠. 이미 인쇄에 들어간 문집은 손 못쓰니, 낭독용 원고나 잘 쓰기로 했습니다.

 

 

 

1완성된 문집.jpg

 

 

글에 딱 맞는 음악을 고르고, 기준에 맞게 글의 내용을 줄이니 글이 재미가 없어졌습니다. 1분을 추가로 얻고서야 만족할 만한 길이로 글을 줄였지만, 이번엔 음악이 너무 짧네요. 도입부를 반복, 그 다음 마디에서 다시 처음부터 반복한 걸로 음악을 길게 편집했었습니다. 자연스럽게 편곡하느라 시간을 좀 썼는데 눈치 채셨을까요..?

 

글도 다 썼고, 딱 맞는 길이의 음악까지 구했습니다. 이제 낭독 연습만 하면 되는데, 연습 횟수가 너무 적어서였을까요? 낭독회 당일. 집결 장소인 사무실에 오자마자 드는 생각은 ‘연습을 더 할 걸’ 이었습니다. 자신이 없었거든요. 리허설에서 연습이 더 필요할 것 같다는 평가를 받아서 걱정이 많이 됐습니다. 매일 밤 몇 번 읽긴 했지만 모자란 느낌이었습니다. 읽다가 떨거나, 목소리가 기어들어가 잘 안 들릴까? 음악이 끝났는데도 아직도 내가 글을 읽고 있다면? 생각하기도 겁났습니다.

 

 

 

2도서관.jpg

 

 

 

성평등도서관에 도착하고 사람들이 하나 둘 입장합니다. 7시, 친구사이 소개영상이 끝나자 책읽당에서 준비한 순실한 소개영상이 재생되고 긴장되기 시작합니다. 재생이 끝나면 낭독이거든요. 당원들이 정해진 순서에 맞게 낭독을 마치고 돌아옵니다. 후련한 표정과 상반되게 저는 점점 더 긴장되네요. 떨지 말자고 마음을 다잡아 봅니다. ‘이것밖에 못하나.‘ 속으로 화도 내보고, 심호흡도 하고, ‘관객은 다 돌이다.‘ 마인드 컨트롤 해보지만 어째 스멀스멀 올라오는 떨림은 쉽게 잡히질 않네요. 떨면서 앞으로 나가 마이크 앞에 앉아 책을 펼칩니다. 연습이 효과가 있었던 걸까요? 마음이 진정되기 시작합니다. 차분히 낭독을 이어가던 도중, 전혀 웃긴 부분이 아닌데도 관객석에서 웃음이 터져 저도 살짝 웃어버리고 말았답니다. 걱정과 달리, 연습한 것보다 결과가 좋았습니다.

 

 

 

3개별낭독회1.jpg

3개별낭독회2.jpg

 

 

 

모든 당원이 실수 없이 무사히 낭독을 마쳤습니다. 이어지는 작가 인터뷰 시간! 모쿠슈라님이 조심스럽게 준비한 비공개 질문을 던져 작가에게 답을 듣는데요. 시간이 빠듯하기 때문에 빠르게 진행 됐습니다. 당원들의 특징 세세하게 기억한 모쿠슈라님. 날카롭지만 유쾌한 질문을 던집니다. 재치 있게 받아치는 당원들도 보통이 아니네요. 다행히 반응이 좋았던 걸로 기억해요.

 

 

 

사본 -4작가인터뷰.jpg

 

 

 

유쾌한 시간이 끝나고, 낭독회 분위기에 딱 맞는 노래, 부부밴드 ‘복태와 한군‘의 공연시간입니다. 복태와 한군을 저는 작년 낭독회에서 처음 봤었습니다. 벌써 두 번째 공연이네요. ‘부부밴드는 육아라는 전쟁터에서 총알을 피하면서 노래하는 것과 같다.’는 복태님의 멘트에 호호웃음이 절로 나네요. 마음이 따뜻 편안해지는 노래를 들려주십니다. 겨울날 햇살을 받는 따스한 느낌. 눈과 귀가 즐거운 한군의 연주와 노래도 빼놓을 수 없죠. 어느새 책읽당의 친구가 된 것 같다는 두 분. 내년 낭독회에서도 노래를 꼭 들을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5복태와한군.jpg

 

 

 

공연 후 마무리 인사와 함께 무사히 낭독회를 마쳤습니다. 집회날짜와 겹쳐 사람이 안 오는 건 아닌가 싶은 우여곡절 많은 낭독회였지만, 나름의 성공이 아닐까요? 당원들이 함께 소중한 시간을 보내고, 여러분들에게 책읽당이 어떤 소모임인지 알릴 수 있었으니까요. 내년 낭독회 때는 ‘같이’ 속에 감춰둔 이야기를 꺼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책읽당에서 만나요!

 

(사진 도움: 터울)

 

 

 

lineorange.jpg

책읽당 당원, 친구사이 회원 / 리자드

 

 

* 소식지에 관한 의견이나 글에 관한 피드백, 기타 문의 사항 등은 7942newsletter@gmail.com 으로 보내주세요.

* 소식지 정기구독을 원하시는 분은 해당 게시판에서 신청해주세요. ☞ 신청게시판 바로가기

* 차별없는 세상을 만들어나가는 친구사이의 활동을 후원해주세요. donation.png후원참여 바로가기

 

 

 

  • ?
    루빈카 2016.11.24 11:24
    자드 >_< 글 쓰느라 고생했어~! 풋풋함이 느껴져서 너무 좋았던 ㅎㅎ

  1. [활동스케치 #3] 친구사이 연중기획 교육프로그램 두 번째 시간 ‘PL의, PL과 관계 맺기’

      2017년 친구사이 연중기획 교육프로그램 '우리 안의 PL' 두 번째 시간 ‘PL의, PL과 관계 맺기’ - <"PL과 함께 하는 왕자의 게임">은 지난 첫 번째 교육 ‘나의 PL 친구에게’에서 PL의 목소리를 따라 HIV 감염인의 삶을 그려보고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이었다...
    Date2017.10.05 Views111
    Read More
  2. [활동스케치 #2] 해운대 퀴어 바람 불어 불어 : 제1회 부산퀴어문화축제 참관기

             해운대에 퀴어 바람 불어 불어 ~~~~      제1회 부산퀴어문화축제가 9월 23일 오전 10시 부스 행사를 시작으로 해운대 구남로에서 열렸습니다. 서울은 2000년 9월 9일에 첫 퍼레이드가, 대구는 2009년 6월 20일이었습니다. 그리고 2017년 드디어 부산...
    Date2017.10.05 Views87
    Read More
  3. [활동스케치 #1] 음악으로 연대하다, 지보이스 정기공연 '입맞춤'

      * 친구사이 대표 낙타님과 영화 <위켄즈>로 인연을 맺은 배우 박진희씨가 사회를 맡아 진행했다. 그리고 수화통역사 정원갑님.      올해도 어김없이 지보이스의 정기공연이 진행되었다.  사랑, PL, 커밍아웃 그리고 연대. 이번 지보이스 정기공연이 다루는 ...
    Date2017.10.05 Views189
    Read More
  4. [활동스케치 #4] 책읽당 제5회 낭독회 및 문집발간회 스케치

    [활동스케치 #4] 책읽당 제5회 낭독회 및 문집발간회 스케치       ‘Just remember you are not alone♩ In the Aftermath♬’ 저는 답답할 때면 책상 앞에서 A4 용지에 가수의 노랫말을 따라 적었습니다. 정신없이 종이를 채워나가는 과정에서 저는 묘한 해방감...
    Date2017.10.05 Views135
    Read More
  5. [활동스케치 #2] 무지개행동 활동가대회 참가기

        사무국에서는 정회원 두 분과 함께 8월 18일부터 20일까지 2박 3일동안 계룡산 자락에 있는 펜션으로 무지개행동 활동가대회를 다녀왔습니다.   바로 옆에는 계곡이 흐르고 계룡산 산세가 보이는 멋진 풍광이 있는 펜션이었습니다.         짐을 풀고 강...
    Date2017.09.12 Views215
    Read More
  6. [활동스케치 #1] 잠시 쉬었다 가실래요?

        잠시 쉬었다 가실래요?           지난 8월 23일부터 26일 3박 4일 동안 인권재단 사람에서 주최한 인권활동가 마음돌봄 여행에 다녀왔습니다. 장소는 지리산과 가까운 전북 남원시 산내면 일대였습니다. 최초 이 소식을 들었을 때 ‘가면 진짜 쉴 수 있을...
    Date2017.09.12 Views151
    Read More
  7. [활동스케치 #1] 서울퀴어문화축제 참여기

    [활동스케치 #1] 서울퀴어문화축제 참여기                   7월 15일 서울광장에서 18회 퀴어문화축제가 열렸다. 나에게 이번이 네 번째로 참가하는 축제인데, 이번에는 그저 구경하며 즐기는 것이 아니라 친구사이 기획단으로 시작하여 부스 팀으로 참가했...
    Date2017.09.12 Views342
    Read More
  8. [활동스케치 #2] 친구사이 교육프로그램 '게이와 페미니즘' 방청기

    [활동스케치 #2] 친구사이 교육프로그램 "게이와 페미니즘" 방청기         ▲ 1주차 : 게이와 페미니즘 - 김순남(성공회대 연구교수), 2017.6.22.   요새 페미니즘이 참 ‘힙’하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단연 손에 꼽는 주요 코드 중 하나이며, 각종 신조어를 ...
    Date2017.09.12 Views341
    Read More
  9. [활동스케치 #2] 감염인(HIV/AIDS) 의료차별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

    [활동스케치 #2] 감염인(HIV/AIDS) 의료차별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            2017년 6월 22일 오후에 국가인권위원회에서 감염인(HIV/AIDS) 의료차별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가 열려 친구사이 사무국에서 다녀왔습니다. 2016년 국가인권위원회의 연구용역 ...
    Date2017.07.20 Views92
    Read More
  10. [활동스케치 #1] 아듀, Hand in Hand Seoul 2017

    [활동스케치 #1] 아듀, Hand in Hand Seoul 2017         0. 시작에 앞서서   기억하는가? 지난 2015년 11월 대만에서 초회 아시아 성소수자 합창제 Hand in Hand Taipei 2015가 개최되었다. 지보이스는 한국의 게이코러스로 Hand in Hand 행사에 참여하게 되...
    Date2017.07.20 Views324
    Read More
  11. [활동스케치 #3] 대구퀴어문화축제 퍼레이드 참여기

    [활동스케치 #3] 대구퀴어문화축제 퍼레이드 참여기           운전석도 퀴어한 퀴어버스를 타고 대구로 출발~         입구에 있는 이 분을 보고 '아, 여기가 퀴어문화축제장이구나' 하고 부스행사장을 찾아갔어요. 서울에서도 본 적 있는 분인 것 같은데 대...
    Date2017.07.20 Views890
    Read More
  12. [활동스케치 #2] 성소수자 인권활동가 석방 촉구 촛불문화제

        1.   2017년 4월 25일, JTBC 대통령 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홍준표 후보와 문재인 후보는 "동성애를 반대한다", "동성애를 좋아하지 않는다", "동성애 때문에 에이즈가 창궐한다", "동성혼 합법화할 생각 없다" 등의 몰지각한 발언을 하였습니다. 문제가 ...
    Date2017.05.06 Views457
    Read More
  13. [활동스케치 #1] 차별없는 평등사회를 위해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하라!

        지난 2007년 성적지향과 병력이 삭제된 채 발의되었던 누더기 차별금지법 사태 이후 10년. 보수개신교 세력의 압력에 의해 차별금지법은 제대로 발의되어보지도 못하고 무산되거나 철회되었습니다. 그 사이 성소수자들의 삶은 어떠했나요? 각종 법과 제도 ...
    Date2017.05.06 Views295
    Read More
  14. [활동스케치 #1] 제14회 전국 인권활동가 대회

      3월 2일~3일 이틀간 사무국은 수원 보훈교육연구원에서 열린 14회 전국 인권활동가 대회에 참여했습니다!       보훈교육연구원답게 입구에는 이런 동상이 세워져 있었습니다.     "자유와 평화와 인권을 위한 봉사와 희생은 근본신조다 ... "       점심을 ...
    Date2017.04.18 Views313
    Read More
  15. [활동스케치 #2] 3.10 성소수자 촛불문화제 '박근혜 탄핵! 이제, 성소수자 평등한 사회로'

        지난 3월 10일, 박근혜가 탄핵되던 역사적인 순간. 광화문 광장에서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의 주최로 성소수자 촛불문화제 '박근혜 탄핵! 이제, 성소수자 평등한 사회로'가 열렸습니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이 광장으로 나와 탄핵 인...
    Date2017.04.18 Views243
    Read More
  16. [활동스케치 #1] 사진으로 보는 위켄즈 국회 상영회

            다큐 <위켄즈>가 대한민국 국회에 입성했습니다. 지난 2월 9일 정의당 성평등부, 정의당 성소수자위원회, 이정미 의원실의 주최로 국회의원회관 제2소회의실에서 국회 상영회를 가졌습니다. 성소수자 관련 국내 다큐멘터리로는 첫 국회 상영회였습니...
    Date2017.02.28 Views251
    Read More
  17. [활동스케치 #2] 성소수자 차별 조장하는 ‘학교, 성교육 표준안’폐기 촉구 기자회견 현장

      지난 2월 8일 광화문 정부종합청사 앞에서 성소수자 차별 조장하는 ‘학교, 성교육 표준안’ 폐기 촉구 기자회견이 있었습니다. 그 날 현장에는 기자회견을 주최했던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의 소속단체들 뿐만 아니라 정당, 종교, 청소년, 학부모, 교육...
    Date2017.02.28 Views140
    Read More
  18. [활동스케치] 2017 상반기 LT 후기 - 조금 더디게 가더라도

    [활동스케치] 2017 상반기 LT 후기: 조금 더디게 가더라도     친구사이는 1월과 7월 이렇게 일 년에 두 번 운영진 LT를 개최한다. 여기는 친구사이의 운영진뿐만 아니라 친구사이 활동에 관심 있는 정회원까지도 역시 참석이 가능하다. 바로 이 운영진 LT에서...
    Date2017.02.08 Views355
    Read More
  19. [활동스케치#2] 해해, 해피투게더! 사진으로 보는 2016년 친구사이 송년회

      2016년은 정말이지 여러 일이 많이 일어났고, 그 중에는 가슴 아플 일도, 분노할 일도 많았습니다. 친구사이도 보듬고 연대하며 바쁜 한 해를 보냈습니다. 친구사이의 2016년을 마치는 자리가 지난 주말 12월 17일에 있었는데요. 그 현장을 사진을 통해 전...
    Date2017.01.21 Views383
    Read More
  20. [활동스케치 #1] 2016 성소수자를 위한 HIV/AIDS 바로 알기+감염인과의 대화 후기

    [활동스케치 #1] 2016 성소수자를 위한 HIV/AIDS 바로 알기+감염인과의 대화 후기             12월 1일 세계 에이즈의 날이자, HIV/AIDS 감염인 인권의 날을 맞아서 친구사이에서 마련한 간담회가 지난 6일에 있었습니다.   교육은 무겁거나 딱딱하지 않았습...
    Date2017.01.21 Views284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