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벽장에서 밖으로 나오는 이들과 가족을 위한 가이드

                                                                                         지나 (친구사이 간사)


인터넷에서 이런저런 'It gets better'에 관한 영상을 찾아보다가 Pixar의 직원들이 만든 'It gets better'영상을 보고 혼자 모니터 앞에서 눈물을 뚝뚝 흘린 적이 있었다. 대개 자신의 경험담을 얘기하며 결국은 다 좋아질 것이고, 그 증거로 나도 이렇게 살고 있단 얘기일 뿐이었는데 그렇게 감동적일 수 없었다. 이유는 아마도 그것이 '실제상황'이었으며, 지금도 벌어지고 있는 일이었기 때문일게다. <커밍아웃 프롬 더 클로젯>이 좀 더 실제적으로 다가오는 이유도 그와 마찬가지로 실제 상담사례들을 엮어서 성소수자 자신에 대한 이야기, 그리고 가족에 대한 이야기를 간단명료하게 제시하고 있다.

일단 이 책의 장점은 작고, 얇다는 점이다. 개인차에 따라 다르겠지만 평균적으로 2시간 정도면 완독이 가능하지 않을까 싶은데 덕분에 부담이 없어서 좋다. 책에 나온 사례들도 대체적으로 한 페이지를 넘지 않는 정도. 그래서 긴 글 읽기 어려워하는 사람도 쉽게 읽을 수 있다. 주로 실제 사례들을 편집했지만 잘 요약된 상담 가이드나 성소수자에 관한 이야기들도 있는데 이런 것들이 실제로 '가이드'의 역할을 한다. 커밍아웃을 준비하고 있을 때 읽어도 좋고, 커밍아웃을 시도한 이후 커밍아웃을 한 상대방에게 전해주면 그 또한 생각을 정리하고 상황을 받아들이는 데 도움이 되는 '가이드 북' 말이다. 생각 복잡한데 동성애의 역사부터 시작해서 진화론, 생물학적인 이런 저런 소리가 머리에 들어올 리가 없다는 걸 저자는 잘 알고 있는 것 같다.

책을 읽으면서 생각한 건 이 책은 실상 성소수자 본인보다는 성소수자를 가족으로 둔 사람들이 읽으면 좋겠다는 점이다. 물론 책 표지에 '가족 중에 동성애자가 있을 때'라고 영어제목 아래 한글로 꽤 크게 써놨지만 실제 분량은 생각보다 꽤나 적은 편. 하지만 성소수자 가족들이 접할 수 있는 관련 서적이 전혀 없다시피하다는 점에서, 또한 가족들이 주로 느끼는 의문이나 문제점을 잘 정리해놨다는 점에서 상당히 유용할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예를 들면 '어릴 때 핑크색 이불을 덮게 해서 내 아들이 게이가 된 것이 아닌가' 같은 생각을 하고 계실 부모님 분명히 계실텐데 어떤 일이 있었든 당신들의 탓으로 자녀가 성소수자가 된 것이 아니며 고칠 수 있는 것도 아니라는 점을 명확히 해주고 있으니 꽤 큰 도움이 될 것 같다. 물론 벽장 안에서 나올까말까를 고민하고 있는 성소수자에게도 도움이 될 책이다. 그리고 부디 도움이 되기를 간절하게 바란다.




542 [캠페인] 성소수자에게 인권을!
541 성소수자 가족모임이 만들어집니다.
540 [긴급] "내 새끼 구출작전" - 9월 19일입니다. +14
539 9월 운영위원회 공고
538 [성명서] 서울학생인권조례 제정은 흔들림없이 추진되어야 한다.
537 [성명서] 성소수자학생차별에 눈 감는 것이 우리 교육의 양심이 될 수는 없다.
536 추석연휴 기간 (9월 9일~9월 13일) 동안 사무실 쉽니다.
535 2011 친구사이 워크숍 <프로젝트 런 gay 코리아>
534 친구사이가 추천하는 9월의 책 - <깔깔깔 희망의 버스>
533 [성명] 아시아태평양에이즈대회 경찰 폭력 규탄한다!
532 8월 신입회원 오리엔테이션 공고
531 8월 정기모임 공고 +2
530 8월 운영위원회 공고
529 친구사이가 추천하는 8월의 책 - 후천성인권결핍 시대를 아웃팅하다.
528 7월 정기모임 공고
527 7월 신입회원 오리엔테이션 공고
526 7월 23일(토) 사무실 개방하지 않습니다.
» 친구사이가 추천하는 7월의 책 <커밍아웃 프롬 더 클로젯>
524 2011 친구사이 하반기 LT 공고
523 학생인권조례 추가서명전에 동참해주세요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