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린보이

title_Marine
갈라 2003-04-23 19:30:38
2 134
안녕하세요!

천원장이 우리 챠밍스쿨 원장을 맡고 나니 쇠퇴 일로를 걷고 있어 다시 내가 맡기로 했습니다.

<여기는 챠밍스쿨 강의실 --마린보이반>

요번 학기는 오페라에 관한 것 입니다.

다들 좋은 성적을 받기 바래요.

자! 출석을 부르 겠어요..
.
.
어머머~~쟤들은 또 늦어 …

첫날부터 늦은 학생~ 거기 둘 이리로 나와 봐요.
.
.

너희 둘은 그렇게 붙어 다니니 (철, 용)

니들 둘이 사귀지?

꼭 공부도 못하는 것들이 붙어 다녀요..지겨워

니들은 시험 볼때도 둘이 같이 안더라..

아니~ 니들이 뭘 안다고  틀린답을 서로 보여주고 그래~

서로서로 틀린답만 내면 만점이 되는거니?

들어가! 얼굴이 이쁘면 봐 주기라도 하지.
.
.
.
다시 출석 부를께요.
.
.
.

"신정한~신정한~~신정한~~~" (항상 맨 끝에 들어온다)

"예"

그럼~ 다 온걸로 하고..
.
.

여기 마린보이반들 문화적 소양을 높이기 위해 이렇게 강의를 하기로

우선 나의 전공인 오페라를 얘기해 볼려고 하는데...

오페라의 역사니, 어떻게 발전되었는지..뭐 이런 것들을 얘기하면 우리 애들 머리 쥐어짜며 난리를 칠태니...

우선 쉽게 얘기를 하지요!
.
.

아참! 여기 니들반에 기부금(뒤로) 입학한애 있다면서?

그애가 누구니?

이때 한학생(장미)이 손을 번쩍들더니 쟤예요.

하면서 그 학생을 가리킨다.

바로 말로만 듯던 천XX 학생...

(얼굴로 보나 몸매로 보나 기부금 입학아니면 들어오기 힘들게 생겼다.)
.
.
혼미해진 정신을 가다 듬고...
(내가 혼미해진 이유를 아는 사람은 다 안다!)
.
.
요즘에 TV광고로 연일 떠들어 데는 푸치니(Puccini)의 투란도트(Turandot)의 얘기를 할려고 합니다.

우선,오페라는 종합 예술로서 유구한 역사를 자랑합니다.500년 이상 되었습니다.
태동은 물론 이태리에서 시작을 했고, 독일과 프랑스, 영국으로 건너가 나라마다 조금씩 다른 차이
를 보이며 발전해 나갔습니다.

여담인데 이태리 밀라노의 패션이 세계적인 이유는 그곳이 이태리 오페라의 전성기를 구가 했던 곳입니다.
오페라를 연출하는데 있어서 무대의상이 상당히 중요한 위치를 차지 합니다.
그래서 밀라노가 패션의 세계적인 곳이 되었습니다.

푸치니는 1858년에 태어나서 후두암으로 1924년에 이세상을 떠났습니다.
오페라이 큰별이 지고 말았습니다.

푸치니의 대표작으로는 "라보엠" "나비부인" "토스카"...우리가 익히 아는것 처럼 위대한 예술품을 남겼지요.
.
.

오페라의 내용은 대부분이 비극입니다.
사랑에 죽고, 병들어 죽고, 자살을 해서 죽고....뭐 이런 통속적인 줄거리로 되어있지만..
오페라의 초기에는 고대신화를 바탕으로 한것들이 대부분 이었습니다.

투란도트는 그오페라의 여주인공인 공주의 이름입니다.
배경은 중국입니다.

푸치니의 마지막 작품으로 이 오페라의 완성을 하지 못하고 죽고 맙니다.
그래서 그의 친구이자 후배인 프랑코 알파노가 오페라의 마무리를 짓게 됩니다.
.
저기 졸고 있는 학생, 학생....(사각공주,찬)
쟤들 어제 또 이태원 뗬니?
하녀튼...재들 팔자는 왜 그러니...아유~
.
.
투란도트의 내용은 투란도트가 세가지 수수께끼를 내서.. 맟치는 사람하고 결혼을 하지만,
만약 맟치지 못하면 죽음이라는 그런 내용 입니다.
여기서 세가지 질문이 뭐냐면...

거기 학생!! 신성한 교실에서 바지는 왜 걷어 올리고 발랄이야! (규)
.
.
내가 마린보이반 만 들어 오면 혼수 상태야!
.
.
.
어디까지 얘기했더라?

맞아!

첫 번째 수수께끼
공주: 그것은 어두운 밤을 가르며 무지개 빛으로 날아다니는 환상. 모두가 갈망하는 환상.
그것은 밤마다 새롭게 태어나고 아침이 되면 죽는다.
답: 그것은 '희망 (La Sprenza)’

두 번째 수수께끼
공주: 불꽃을 닮았으나 불꽃은 아니며, 생명을 잃으면 차가워지고,정복을 꿈꾸면 타오르고,
그 색은 석양처럼 빨갛다.
답: 그것은 '피 (Il Sangue)’

세 번째 수수께끼
공주: 그대에게 불을 주며 그 불을 얼게 하는 얼음. 이것이 그대에게 자유를 허락하면 이것은 그대를
노예로 만들고, 이것이 그대를 노예로 인정하면 그대는 왕이 된다.
답: 그것은 바로 당신, '투란도트 (Turandot)!’

위와 같은 질문입니다.
.
.
.
이 오페라는 시종일관 웅장한 합창이 계속됩니다.

스케일이 장대하며,푸치니의 말년의 예술혼을 담은 위대함이 서려있습니다.
.
.
이때 종치는 소리 가 들린다.
.
.
제일 먼저 지겨웠다는 듯이 장미가 머리를 풀어 헤지며 일어 난다.

쟤는 샴푸 모델이니?
.
.

오늘수업은 여기까지 ...

그럼 다음 시간에...

아류 2003-04-23 오후 20:38

원당님! 넘 넘 재미있는 수업이었어요. 바지를 걷어부치기는 해도 그래도 저는 착한 학생이지요? 참 고맙습니다. 다음 번의 재미있는 수업도 부탁드릴께요. 그럼 안녕히 계세요.

2003-04-23 오후 21:03

어머머,,, 이 언니가 !!!
아는 사람들은 다 아는데 어디서 사기를 치고 있어!
기부금 입학한 얘기를 자기 입으로 떠들고 다녀?
언니 이대 입학할 때 체육관 지어준거 다 알고 있어.
그러고 우리집이 돈이 좀 많아서 돈 없는 학교에 좀 투자한게 뭐 그리 흠이라구... 우리나라 교육의 미래를 위해서 어디까지니 학교에 투자한 거라구. 흥흥흥!
[공지] 친구사이 수영모임 마린보이 안내입니다. +3
[공지] 회원 규정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66 4월 27일은 `마포문화체육센타`에서 2시 입니다. +3
65 친구사이 MT 신청게시판에 개별신청하는게 어때요? +3
» Giacomo Puccini 의 Turandot... +2
63 수영모임 번개!!! +5
62 친구가... +1
61 천장호에서 +1
60 친구사이 M.T 가자~
59 회원들간에 MSN아뒤 교환하는거 어때요? +5
58 우리 마린걸들 왜 이러니... +2
57 또 킹카? +1
56 진짜 킹카 뜨다! +4
55 내일 알지
54 [re] 꽃마님사진 전격공개
53 4월 20일 모임 공지! +2
52 시들지 않는 흑장미의 생일을 축하하며... +1
51 이번 수영 모임(4월13일)은 쉽니다~ +1
50 가슴이... +2
49 금요일에 집들이 합니다.
48 자 우리 떠나여...^^
47 쪽지가 지워져써여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