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Free
조회 수 8495 추천 수 3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난 10월 정기모임 때 있었던 종로통신의 퀴어뉴스 중에서 온라인에서도 같이 나누면 좋을 것 같아 이야기 올려요. ^^

(그 때 소개된 지_보이스 공연 후기 모음은 11월 23일 지보이스 공연영상 상영회 이후에 게재될 예정입니다.^^) 


첫번째로 


'페이스북엔 왜 게이스북이 있을까?' 인데요. 


face1.jpg


페이스북이 게이들에게 어떻게 활용되고 있는 지를 알려주는 좋은 예를 하나 보여드릴게요.


아래는 변천님이 Queer Toon 이란으로 이반시티에 연재한 웹툰의 12번 째 에피소드 '게이스 북'의 일 부분입니다.


face2.jpg


이렇듯 게이스북을 통해 친구를 맺게된 사이가 현실에서도 이어지기에 여러가지 시간이 걸리지만 그 사이에 묘한 긴장감을 즐기는 듯 합니다. 


그럼. 게이스북은 어떤 것일까요? 우선 제 페이스북 화면을 올려보겠습니다. 제 페이스북은 게이스북은 아닙니다. 일반과 이반 비율은 4:6 정도? 


face3.jpg


이렇듯 페이스북에 게이스북 계정을 만드는 것에는 다양한 매력들이 있습니다. 


500명 정도의 친구를 갖고 있는 한 게이스북 유저와 메일 토크를 진행했습니다. 


face4.jpg


이 분의 생각에 따르면 게이스북 내의 인간관계 맺기 역시 현실과 그리 다르지 않은 것 같고요. 여러 가지 시간과 노력이 걸린다. 그 안에서 친구사이 같은 성소수자 단체가 페이스북 내 게이들에게 매력적인 메시지로 다가간다면 충분히 소구 되는 메시지는 존재한다고 생각하고 있네요. 


몇 가지 정리 하자면 아래와 같습니다. 


face5.jpg



게이스북을 통해서 다양한 삶의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많은 게이들. 그들이 표현하고 있고, 표현하고 싶은 수많은 생각들은 결국 그들이 당당하고 멋진 사람이라는 것을 알리면서 또한 스스로가 만족감을 얻어가고 있는 공간이다. 그 공간 속에서 충분히 현실적이면서도 매력있는 성소수자 인권의 목소리를 알리다면 그 공간을 충분히 활용가능 하다고 볼 수 있지 않을까 싶다.



?
  • profile
    고슴도치_233987 2013.11.21 19:27
    게북이 아닌데 다들 게북으로 봐요
    문젠 공연홍보나 일부 종로가는 글에
    일반친구들이 호응해줘요 ㅠ
  • profile
    진서기 2013.11.22 00:14
    좋네요ㅋㅋ
  • ?
    2013.11.22 22:55
    ㅋㅋㅋ말하지않아도알아요~♪♬♩
    고수미 좋은 친구들과 함께하는구나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647 오늘 밤. 이태원에서 한 번 놀아보아요 ^^ 1 file 종순이 2013.11.29 1502
11646 연애와 사랑에 대한 십대들의 이야기 -당신의 경... 대리인 2013.11.28 984
11645 국가보안법 제정일 기념 토크콘서트 '가짜사나이 ... file 가짜사나이_2 2013.11.28 1082
11644 감사합니다 3 철호 2013.11.27 1249
11643 [근조] 복주(철호)님 아버님의 명복을 빕니다. 15 종순이 2013.11.25 1252
11642 [지보이스10주년 "열애" 뒷담화]-지난정기모임때... 2013.11.25 1255
11641 12월 6일 책읽당 - 누가 무지개 깃발을 짓밟는가 file 라떼 2013.11.25 1068
11640 11월30일 밀양 희망버스에 같이 가면 해서요. 글 ... 1 file 덕현 2013.11.23 1000
11639 [선관위공고] 2014년 친구사이 대표 후보자 출마... 1 친구사이 2013.11.22 1075
11638 [논평] 외부성기 형성 요건만을 갖추지 못한 성전... 종순이 2013.11.22 1263
11637 송년회 준비 모임 11월 23일(토) 저녁 8시로 변경... 2 김조광수 2013.11.22 964
11636 11월의 장롱영화제, 영화와 미술의 핑크빛 스캔들! file 장롱영화제 2013.11.22 1639
11635 지보이스 정기공연 <열애>의 상영회가 열립니다!! file Sander 2013.11.21 1068
11634 한가람 변호사님과 서부지법, 희망법이 만든 '희망' 계덕이 2013.11.21 1225
» 지난 정기모임 때 종로통신 중 나누고 싶은 이야기 3 file 종순이 2013.11.21 8495
11632 (서울 = 뉴스69) 친구사이 대표선거 등록연장 파문! 14 뉴스69 2013.11.21 1171
11631 <로빈슨 주교의 두가지 사랑> 변영주 감독, 진중... 1 file 데이 2013.11.19 1531
11630 게이봉박두 2 - 세컨드 라이프 상영회 잘 마쳤습... 2 종순이 2013.11.19 1060
11629 12월 1일 에이즈날 기념 첫 번째 후원파티 - Red... 1 file 종순이 2013.11.19 1976
11628 영등포구 "동성애 인권 현수막 철거 통보" 헤프닝 1 file 계덕이 2013.11.19 1447
Board Pagination Prev 1 ... 127 128 129 130 131 132 133 134 135 136 ... 714 Next
/ 714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