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2020 차금법.png

 

포괄적 차별금지법 21대 국회  첫 발의와

국가인권위원회의  ‘평등 및 차별금지에 관한 법률’ 제정 촉구 의견 표명을 환영하며.

- 이제는 국회가 적극 나서야.

 

 

지난 6월 29일 정의당 의원을 중심으로 한 포괄적 차별금지법 발의에 이어 오늘(30일) 국가인권위원회에서도 국회에 ‘평등 및 차별금지에 관한 법률’ 제정 촉구 의견을 표명했다. 십 년이 훌쩍 넘는 긴 시간 동안 거리와 광장에서 연대와 투쟁으로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에 대해 목소리 내기를 멈추지 않았던 많은 이들의 목소리가 일궈낸 결과이다.

 

포괄적 차별금지법은 인권을 보호하는 보편적이고 기본적인 법으로 통용되며 이미 세계적으로 자리를 잡고 있지만 한국에선 2007년부터 십 년이 훌쩍 넘는 시간 동안 일곱 차례나 법안이 제출되었으나 회기 만료 및 보수혐오세력들의 반대에 부딪혀 번번이 무산되었다.

 

이처럼 사회적 소수자들의 인권을 표심으로, 합의의 대상으로 유예시키는 동안 조직화되고 정치화된 차별과 혐오가 코로나19와 같은 재난과도 같은 위기의 순간에 어떻게 작동하는지 국민들에게 여실히 드러났다. 이런 불평등한 위기의 시간을 지나며 이제는 대한민국 국민이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에 충분히 동감하고 있다. 국가인권위원회가 진행한 국민인식조사에서 88.5%가 차별금지법 제정에 찬성했다는 결과가 이를 증명하고 있다. 차별과 혐오가 아닌 평등과 인권, 다양성의 가치를 향한 시대적 흐름을 이제는 거스를 수 없다.

 

평등을 향한 시민들의 열망에 응답하여 포괄적 차별금지법을 발의에 참여 한 10인의 국회의원과 국회에 ‘평등 및 차별금지에 관한 법률’ 제정 촉구 의견을 표명한 국가인권위원회의 용기 있는 걸음에 뜨거운 응원과 지지의 마음을 전하며 아울러 21대 국회와 정부는 차별과 혐오를 조장하며 평등과 인권의 가치를 훼손하는 이들과 단호히 선을 긋고 누구도 차별받지 않을 수 있는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친구사이도 차별 없는 세상을 위해 계속해서 성소수자들의 존재를 드러내고 목소리 내기를 멈추지 않으며 함께 하겠다.

 

 

2020년 6월 30일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1219 [부고] 이도진 회원의 부고를 전합니다.
1218 2020년 친구사이 하반기 LT 공고
1217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한 시민 행동 게이도 나섰다! 포괄적 차별금지법 국민동의청원에 참여해주세요!
» [성명] 포괄적 차별금지법 21대 국회 첫 발의와 국가인권위원회의 ‘평등 및 차별금지에 관한 법률’ 제정 촉구 의견 표명을 환영하며. - 이제는 국회가 적극 나서야.
1215 2020년 친구사이 6월의 정기모임 공지
1214 도움이 필요할 땐 친구사이
1213 성소수자 자살예방지킴이 양성교육 <무지개돌봄>을 개최합니다.
1212  친구사이 2020년 6월 운영위원회 공고
1211 2019 친구사이 활동보고서가 발행되었습니다.
1210 친구사이 5월의 정기모임 공지
1209 ‘코로나19로 인한 성소수자 위기 지원기금’ 배분 진행안내
1208 코로나19로 인한 성소수자 위기 지원기금 신청안내 [신청이 마감되었습니다.]
1207 [성명] 권리를 빛내자, 변화를 외치자 - 5월 17일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 날을 맞아
1206 존엄한 자신을 사랑하고 소중한 주변 사람들을 지킬 수 있도록 함께 용기를 냅시다.   
1205 코로나19 관련 상황 진단 및 대응 논의를 위한 친구사이 2차 긴급 운영위원회
1204 서로가 의지하고 이겨낼 수 있도록 곁을 주어야 합니다. 우리는 퀴어하고, 소중하고, 존엄한 사람들 입니다.
1203 코로나19 관련 상황 진단 및 대응 논의를 위한 친구사이 긴급 운영위원회
1202 [공동성명] 지금 필요한 것은 혐오와 차별의 조장이 아니라, 위기를 넘어서기 위한 연대이다.
1201 친구사이가 게이 커뮤니티에 전하는 글 - 비난과 조롱을 멈추고 서로에게 힘을 줍시다. 우리는 퀴어하고, 소중하고, 존엄한 사람들입니다.
1200 [성명] 성소수자 인권침해 언론보도, 공중보건에도 ‘해악’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