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조회 수 969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8_찬란한 유언장.png

 

 

변호사가 알려주는 유언장 쓰기 '찬란한 유언장'

 

법적 효력 있는 유언장을 어떻게 쓸 수 있을까?! 
성소수자들을 위한 특별한 유언장 행사, 
<변호사가 알려주는 유언장 쓰기 - '찬란한 유언장'>이 열립니다.

 

내가 당장 내일 세상을 뜨게 되면 나의 재산은 어떻게 될까?
나의 중요한 물건들과 일기장과 블로그글과 반려동물은?
파트너와 함께 지낸 집과 같이 마련한 물건들은?
내 소중한 게이 친구들이 장례식장 한구석에서 조용히 있다가 갈 수밖에 없게 된다면?

언제가 될지 몰라도 '그 순간'은 우리를 피해가지 않습니다.
더 이상 내 뜻대로 할 수 없을 것만 같은 그 순간을 나의 뜻대로 맞이하려면
우리에겐 지금, '죽을 준비'가 필요합니다.

 

죽음 이후의 법적 관계, 그리고 법적으로 효력 있는 유언장을 쓰는 방법을 알아보고
효력 있는 유언장을 직접 써 보는 시간입니다.
이미 유언장을 쓰셨던 분들도 모처럼 갱신할 수 있는 기회!

 

효력 있는 유언장 쓰기 행사 '찬란한 유언장'에 많은 참여와 관심 부탁드립니다.

 

 

참가대상 I 친구사이 회원 및 성소수자라면 누구나
일시 I 2018년 3월 24일 토요일 오후 3시 
장소 I 친구사이 사정전(교육장)
강사 I 한가람 (친구사이 법률자문, 변호사)
문의 I 02-745-7942, contact@chingusai.net
준비물 I 도장(반드시!!), 파트너, 가족 등 관련 지인의 인적사항(이름, 주소 등)
참가비 I 5,000원(친구사이 정,준회원 및 후원회원은 무료)
* 자료집과 다과가 제공됩니다
문의 I  02-745-7942

신청링크 I https://goo.gl/forms/QUPmDwkiSfcRguQH2 

 

※ 프로그램
- 15:00 [여는 마당] 유언장을 쓰기 전에
- 15:30 변호사가 알려주는 효력 있는 유언장 쓰는 법
- 16:30 유언장 쓰기프로그램
- 17:30 마무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69 홈페이지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2018.05.08 62
1068 함께 영화를 만든다는 것: 「친구사이」의 경우 (친구사이 제작 참여 영화 특별전) 4 file 2018.04.23 1213
1067 친구사이 2018년 4월 정기모임 공고 1 2018.04.22 120
1066 2018년 친구사이 교육프로그램 ‘커뮤니티와 폭력’ file 2018.04.17 85
1065 2018 친구사이 회원지원 프로그램: 친구사이 사용설명서 1 file 2018.04.13 182
1064 친구사이  2018년 4월 운영위원회 공고 1 2018.04.11 60
1063 [성명] 충남 인권조례 폐지는 정치권력의 반인권적 폭거다. 자유한국당 규탄!! 반드시 투표로 심판하자!! 2018.04.04 42
1062 친구사이 2018년 3월 정기모임 공고 1 2018.03.24 152
1061 2018년 친구사이 교육프로그램 ‘커뮤니티와 폭력’ 1 file 2018.03.22 122
» 변호사가 알려주는 유언장 쓰기 '찬란한 유언장' 1 file 2018.03.12 969
1059 친구사이  2018년 3월 운영위원회 공고 1 2018.03.03 110
1058 [성명] “끝날 때까지 끝난 것이 아니다. 충남도 인권조례는 절대 폐지되어서는 안 된다.” - 안희정 충남도지사의 인권조례 폐지 재의 요구를 환영하며 - 2018.02.28 45
1057 친구사이 2018년 2월 정기모임 공고 1 2018.02.18 223
1056 친구사이의 스물네 번째 생일을 맞이했습니다! 2 file 2018.02.07 166
1055 2월 신입회원 오리엔테이션이 열립니다! file 2018.02.05 361
1054 친구사이 2018년 2월 운영위원회 공고 1 2018.02.03 53
1053 [성명] 충남 인권조례 폐지시킨 자유한국당을 규탄한다 file 2018.02.02 39
1052 [충남 인권조례 폐지를 반대하는 전국 인권활동가, 인권단체 긴급 성명] 충청남도 도의회는 인권조례를 반드시 지켜야 한다! file 2018.02.02 47
1051 다큐 <공동정범> 친구사이 정회원, 후원회원 단체 관람 2 file 2018.01.31 78
1050 친구사이 2018년 1월 정기모임 공고 1 2018.01.17 21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5 Next
/ 55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