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5월 19일 19시 30분경 위기상황대응 요청 건에 대한 친구사이 공개 사과

 2015년 5월 19일 19시 30분 경 친구사이(02-745-7942)로 걸려온 위기상황 대응 요청건에 친구사이가 신속하고 명확하게 대응하지 못한 것에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위기 상황 대응 요청을 명확하게 인지하지 못했고, 이후 신속한 대응에 이르지 못했습니다. 

성소수자로서 자긍심을 드러내고, 대안의 공동체를 가치로 삼고있는 친구사이이기에 성소수자 커뮤니티 내에 발생하는 안전문제(혐오폭력. 가정내 폭력 등)에 신속하고 정확하게 대응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친구사이는 사무국과 인권지원팀의 활동으로 성소수자에 대한 위기상황과 안전에 대한 대응 매뉴얼 마련에 힘쓰겠습니다. 자신을 스스로 보호할 수 있도록 자긍심을 기르는 것 뿐만 아니라 함께하는 대안의 공동체로서 성소수자 커뮤니티가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이에 대한 많은 도움 역시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5년 5월 21일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839 [논평] 진실을 억압하는 정부에 분노한다!
838 [ 성명서 ] 인권옹호의 임무를 포기한 자는 법무부 장관이 될 수 없다. 인사청문회에서 성소수자에 대한 차별적 입장을 표명한 김현웅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임명동의안을 철회하라!
837 친구사이 7월 운영위원회 공고
836 <공동의견서> 동성결혼은 법적으로 인정받아야 합니다. 재판부는 신청인 부부의 혼인신고를 수리하는 결정을 내려주십시오
835 7월 친구사이 신입회원 OT 가 열립니다! +3
834 퀴어퍼레이드에 친구사이와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833 게이봉박두 4 Rumor +3
832 친구사이 6월의 정기모임 공고
831 [공동 성명] 416연대 사무실 등의 압수수색을 규탄한다
830 성소수자 자녀를 둔 부모들의 설거지 수다
829 6/9 퀴어문화축제 개막식 '친구사이 사정전' 중계방송 번개 - 19:30
828 친구사이 6월 운영위원회 공고
827 [성명] 안전한 퀴어문화축제 보장을 위해 남대문 경찰서는 책임있는 자세로 나서라!
826 친구사이 5월의 정기모임 공고
825 오픈유어요가 6월 강좌를 시작합니다. - 시작은 6월 7일부터 +2
» 5월 19일 19시 30분경 위기상황대응 요청 건에 대한 친구사이 공개 사과
823 [논평 ] 개그맨 백OO씨 성추행 혐의 조사 관련 경찰과 언론의 인권침해적인 보도행태를 규탄하며
822 2015 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날 공동행동 결의문
821 5월 친구사이 신입회원 OT 가 열립니다!
820 5월 운영위원회 공고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