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Free
조회 수 3610 추천 수 4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SPN)"나는 동성애자 아니다", 장국영 생전 인터뷰 논란
입력 : 2007.03.31 15:06
▲ 4년이 지나도 죽음에 대한 이야기가 끊이지 않는 장국영


[이데일리 SPN/칭다오(중국)=정유미 통신원] 4월1일 세상을 떠난 중화권의 슈퍼스타 장국영(장궈롱)의 추모 4주기를 맞아 그의 인터뷰를 담은 한 책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4월 중 상하이에서 출간될 예정인 ‘장국영의 생애’는 일본 여성 작가 시마씨가 장국영의 생전 인터뷰를 모은 책이다. 시마씨는 장국영이 활동할 때  여러 차례 직접 인터뷰를 가졌던 인물로 이번 책에서 그동안 그를 둘러싼 여러 소문과 추측을 육성 인터뷰를 통해 반박하고 있다.

중화권 팬들의 가장 관심을 끄는 대목은 장국영의 동성애 또는 양성애 성향에 대한 부분이다. 현재 알려진 바로는 장국영은 이 책에 담긴 인터뷰에서 자신이 ‘절대’ 동성애자가 아님을 강조했다고 한다.

하지만 중국 언론들은 책의 내용을 소개하면서 한편으로는 그가 출연했던 영화의 캐릭터와 장면 등을 분석해 스크린과 현실에서 장국영이 보여준 동성애 또는 양성애적인 면을 부각하며 의혹을 거두지 않고 있다.

▲ 장국영을 추모하는 중국 팬들



 이밖에 장국영은 이 책에 실린 인터뷰에서 홍콩이 자신이 있을 곳이 아니라며 5년 후에 영국으로 가서 살겠다는 희망을 내비치기도 했다. 또한 그는 한국을 비롯한 외국 영화사가 투자하는 영화에 출연하지 않은 이유로 ‘조급성’을 꼽기도 했다. 출연을 요청하면서 가능하다면 빨리 촬영을 시작하자는 요구가 어김없이 따라붙는 풍토가 맞지 않았다는 것이다.

◇ 장국영 닮기 성형수술 열풍까지 일어

 이렇듯 장국영이 세상을 떠난지 4년여가 지난 지금도 중국은 해마다 4월1일이면 그의 추모 열기가 뜨겁게 일어나고 있다. 올해도 중국 전역의 대형 영화관에서는 ‘아비정전’, ‘패왕별희’, ‘영웅본색’, ‘천녀유혼’ 등 그가 출연한 영화들이 경쟁적으로 상영되고 있다.

 대도시마다 장국영 기념 영화전, 전시회, 콘서트 등 기념행사들이 줄을 잇고 있고, 심지어 그를 닮기 위한 남성들의 성형수술 열풍까지 신문 가십난에 등장할 정도다.

“다른 사람이 100% 만족하는 일에 나는 70%밖에 만족하지 못한다”던 완벽주의자 장국영. 생전에 “진정한 사랑을 해본 적이 없다”고 말했던 그는 현재 중국뿐 아니라 전 세계 수많은 사람들의 진정한 사랑과 그리움을 한 몸에 받고 있다.
 
▲ 장국영 회고 특집을 실은 중국 잡지
?
  • ?
    돌멩e 2007.04.03 03:55
    장국영이 게이가 아니면, 내가 숫처녀다. 으씨! --""
    죽은 사람은 말이 없는거고, 손바닥으로 눈을 가리면 하늘은 가려지니까 별소리가 다나오는군!!

    그나저나, 희일군, 장국영 놀던 'Propaganda' 간다고 들떠서 룰루랄라 거리면서 홍콩갔는데, 국영이가 게이 아니란다. 실망한 나머지 한국으로 귀국해버리면 우리들은 어쩌지?

  • profile
    차돌바우 2007.04.03 19:33
    인천공항 폐쇄~!!!!!!!!!!!!!!!!
  • ?
    faxless payday loans 2010.08.31 23:04
    Your website is very great. I liked your website a lot. Thank you.
    payday loans canada canadian payday loans
    http://www.findpaydayloan.com - payday loans http://www.findpaydayloan.com/payday-loans-canada.shtml - payday loans canada
    http://www.findpaydayloan.com/payday-loans-canada.shtml http://www.findpaydayloan.com
  • ?
    Dusenberry4250 2011.11.17 03:3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125 군형법 제92조 6 폐지를 위한 1만인 입법청원에 ... 4 종순이 2013.05.17 3599
14124 이태리 퀴어영화, [창문을 마주보며] 6 장금이 2003.12.18 3591
14123 누군가와 얘기 나누고 싶은 밤이네용~ 마리아후아퀴나 2012.06.25 3590
14122 게이봉박두에서 배우/공간 모집합니다 1 file 인간미 2014.04.02 3570
14121 '미스 태국' 알고보니 미스터? 한? 2003.11.15 3555
14120 번개 풍년] ^^ ㅋㅋ 11월 05일 레몬차 만들기 번개 1 박재경 2012.11.02 3540
14119 종로3가의 게이빈이 어딘가요?? 2 커피매니아 2016.03.28 3539
14118 할아버지 먹은 것 용서 합니다. 오벨리스크 2003.11.15 3480
14117 사진들, 이스라엘 퀴어 무비 [요시와 재거] 6 알자지라 2003.11.03 3471
14116 멕시코 팝 가수의 커밍아웃 게이토끼 2007.03.16 3469
14115 퍼레이드 사진 필요하신 분~~ 11 차돌바우 2012.06.07 3465
14114 서울시민 인권헌장 - 보편적 인권의 가치를 담아 ... 종순이 2014.11.29 3459
14113 차돌바우처럼만 커밍아웃해주세요 꽃사슴 2003.10.22 3448
14112 묻지마관광 시즌1의 추억... 3 김하나 2009.04.08 3436
14111 [20자톡] 2014 친구사이 미니간담회 첫번째 '지... 9 file 낙타 2014.02.19 3433
14110 [급질문] 안드로이드용 그라인더?ㅎ 6 Sander 2010.07.15 3432
14109 남자 꼬시는 방법 1 김선우 2003.10.31 3412
14108 역시 힘들군요... 2 파김치 2003.12.02 3409
14107 <펌> 에이즈 감염 비관, 50 대 자살... 1 황무지 2003.10.24 3408
14106 챠밍 스쿨 22강 여우 목도리 준비물은 여기다 신... 11 timm 2005.11.13 3406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15 Next
/ 715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