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Reading
2012.07.10 07:50

망루를 읽고

조회 수 3318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선 책읽당 모임이 재개되었고 LGBT 적인 것에서 부터 철학적인 부분까지 다양하게
이야기를 할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알찬 책읽당이 되어가는 과도기라고 생각해요

다들 함께 노력해 보아요

특히 신입회원이자 책읽당의 신입으로 참여한 '인해' ' 무열' 님 다들 말 잘 하시던데요 ㅎㅎ
' 이대' 님도 평소 책을 많이 읽으시는가 봅니다.
늘 함께 했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망루를 비교적 빨리 읽어내려갔습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소재와 주제이다 보니 흥미도 있었고
개인의 내면의 모습이 잘 묘사되어서 이 참에 소설을 써야하나 하는 착각?? 도 해보았습니다.

주인공이 매우 인간적인 모습이었다면

저는 망루에서 재림 예수라고 묘사되는 부분들이 가슴에 참 와 닿았습니다.

사람들은 오고 가는 것에 대개 민감합니다.

또 폭력이 다가왔을 때 폭력으로 맞서야 한다는 논리에도 매우 익숙 합니다.

그런 것들에 대해서 무엇을 어떻게 생각해야 되는지 고민해 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또한 개인의 삶을 개인적인 시선과 사회구조적인 면에서 성찰하려는 시도를 이제 막 시작 하려는
저로서는 이번 소설이 꽤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곧 두개의 문도 봐야 겠군요 ㅎㅎ

여러  일정으로 못봐서 ㅎㅎㅎ


  • ?
    damaged..? 2012.07.10 19:58
    소재랑 주제가 많이 겹치니까 '망루' 읽으시고서 '두 개의 문' 단체 관람하시면 효과 200% 아닐까요? ^_^
  • profile
    쌍화차(라떼) 2012.07.10 21:23
    언니 두 개의문 보러가용 +_+
  • ?
    2012.07.15 23:23
    성공적인 ㅋㅋ 재개 였나봐요.
    츄카츄카추 ㅋㅋ ㅋㅋ
    참여욕구만 많네요 ㅠ.ㅠ
    라떼형 편지 해드릴께여 ㅋㅋ ㅋㅋ
    주소 적어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책읽당 가입 안내 1 라떼 2015.03.08 6269
219 보고싶은 책읽당 멤버들... 3 Charlie-찰리 2011.06.09 3559
218 발제문 20,21,22 1 창현 2011.08.19 3067
217 발제문 1 창현 2010.11.20 3795
216 미친 옥란..^^ 7 마르스 2011.02.28 2585
215 모두들! 엄청 보구싶어욧!!^^ 5 마르스 2011.04.30 5055
214 모두들 메리설날 :) 2 라떼처럼 2011.02.02 3664
213 머야? 이거 아직도 해? 훈! 2011.08.23 3675
» 망루를 읽고 3 박재경 2012.07.10 3318
211 두둥! 책모임 인터뷰 했어요! 3 라떼처럼 2011.03.20 3690
210 도서관에 무지개가 떠야 하는 이유!? (캠페인에 동참 부탁) 2 박재경 2011.07.13 2982
209 다음 모임 알림 8 file 2012.03.20 4613
208 다들 잘지내시나용 1 라떼처럼 2010.12.01 3619
207 닉네임 바궜어요~ 2 니지にじ 2010.12.30 3764
206 늦뽕이지 말입니다. 3 늦봄 2010.10.28 4052
205 내가 생각하는 좋은 책이란? 3 코러스보이 2010.10.25 4258
204 나도 글한번 찌끌여봐야지...ㅎ 3 고래밥 2012.11.12 3721
203 꿀꿀한 4천원 인생 1 정숙조신 2011.05.24 3643
202 김조광수 감독님과 함께하는 8월의 첫번째 책 모임! file 라떼 2012.07.25 3945
201 글. 5 리나 2011.03.04 3145
200 그런데 말이죠... 2 차돌바우 2010.10.28 413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