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Free
조회 수 1294 추천 수 0 댓글 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친구사이 계정도 도용당했네요ㅠ.ㅠ 아...

비밀번호와 아이디를 모든 사이트를 일과 똑같이 한 제 잘못인거 같습니다ㅠ.ㅠ

다행이 이상한 글 쓰기 전에 디오형님이 도와주셔서 계정 찾았습니다.

 

들어와보니 이상형이 빌리 해링턴으로 바뀌어있고, 제가 연지곤지 찍은 사진으로 바뀌어있고...

이메일정보도 gameryst@dreamwiz.com 로 바뀌어 있었다고 하네요.

닉네임도 바뀌어있고...아무튼 이상한 글을 올리기전에 계정 찾아서 다행입니다.

 

지금 빨리 비밀번호랑 계정 다 바꿔야겠어요....

?
  • profile
    계덕이 2013.10.21 01:22
    다른 도용당한 82쿡에 들어가보니 거기도 gameryst@dreamwiz.com 로 되어 있더라구요..
  • ?
    황이 2013.10.21 02:12
    화이팅 계덕씨!
  • profile
    계덕이 2013.10.21 05:07
    혹시나 이메일도 털릴까봐 안쓰는 다른 메일로 바꺼놓고 메일 비공개로 해났음..
  • profile
    박재경 2013.10.21 06:38
    그랴 고생한다.
    그런데 그들이 언제까지 이 싸움을 계속할지 너는 언제까지 신경을 쓰고
    가장 무엇보다 화를 내고 있는 너의 모습을 보고 있으니
    끝이 보이지 않아 보여서 걱정이구나
    법으로 고소를 했고 승소를 했다고 해서 그들이 멈출 것인가
    일전에도 말 했지만 진정한 반성이 없다면 그들은 또, 그들의 영향을 받은 누군가는
    똑 같은 일을 하지 않을까 싶기도 해

    진흙탕 속에 있으면 옳은 이 역시 결국 진흙탕이 되어버린다는 어른들의 말이 새삼
    떠오른다.
    너도 그들이 하는 말에 억울해 하기 보다 냉정하게 감정을 가져갔으면 좋겠고

    고생해
  • profile
    계덕이 2013.10.21 16:40
    넵...아무래도 당분간은 계속..정신과가서 심리상담좀 받아야겠어요....ㅡㅜ.
  • profile
    고슴도치_233987 2013.10.21 21:04
    싫은 것도 자기 의사에서 나오는 걸텐데
    앞에서 말할 용기도 없는 그 사람은
    누군지 몰라도 치졸하고 격떨어지네요

    게다가 위트도 없게 빌리는 뭐고 연지곤지는 뭐래요?

    종합해보면 위트도 없고 유행을 소화하는 능력도 떨어지면서 나와서 말할 용기도 없는 찌질이네요

    게다가 사이트마다 그러는거 보면 남을 유심히 관찰하는 관음증도 의심되요

    꼭 잡길 바래요
  • ?
    김종국(카이) 2013.10.22 16:26
    냉정을 찾기바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608 10월의 마지막 날 1 박재경 2013.11.01 1030
11607 게이봉박두2 - 세컨드 라이프 (11월 16일 - 서울... 4 file 친구사이 2013.11.01 1859
11606 11월16월, 11월30일 하반기 청소년 성소수자 또래... file 동성애자인권연대 2013.10.31 1217
11605 안녕하세요.ㅎ 여러분께 부탁드리고자 해서 이렇... 1 용Q 2013.10.30 1135
11604 2013 친구사이 가을맞이 대청소 번개 "빽룸의 추억" file 낙타 2013.10.29 1479
11603 자전거 타고 부산까지 증보판 + 춘천 + 섬강 file 칫솔 2013.10.29 1402
11602 WCC 제10 차 총회 맞이 해외, 한국 성소수자 그리... 종순이 2013.10.28 1189
11601 글쓴이 '오오이'의 글과 '1234'의 글 삭제 조치 친구사이 2013.10.24 1599
11600 10월의 장롱영화제_ ‘성공하지 못한’ 영화들의 반란 file 장롱영화제 2013.10.23 1759
11599 [동성애자인권연대 웹진 랑 10월호] 동성애 혐오,... 종원 2013.10.23 1654
11598 여러분 드디어 설문조사가 시작이 되었습니다! 7 file 낙타 2013.10.22 2313
11597 올해 레몬청이 더 맛있어요 4 file 진서기 2013.10.22 1403
11596 환멸을 느끼네요 2 ㅜㅠ 2013.10.21 1551
» 친구사이 계정도 도용당했네요ㅠ.ㅠ 아... 7 계덕이 2013.10.21 1294
11594 자게에 난무하는 정치성 및 특정종교세력에 편파... 林(림) 2013.10.21 1072
11593 러시아를 향해 사랑의 뽀뽀를! 러시아 대사관 앞... file FKWL 2013.10.20 1486
11592 자유게시판에 당황스런 글 들 4 박재경 2013.10.19 1298
11591 35kg이었던 개가 다이어트로 23kg감량성공 나도 다이어트 2013.10.18 1177
11590 홍석천씨 식당 아세요? 2 real 2013.10.18 1761
11589 한 남자 이야기 감동 2013.10.18 1210
Board Pagination Prev 1 ... 130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 715 Next
/ 715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