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tic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오픈테이블 후기_05.png

 

 

친구사이 오픈테이블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5월 오픈테이블 후기 

 

 

나의 생활방식을 HIV를 중심으로 성찰하기

 

   한 인간은 자신의 존재를 스스로 받아들이고 타자에게 설명하는 도구를 만들기 위해 자신과 자신 주변의 복잡한 요소들을 조립하고 해체하며 변형하고 융합합니다. 그리고 최종적으로 자신 안에 하나의 스토리를 완성합니다. 인간은 사는 동안 내내 내면 인식 속에서 이 작업을 의식적 무의식적으로 지속해서 수행합니다. 그리고 모두는 되도록이면 이 스토리가 완결되고 개연성 있는 구조이기를 욕망합니다. 이 스토리를 우리는 개인서사 내지 자기서사라고 부릅니다. 이 서사체는내가 지금의 나인 이유이자 타자가 지금의 나를 거부하지 않고 받아들여야 하는 조건으로 기능합니다.

 

   때때로, 문제는 이 지점에서 발생합니다. 외부 사건의 객관적 진실과 상관없이, 개인서사의 완결성을 위해, 이미 정립된 자기 서사에서 잘 받아들여지지 않거나 이해되지 않는 부분은 왜곡되거나 배제됩니다. 왜곡과 배제를 선택적으로 활용하며 개인 인식 내부에서 완결성을 획득한 자기 서사는 대단히 완고한 이데올로기로 작동합니다. 만인은 만인에 대해 이 이데올로기의 정당성을 확보하고 때로 우열을 가리기 위해 투쟁합니다. 자기 생존에 직결된 서사의 완결성과 완고함을 쉽게 포기하기란 대단히 어렵습니다. 그러나 왜곡과 배제가 궁극적인 완결성과 행복이나 안정을 가져다주는지는 의문이 남습니다.

 

   인간은 본능적이고 무의식적으로 자기 서사의 완결성을 획득하기 위해 배제한 외부 사건에 대해 공포심과 공격성을 가집니다. 서사의 생존을 위협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때로 우리는 공포심과 공격성을 이겨내고 서사의 수정과 재구성을 위한 전진을 시도합니다. 기실 이 또한 서사의 완결성을 위한 행위입니다. 인간은 전진과 수정과 재구성을 통해 자기 서사의 완결성을 더욱 탄탄하게 하며 이는 최종적으로 생존에도 이로울뿐더러 삶속에서 더 나은 사람, 더 훌륭한 자신이 되는 길입니다. 관건은 자기 내부의 공포와 공격성을 이겨내는 데 있습니다.

 

   공포는 강력한 자기보호 기제입니다. 그 자체로 악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사건의 진실을 가리고 왜곡된 정보로 서사를 구성하게 하기도 합니다. 구축된 자기 서사의 선을 넘지 않게 하고 더 나은 진전을 위한 행보를 막아섭니다. 


   우리는 무엇으로 더 나은 사람이 됩니까? 어떤 행동이 궁극적으로 우리를 완성시키고 더 큰 행복과 진정한 자아로 나아가게 합니까?

 

   저는 위에서 HIV를 한 번도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이제 여러분에게 묻습니다. HIV는 여러분의 자기 서사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 중입니까? HIV는 여러분을 행복하게 합니까. 아니면 불행하게 합니까? HIV는 여러분을 나아가게 합니까. 아니면 멈칫하게 합니까? HIV라는 사건의 객관적 진실은 이미 확보되어 있습니다. 논란이 될 만한 부정확한 지점은 그다지 많지 않습니다. 객관 세계에 출현한 이후 주관 인식에 가장 많은 왜곡과 배제를 불러일으킨-특히 MSM에게서- 이 거대한 사건 앞에서 우리는 어떻게 진보할 수 있습니까? HIV도 PL도 더이상 외부의 사건으로 기능하지 않습니다. 여러분의 자기 서사 안에 깊숙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HIV는 곧 여러분 자신입니다. 

 

   이제 여러분에게 제안합니다. 사건의 지평선 밑에서 솟아올라 이미 거대한 섬광을 내뿜고 있는 이 사건에 주체가 되시기를. HIV는 곧 여러분 자신입니다.

 

from 맹보 (HIV와 함께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임 가진사람들  공동운영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54 2019년 지보이스 정기공연 ‘선게이서울’ updatefile 2019.08.19 72
1153 2019 친구사이 모꼬지 ‘다시 또 여름’ file 2019.08.12 98
1152 친구사이 2019년 8월 운영위원회 공고 2019.08.09 69
1151 친구사이 오픈테이블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6월 오픈테이블 후기  file 2019.07.30 82
1150 성소수자자살예방지킴이 양성교육 '무지개돌봄' 강사양성 교육 file 2019.07.23 159
1149 2019 친구사이 교육프로그램  친구사이 평종 조촐 차별잇수다!!!  file 2019.07.19 120
1148 친구사이 2019년 7월 정기모임 공고 file 2019.07.19 174
1147 '무지개돌봄' 보건복지부 자살예방 프로그램 인증 획득 file 2019.07.17 79
1146 친구사이 신입회원오리엔테이션 '친구사이 맛보기' file 2019.07.15 176
1145 친구사이 2019년 하반기 LT 공고 2019.07.11 110
1144 2019 친구사이 게이컬처스쿨 <많이 생각하고, 쉽게 만드는 퀴어 1인 영상 크리에이터 워크숍> file 2019.07.10 169
1143 “HIV와 함께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임 가진사람들” 7월 정기모임 공지 file 2019.07.09 64
1142 2019 친구사이 교육팀 정례 프로그램 젠더감수성 감각 키우기! file 2019.06.19 142
1141 친구사이 2019년 6월 정기모임 공고- 대구퀴어문화축제로 함께가요! file 2019.06.18 178
1140 다큐멘터리 <김군> 친구사이 단체 관람 번개!! file 2019.06.17 155
1139 친구사이 2019 6월 운영위원회 공고 2019.06.12 102
1138 “HIV와 함께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임 가진사람들” 6월 정기모임 공지 file 2019.06.10 115
» 친구사이 오픈테이블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5월 오픈테이블 후기 file 2019.05.29 111
1136 친구사이 2019년 5월 정기모임 공고 file 2019.05.20 199
1135 [긴급성명] 경남학생인권조례안 부결시킨 경남도의회를 규탄한다. file 2019.05.16 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8 Next
/ 58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