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2005 친구사이 송년회 ' Dear 친구사이'

-'친구사이'에게 보내는 한 줄의 편지-

2005년 한국남성동성애자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이하 '친구사이')가 저물어가는 2005년을 기념하고  새해 2006년을 설계하기위해 친구들을 초대합니다.  

2005년 한해동안 우리 '친구사이'는 여러 친구들의 도움으로 행복한 한해를 보냈습니다. 그 사이 새로 만난 반가운 친구들도 있었고, 아쉽지만 우리 곁을 잠시 떠난 친구도 있었습니다. 행복하고 아쉬운 순간 순간을 같이 기억하고자 합니다.

그 순간 순간을 기억하고자 '친구사이'는 2005년 송년의 밤 'Dear 친구사이' 에서  '친구사이'에게 보내는 장문의 편지를 쓰려고 합니다. 저녁 6시부터 9시까지 장장 3시간 동안 우리 친구들이 '친구사이'에게 하고 싶은 말들을 써주세요. 동짓달 기 나긴 밤 여러분들의 한마디 한마디를 님 오신밤에 님과 함께 정 나누듯 고이 고이 간직하겠습니다.

장소: 종로 가라오케 바 ' 보스 ' ( 02 - 743 -0524)
시간: 2005년 12월 17일 저녁 6시 ~ 9시
회비: 2만원 ( 80년생 이후 1만 5천원)


종로 세무서 맞은편 건물 지하 1층입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86 10월 토요모임 - 한가위 특집 Gay 명화 극장이 열립니다. 2009-09-26 3021
385 [논평] 위헌적 집시법을 올바로 개정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2009-09-25 1758
384 용산 지지 프로젝트 - "종로, 용산을 만나다" 2009-09-16 2291
383 9월 운영위원회를 공고합니다. 2009-09-15 1723
382 [성명] 대법원의 성전환자 강간죄 객체 인정 판결을 환영한다! 2009-09-12 1677
381 2009 친구사이 워크숍이 열립니다! 2009-09-10 2228
380 '비정상' 가족들의 '비범한' 미래기획 "찬란한 유언장" 2009-09-10 2392
379 여름의 마지막은 8월 친구사이 정기모임과 함께 2009-08-24 1954
378 8월 운영위원회 공고합니다. 2009-08-16 1860
377 뜨거운 여름, 쿨한 친구사이 7월 정기모임 2009-07-20 2103
376 시원하게 여름을 ㅡ 친구사이 책읽기 모임 신청하세요! 2009-07-15 2338
375 뉴스게시판 일시중지에 대한 안내문 2009-07-15 1935
374 2009 하반기 친구사이 LT 공고 2009-07-10 1988
373 [성명서] 안경환 국가인권위원장 사퇴는 이명박 정권의 국가인권위에 대한 정치적 탄압의 결과이다. 2009-07-01 1568
372 정말 수고한 우리들, 6월 정기모임에서 만나요!! 2009-06-22 1929
371 [성명서] 청계광장에 ‘인권’을 허하라. 2009-06-04 1763
370 [성명서] 사실상 전면적인 집회금지 방침, 이명박 정권 규탄한다! 2009-05-22 1707
369 So hot!! 5월 친구사이 정기모임 공고 2009-05-18 1798
368 [IDAHO 성명서] 성소수자 혐오야말로 치유해야할 질환이다. 2009-05-17 2322
367 5월 17일 국제 성소수자 혐오 반대의 날 기념 캠페인 <IDAHO> 2009-05-12 2827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