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family201304.gif

 

성소수자 커뮤니티에서 즐거웠고 지지를 받았지만 고민과 질문은 여전히 많았습니다.

가족들이 걱정할까봐 숨겨왔지만, 내 모습 그대로 사랑하고 사랑받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가족모임에서 다른 가족들과 이야기를 나누면서 어머니와 누나도 조금씩 마음의 문을 열기 시작했습니다.

“ 동성애자! 그거 괜찮아요” 다른 누군가의 이 한 마디가 우리 가족에게 필요했던 말이었던 것 같습니다.

 - 가족모임 참관자 고백

 

참가자 대상:

성소수자의 부모, 가족 분들

부모님께서 어떻게 받아들일지 고민하시는 분

가족 중 누군가에게 커밍아웃을 고민하시는 분

부모님과 가족들의 이야기를 듣고 싶은 분들도 환영 합니다.

 

* 원활한 진행을 위하여 참관자는 15명으로 제한하며 이메일로 신청해 주시기 바랍니다.

 

 

일시: 2013년 4월 20일 토요일 3시~5시

장소: 친구사이 사무실

이야기 주제: 동성애와 기독교

초대 손님 : 임보라 목사님

 

신청문의: 02-745-7942

이메일: chingusaii@naver.com

성소수자 가족모임 웹싸이트: http://chingusai.net/xe/family_gathering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242 AIDS 토론회-AIDS를 바라보는 동성애자의 입장. 2005-11-01 3344
1241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후원 <후회하지 않아> 시사회 2006-10-25 3342
1240 인권과 다양성을 존중하는 후보는 누구입니까? 2010-05-29 3335
1239 군형법 제92조의 6 폐지를 위한 1만인 입법청원 서명에 함께 합시다! 2013-05-17 3330
1238 11월 22일은 '행위의 날' +4 2011-11-21 3328
1237 09년의 첫 걸음, 친구사이 1월 정기 모임 2009-01-19 3316
» 성소수자 부모, 가족모임에 초대합니다. +2 2013-04-04 3301
1235 2007 친구사이 송년회 안내 2007-12-07 3301
1234 퍼레이드 행동 지침 2004-06-18 3259
1233 전시회 [눈.밖에.나다] 2003-12-07 3255
1232 6/28 (토) 8:30 월례회의 있습니다. 2003-06-25 3236
1231 [토론회] 군대와 게이, 불편한 관계 속에서 인권의 길을 찾다. 2008-10-30 3225
1230 2013 친구사이 게이컬처스쿨 - 2기 전화기로 만든 나의 첫 영화 +1 2013-06-05 3223
1229 홈페이지 개편 기획단 모임 2004-06-30 3218
1228 지_보이스 제2회 뮤직캠프 3.14~15 신청하세요. 2009-03-10 3214
1227 [성명서] 동성애자에 대한 편견과 혐오를 조장하는 종로경찰서를 강력히 규탄한다. 2014-03-28 3206
1226 2월 친구사이 정기모임 공고 2014-02-12 3204
1225 묻지마 게이 야유회 갤러리 게시판! 2003-10-20 3195
1224 <종로의 기적> 재개봉 기념 12월 19일 긴급행동!!! 2012-12-17 3185
1223 와인과 진실 혹은 대담 2004-02-11 3181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