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친구사이가 추천하는 10월의 책 <인간을 이해하는 아홉가지 단어-소수자에서 사이보그까지 인간 존재를 묻는 철학 키워드>

한국철학사상연구회, 동녘, 2010



인문학 전공자인 저도 막상 철학책을 눈 앞에 두고는 읽기가 망설여집니다. 이 세상 모든 일에는 철학이 필요하고, 나 하나의 인생을 살아가는 데에도 철학이 필요하지만 말이죠. 이 책은 '들어가는 글'에도 밝혀져 있듯이 '아홉 개의 단어로 이루어진 인간 사전'입니다. 소수자, 인정, 가족, 기술, 이기주의, 욕망, 개인, 덕, 사이보그의 아홉 가지 단어로 인간에 대해 설명하고 이해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저처럼 철학에 거리감을 느끼는 사람일지라도 이 책은 한 번 펼쳐보길 바랍니다. 어렵게 느껴지던 철학, 멀리 있던 철학자들의 생각이 생생하게 다가오는 것 같습니다. 다양한 구성과 자세한 설명으로 누구든 쉽게 읽을 수 있을 것입니다.

당연히 '제 1장'이 우리들의 눈에 쉽게 들어오고 관심이 갈 것입니다. 바로 '소수자'라는 키워드죠. 철학자 들뢰즈는 소수자에게서 창조적 역량을 발견하고 기대합니다. 우리와 같은 소수자는 표준적 모델을 거부하고 일탈하면서 새로운 생성의 가능성인 '되기'의 잠재적 역량을 갖는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들은 오늘도 자신의 정체성에 갇혀 머물러 있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의 변신을 꿈꿉니다. 소수자, 우리의 힘은 스스로를 창조하는 데 있다고 들뢰즈는 이야기합니다. 우리들의 가능성이 바로 우리 안에 있습니다. :)



- 라떼처럼 (친구사이 소모임 책읽당)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68 [성명] 이대영 서울시 부교육감의 학생인권조례 재의 요구는 서울시민 주권에 대한 부정이다. 2012-01-09 1929
567 [후원(CMS) 관련] 기부금 영수증 발급을 해드립니다. 2012-01-05 1695
566 2012년 친구사이 1월 확대운영위원회 공고 2012-01-03 2052
565 [성명서] 재심의 요구를 시사한 교과부에 대한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 2011-12-22 1867
564 [성명서] ‘성적지향’, ‘성별정체성’ 등의 차별금지사유를 명시한 ‘서울학생인권조례’ 통과를 환영한다. 2011-12-20 2142
563 제1회 무지개도서상 수상작 발표 2011-12-15 2124
562 제6회 무지개인권상 수상자 발표 2011-12-15 2178
561 [필독] 친구사이 송년회 시간이 변경되었습니다 +1 2011-12-15 1880
560 [성명] 시의회 농성에 돌입하며 - 성소수자 학생도 차별받지 않는 학교를 위해 학생인권조례 주민발의안 원안 통과를 촉구한다. 2011-12-14 2005
559 2011년 친구사이 송년회 공고 +5 2011-12-03 2716
558 2011년 친구사이 정기총회 결과 공고 +3 2011-11-28 1950
557 11월 22일은 '행위의 날' +4 2011-11-21 3367
556 2012년 친구사이 대표 후보자 박재경 출마의 변 및 공약 2011-11-21 2033
555 11월 신입회원 오리엔테이션 공고 2011-11-19 1724
554 2011년 친구사이 정기 총회 공고 +1 2011-11-17 1966
553 2012 대표 선거 후보자추가등록기간을 공지합니다. 2011-11-16 1857
552 동성애 혐오범죄 해결 지원 및 신고, 대처 요령 2011-11-10 1860
551 11월 운영위원회 공고 2011-11-09 1740
550 2012 대표 및 감사단 선거 공고 2011-11-03 1762
549 [친구사이 성명서] 거짓된 논리로 성소수자에 대한 폭력을 선동하는 것이 언론의 얼굴입니까? 2011-10-25 1995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