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letter
2016년
2019.05.02 10:16

[106호] 4월의 친구사이 소식지

조회 수 10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브라우저에서 보기
친구사이 로고 후원하기
낙태죄 폐지 새로운 세계.
친구사이 4월의 소식지
이달의 사진::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
2012년 제17회 서울인권영화제 개막식 공연 중, 지_보이스와 콜밴.
4월 활동보고
긴 투쟁 후의 승리, 곧 우리도 함께


4월의 활동스케치
친구사이 오픈테이블 행사의 웹자보.
[활동스케치 #1]
<친구사이 오픈테이블>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4월 오픈테이블 후기 

62x5
사람들의 생활방식은 보편적인 모습과 개인마다 다양한 방식들이 있습니다. 이러한 생활방식은 사회의 문화와 인식을 반영하며, 타인들과 관계 속에서 도전을 받아 대처를 하거나 혹은 타협을 시도하기도 합니다. 따라서 한 사람의 생활방식은 그 사람의 정체성을 구성하고, 타인과 사회와의 상호작용, 다시 말하여 한 사람의 삶에 지대한 영향을 미칩니다.
Read More
샘이나는 세미나 행사의 웹자보.
[활동스케치 #2]
샘이 나는 세미나 시즌6
<고전하는 해방, 해방하는 고전>
62x5
​ 하지만, 그렇다고 이번 샘이 나는 세미나에 대한 저의 감상이 그저 고전이 어렵다는 것을 다시 확인했다는 문장으로 일단락될 수는 없습니다. 오히려 동양 고전에 대한 흥미가 생겼으나 한문을 모르니 안타까운 마음이라고 설명하는 편이 제 감상을 더 섬세하게 표현한 문장일 것 같습니다. 특히, 우스갯소리로 하셨겠지만 공자가 제자들을 편애하는 이야기는 너무 재밌었어요.
Read More
4월의 소모임 활동보고
책읽당 독서모임 월간후기 타이틀 이미지.
[책읽당]
읽은티#3 - 마스다 미리 <오늘의 인생> 
62x5
어쩐지 '오늘'은 특별하지 않습니다. 뭔가 특별한 일이 없더라도, 어제는 이미 돌아갈 수 없는 시간이라 아름답게 포장되기도 하고, 내일은 아직 오지 않은 시간이라 아름다울 것이라고 기대합니다. 하지만 오늘은 뭔가 특별한 일이 없다면 좀처럼 아름답게 포장하기가 어렵습니다.
Read More
도쿄 나카노홀 앞 지보이스의 단체사진.
[소모임]
지보이스 - 이달의 지보이스 #2 - Hand In Hand Tokyo, 그리고 운동회!!
62x5
지보이스는 4월 12일부터 14일까지 도쿄에서 있었던 아시아 성소수자 합창제 HAND IN HAND 2019에 참여했습니다. 합창단 사이의 교류와 네트워킹에 중심을 맞춘 행사로 진행되었고, 아시아 태평양 각국에서 참여한 16개 팀이 인사를 나누었습니다. 그 중에는 지난 2회간의 행사동안 안면이 있는 반가운 팀들도 있었고요.
Read More
재정후원보고.
3월의
친구사이
재정/후원보고

친구사이 후원안내
여러분의 후원이 게이 커뮤니티의 콘텐츠를 키웁니다.
정기 후원을 해주세요.
정기 후원
62x5
친구사이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하여 매월 일정 금액을 후원해주세요
Read More
일시 후원 해주세요
일시 후원(해피빈)
62x5
정기적인 후원이 부담되시면 일시적인 후원으로 친구사이에게 힘이 되어주세요
Read More
contact@chingusai.net
https://chingusai.net
서울특별시 종로구 돈화문로 39-1 묘동빌딩 3층
전화: 02-745-7942
FAX : 02-744-7916
 


  1.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