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스크랩

title_Newspaper
동성애자에 대한 ‘보이지 않는 유리벽’이 아직 우리 사회에는 존재하고 있다. 이 유리벽 사이에서 카미가 동성애자들이 많이 모이는 게이바의 문을 두드려봤다. 과연 그들에겐 뭔가 특별한 것이 있을까? 이태원 A바에서 일하는 K씨 역시 바쁜 영업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대학생들을 위해 흔쾌히 취재에 협조해줬다.

- 기자: 이곳에 호기심으로 일반인도 많이 찾는지 궁금해요.
- K: 가게가 골목에 있다보니 아는 분이나 인터넷으로 찾아보고 오시는 손님은 간혹 있습니다. 지나가다 호기심에 들르는 분은 잘 없어요. 일반인 중에 오시는 분들은 대부분 단골 손님 들입니다.

- 기자: 이태원에 게이바가 많이 있나요?
- K: 이태원보다 종로에 더 많아요. 물론 처음에는 이곳에 많이 생겼죠. 예전에 이곳으로 많이 모였으니까요.

- 기자: 게이바에 레즈비언들도 오는지 궁금한데요.
- K: 우리 나라에서는 게이바에는 레즈비언이 오지 않아요. 우리 나라에서만 그러는 것같아요. 레즈비언은 주로 신촌이나 홍대에 많이 가죠.

- 기자: 게이바에 오시는 분 중에 트랜스젠더(성 전환자)분들도 있나요.
- K: 혼동하시는 분들이 있는데, 게이랑 트랜스젠더는 다른 문제예요. 물론 간혹 돈 벌기 위해 수술하고 뒤늦게 후회하는 트랜스젠더분들도 있어요. 게이바에는 트랜스젠더분들은 없습니다.

- 기자: 대학생들에게 하고 싶은 말씀이 있다면 해주세요.
- K: 개인적으로는 100% 완벽한 게이도 없고 100% 완벽한 남자도 없는 것같아요. 우정도 결국 사랑의 일종인데, 그것을 받아들이고 표현하는 차이인 것같아요. 동성애도 각자 생각하기 나름이죠. 그냥 있는 그대로 봐주셨으면 해요.

서웅섭ㆍ이동현ㆍ이상만 대학생 기자 (dndtjq1@hanmail.net)
헤럴드 경제 자매지 캠퍼스 헤럴드(www.camhe.com) 제공
* 차돌바우님에 의해서 게시물 복사되었습니다 (2008-10-20 11:32)

아레하 2006-07-14 오후 15:32

게이바에 뭐 사람 많더만.....레즈도 게이도 일반도 트렌스도...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481 국내 게이인권단체 '벌써 10살' 2004-03-03 1887
2480 [오마이뉴스] 서울시민인권헌장 폐기... 이해 못할 박원순의 침묵 2014-12-03 1880
» [캠퍼스 헤럴드] 대학생들, 금녀의 공간 ‘게이바’를 가다 +1 2006-07-13 1880
2478 동성애자 인권운동 ‘비판과 연대’ 필요 2004-04-13 1859
2477 <b>[세계일보] "군대 내 동성애자 병사 인권침해 여전히 심각"</b> +1 2007-10-24 1852
2476 홍석천의 커밍아웃 이야기, 대학 특강 2006-05-13 1847
2475 '청소년유해물'서 동성애삭제 논란 2004-02-10 1827
2474 뉴욕법원, `동성결혼 인정'에 제동 2004-03-08 1820
2473 캐나다 퀘벡州도 同性 결혼 인정 2004-03-23 1811
2472 [연합뉴스] 조성대 특파원-中 同性결혼 법으로 금지 2003-08-23 1773
2471 [동아일보]KBS ‘사랑과 전쟁’ 트랜스젠더 소재 방영 ‘후끈’ 2007-04-08 1764
2470 <b>이소룡을 동경한 아이 남자가 되다</b> +1 2006-04-30 1741
2469 [한겨레] 아이슬란드 총리 ‘동성 결혼’ +1 2010-07-01 1739
2468 [미디어스] 서울시 홍성수 인권위원, “헌장으로 빚 갚겠다 생각했는데” 울먹 2014-12-08 1734
2467 [신문고뉴스] AIDS 감염인, 해고-불이익 줄 경우 징역형 2013-06-12 1734
2466 비아콤, `게이.레즈비언 채널' 적극 추진 2004-03-31 1721
2465 남아프리카:20%의 동성애 학생이 강간 피해자 +1 2006-05-20 1718
2464 [연합뉴스]10년후 생식기 교환으로 성전환 완성? +1 2007-03-08 1717
2463 [경향신문] 동성애·양성애·성전환자… 한국 퀴어영화의 현주소 2006-11-18 1717
2462 폴란드 정부, 동성애자 퍼레이드 방해 2006-05-20 1679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