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린보이

title_Marine
게시판에는 오랜만에 글을 남기네요.
내가 바쁘다는 이유로 게다가 여름시즌에는 수영시간이 오후 1시인 관계로 수영장에 얼굴을 드러내지 못해서 미안한 마음이네요.
오후 2시 모임에는 좀 서두르면 참석할 수 있는데 1시는 도저히 힘드네요.
10월부터는 2시로 옮겨질테니 그때부터는 열심히 참가하도록 하겠습니다.
근데 들리는 소문에 의하면 멤버들은 그대로라면서요?
물갈이가 자주 안되는것은 좋은 일이지만 신입회원도 없다는건 좀 그렇네요.
설마 마린보이가 물 안좋다고 소문이 난 건 아니겠지요?
밑에 아류가 쓴 글을 보니 신임 회장이 된지 얼마 되지도 않아서 벌써 화가 많이 나 있는것 같네요. 원래 어떤 모임이든 한 모임을 이끌어 간다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의지가 앞서나가다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는 현실을 접하곤 좌절하기도 하지요. 그래서 대표라는 자리가 힘든것이지요.

모쪼록 아류 힘내서 마린보이 잘 이끌어 나가도록 많이들 동참해 줬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마린보이의 올드한 언니들. 특히 혼자서 마흔의 나이를 준비하는 언니들도 잘 챙겨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이제 가을이잖아요...

가끔 보는 사람들도 있지만 오랫동안 못 본 사람들도 많네요.
다들 건강하게 잘 지내시고 조만간에 수영장에서 봅시다.

칫솔 2005-09-22 오전 00:38

아류가 요즘 몰 먹는지... 의욕이 넘쳐요... 부담스러워요 ㅋㅋ
봄, 여름 학기는 인사동 수업을 안가서 가게에 거의 못들렸네요...

차돌바우 2005-09-22 오전 00:48

요새 너무 오래 남자를 못 만져서 터져나오는게얏~!!

칫솔 2005-09-22 오전 10:34

아.. 왜 난 몰랐지... 역시 둔하구나... -,-
[공지] 친구사이 수영모임 마린보이 안내입니다. +3
[공지] 회원 규정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1426 내가 얼마나 열심인데... +1
1425 그.리.운. 사람....(2) +2
1424 오늘 이야기 나왔던 태릉 워터캐슬 정보입니다 +2
1423 급) 퍼레이드 댄스팀 의상에 대해 의견주세요~~~ +11
1422 우리 마린걸들 왜 이러니... +2
1421 이제는 누군가 내가 끓이는 청국장을 먹어줄 사람이 있었으면 좋겠다. +12
1420 천 언니 인터뷰, 마린보이 +2
1419 새로 가입했습니다.. +2
1418 친구사이 비리, 술 먹은 김에... +6
1417 9월 5일 오션월드 갑시다~~ +4
1416 사람을 찾습니다!!!!!!!! +3
1415 화사 뒤자리 중딩 선배형과의 MSN수다 내용.... +8
1414 저 커밍아웃 했습니다. +8
1413 나체 수영.... +5
1412 식사후졸리죠 이거보시면 잠이.. +4
1411 퍼레이드 카 +1
1410 시들지 않는 흑장미의 생일을 축하하며... +1
1409 10월8일(토) 친선수영대회 개최 보고 +2
1408 바우형! 클났음. +1
1407 2003 신인여우상 및 여우주연상을 노리는 아류~~~의 섹쉬 휴가 사진... +8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