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린보이

title_Marine
2003-04-23 22:51:44
1 125
얼어붙은 호수는 아무것도 비추지 않는다
불빛도 산 그림자도 잃어버렸다
제 단단함의 서슬만이 빛나고 있을 뿐
아무것도 아무것도 품지 않는다
헛되이 던진 돌맹이들,
새떼 대신 메아리만 쩡 쩡 날아오른다

네 이름을 부르는 일이 그러했다.

김경환 2003-04-29 오전 04:06

저오늘가입햇거든요잘부탁드려요
[공지] 친구사이 수영모임 마린보이 안내입니다. +3
[공지] 회원 규정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1431 청평사로...
1430 청소년 인권학교에서 인터뷰 올려보져 ^^ +3
1429 첫인사 +4
1428 첫경험 +6
1427 첫 회식~ +3
1426 첫 출근... +3
1425 첫 수영모임 너무 괜찮았어요...^^ +3
1424 첫 동원훈련... +8
1423 철이야~ +4
1422 철의 여인들 +6
1421 철야하고 짜증은 나지만...즐겁게 일해야하기에... +1
1420 철야하고 아침을 열며....밀려오는 짜증... +2
1419 천형 이사는 잘 했수?
» 천장호에서 +1
1417 천 언니가 선수빠를 차린다면서요? +8
1416 천 언니 인터뷰, 마린보이 +2
1415 처녀출전(?)-_-;; +5
1414 챠밍스쿨 홈페이지 +2
1413 챠밍스쿨 세번째 강좌 +1
1412 챠밍스쿨 못 가서 아쉽네요.. +2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