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보졸레 2003-11-06 00:02:51
8 1855
전쟁이고 말고요.
미국 성공회의 로빈슨 씨가 주교로 임명되자 세계 성공회가 곧장 전쟁으로 치닫고 있군요. 동성애 때문에 이렇게 심하게 분열까지 각오한 채 삿대질을 해댄 적이 별로 없었던 것 같습니다.

물론 얘네 기독교 아해들은 예전부터 걸핏하면 동성애를 상대 계파를 비난하기 위한 무기로 사용하곤 했어요. 서구 중세 때는 특히 그 정도가 심했지요. 십자군 전쟁 당시 다양한 곳에서 다양한 형제단이 구성되는데, 각기 계파가 달랐어요. 해서 서로 형제단을 씹기 위해서 '소돔의 소굴'로 표현하곤 했습니다. 특히 카프리파에 대한 탄압이 심했는데, 결국 걔네들 호모포비아 삿대질에 의해 완전히 망그러지고 말았습니다.

또 그레고리네 프란체스코네 각기 수도원 계파들이 달랐는데, 상대 수도원을 비난하기 위한 가장 적절한 것은 수도원장, 혹은 수도사들의 남색 관계를 문제 삼는 방법이었습니다.

또, 불가리아인들을 지칭하던 buggery라는 말은 후에 sodomy와 비슷한 맥락으로 쓰였던 말인데, 알프스 너머 그노시스 파를 맹렬히 비난하면서 '이단'으로 사용되기도 했습니다. 즉, 이단은 호모짓을 하는 넘들이라는 비난인 거지요.

암튼 평화의 정의와 신을 모신다는 아해들이 참 남우세스러운 짓을 하고 있네요. 이번에 주교로 임명된 로빈슨 씨는 젊었을 때는 친구사이 마님 께서 좋아했을 미모더군요. ㅋㅋ 기자 나와 주세요.



세계 성공회 분열 조짐

[중앙일보 오병상 특파원] 미국 성공회의 '게이' 주교 임명 파문이 세계 성공회의 분열을 부르고 있다.

지난 2일 미국의 동성애 사제인 진 로빈슨이 서품식을 거쳐 주교에 오르자 아시아.아프리카.서인도제도 등 각국 성공회가 "동성애는 죄악"이라며 미국 성공회와 절연하겠다고 나선 것이다.

절연의 뜻을 가장 먼저 밝힌 곳은 케냐. 케냐 성공회 토머스 코고 주교는 3일 "성서의 가르침에 따르면 동성애는 죄악이기에 우리는 동성애를 인정할 수 없다"며 "미국 성공회의 동성애 주교 임명에 반대해 미국 성공회와 모든 관계를 끊겠다"고 밝혔다.

아프리카 우간다 성공회도 대변인 성명에서 "우리는 동성애자를 성직에 임명하는 자체에 반대한다"며 로빈슨 주교가 소속된 미 성공회 뉴햄프셔 관구와 단절한다고 밝혔다.

이 밖에 이집트의 마우니 하나 아니그 주교와 파키스탄의 사디크 다니엘 주교 등도 로빈슨 주교의 서품을 '죄악'이라고 비난하는 성명을 잇따라 내놓았다.

교황의 권한이 절대적인 가톨릭과 달리 교구마다 독자적 권한을 갖는 성공회의 느슨한 조직체계가 사상 유례없는 게이 주교의 탄생을 불러온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눈깔바라 2003-11-06 오전 01:59

당신이 하는 일이라고는 고작 제목으로 시선끌기 재미없는 글 포장하기 이런게 대부분이군요. 정신차리세요 당신의 강의를 듣는 학생들이 당신이 이런 터무니 없는 사람이란걸 안다면 참 행복해 하겠군요.

눈깔바라 2003-11-06 오전 02:02

참 한마디 더 적어야 하는데 빼먹었어요..


당신 같은 사람 정말 혐오해요 제발 사라져 줘요
여기 회원들에게 아직도 집적 대나요? 눈알을 파 버리고 싶군요 당신

내의녀 시연 2003-11-06 오전 02:05

헉!!! 할말잃음ㅡ.ㅡ

보졸레 2003-11-06 오전 02:52

이제는 별 시덥잖은 파리까지 앵앵거리네요. ^^ 친구사이 홈피 장사가 좀 되려나 봅니다.

착각하지 마세요. 말마다 욕인 당신의 새대가리론 도저히 이해할 수 없겠지만, 제 강의 듣는 분들도 가끔 이곳에 놀러오니까요.

네. 다른 분들한테 집적대는 걸 그만둘께요. 제 눈도 파 버리세요. 그러니까 숨어서 찍찍거리지 말고 친구사이 사무실로 나오세요. 오늘 나갈 거니까, 그리로 오세요. 약도는 위에 첨부되어 있어요.

쥐둥이 나불거리는 건 직접 만나서 해요.

내의녀 시연 2003-11-06 오전 02:58

보졸레님 인기가 하늘을 찌르는 듯. 여기저기서 시비걸기 짜고치는 고스톱인가?

금영이 2003-11-06 오전 03:36

리플달기에도 전쟁이 일어났어요..^^ 웃자고 한 이야기인데... 설마....
농담한 번 했다고 돌로 치기 없기... 다만, 아름다움에 대한 단죄라면.. 달게 받겠어요..

황무지 2003-11-06 오전 03:58

어디 어디 사이트 가면..... 제목 따로 , 내용 따로 ..
조회수 늘리려고 난리 부르스 추는 경우가 태반인데...

글코, 내용하고 제목 하고 맞구만~ 뭐가 불만이지.?

물빛수채화 2003-11-06 오전 05:49

리플 달려다 전쟁하는거 보고 갑니다^^
14028 영화 스틸 보세요, [미소년들의 사랑美少年之戀] +2
14027 뉴스 : 전재우 대표, 다시 돌아와 +2
14026 장금이를 부탁해 +5
14025 내 남자친구가 내 벗은 몸을 바라볼 때 +15
14024 미국 성공회 주교의 서품식..... +1
14023 런던 게이 합창단 +5
14022 에이즈감염인의 인권탄압을 중지하라.
14021 싱글에게 바치는 노래 +2
14020 아이러브 유우~~~~ +2
14019 그녀와 그녀의 고양이 +2
14018 데릭저먼의 'blue' +1
14017 그저 +1
14016 익명
14015 마님의 생일을 축하합니다 +5
14014 님들은 열쇠를 어디에 놓나요? +10
14013 이런 법이 어딨어? 엉? +1
14012 꽃띠들을 위한 잠언 +1
» 전쟁이 일어났어요! +8
14010 안녕하세요. 처음 글을 쓰는데... 여기다 쓰는거 ... +8
14009 미완성 커밍아웃, 류청규 +1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