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9월 초...

구) 상근로봇은 수입이 들쭉날쭉해 불안한 후리랜서 생활을 마치고

다시 직장인이 되기 위해 면접을 보았습니다.

 

아는 분이 이미 근무하고 계시던 회사라서

그 분을 통해 이력서에 이런저런 사항을 쭉 적어서 제출했는데

현장에서 출력된 이력서에 한 줄이 빠져있더군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근무

 

그 분의 설명인 즉, 면접 최고결정자인 대표님이 독실한 기독교 신자라

혹시나 싶은 마음에 그 분이 지우셨다고 했어요.

 

아...

순간 저는 예수님을 부정했던 베드로에 빙의된 기분이었어요 ㅠㅠ

내가 당장 먹고 살자고 내가 그렇게 사랑하는 사람들과 보낸 시간..

저한테는 너무 소중하고 행복했던 시간인데 없는 척 해야한다니 ㅠㅠ

 

간부급? 여러분을 앞에 두고 면접을 보는데

친구사이 근무기간이 없으니 후리랜서 기간이 긴 것처럼 보였나봐요.

마지막으로 근무한게 친구사이 근무하기 전에 다녔던 출판사가 맞냐고 질문하길래

저는 또 한 번 베드로가 되었..

그놈의 먹고사니즘 ㅠㅠ

 

"NGO 인권단체에서 근무했습니다"

 

그러니 다시 묻더라구요. 무슨 인권 단체냐고.

그래서 또박또박 대답했어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에서 근무했습니다."

 

순간 분위기가 싸~ 해지는 것 같은건 기분 탓;;

다소간의 침묵 이후

 

"그 단체에서 근무한다는건.. 그 사람들을 이해한다는 건가요?" 라는 질문이;

 

그래서

 "저는 성정체성이 이해의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제가 면접관님이 남자임을 받아들이듯이 조금 다른 성정체성도 자연스러운 일이라고 생각하고

그냥 받아들이는 것 뿐입니다." 라고 대답했어요.

 

'어우~ 몰라. 이걸로 떨어지면 난 이제 일용직할거야' 속으로 생각하면서;;

 

면접이 끝나고 난 친구사이에서 일한다고 말하는 것도 결심?과 용기가 필요했는데

실제로 커밍아웃하는 분들은 얼마나 많은 용기가 필요할까.. 싶었어요.

커밍아웃하신 분들 존경합니다!

 

가람언니가 그러더라구요. 제가 한 것도 일종의 커밍아웃이라고..

살다보니 이성애자가 커밍아웃하는 일도 있네요 ㅋㅋ

 

 

결과는... 일단 계약직이긴 하지만 그 회사에서 근무하게 되었어요.

9월 12일부터 출근했고.. 과장 발령 받아서 뺑이 치고 있습니다;

정신도 없고, 스트레스도 많이 받지만.. 열심히 하는 중이지요. 오호홋~

그래도 지보이스 공연은 꼭 갈 거예요!

 

그 때 다들 뵈어용~!!!!

 

(아... 자꾸 다들 보고 싶다 ㅠㅠ)

 

2013-09-28 오전 08:31

우왕 해피앤딩ㅋ
축하드려용:) 이성애자들의 커밍아웃도 큰 용기가 필요한 거 같아유
고맙습니당\></ 화이팅:)

진서기 2013-09-28 오전 09:02

멋져요ㅋㅋ
전 무슨 인권단체에서 활동하냐고 하면 그냥 이것저것 한다고 하는데ㅋㅋ

코러스보이 2013-09-28 오전 10:14

짝짝짝!!!
멋지다. 역시 우리 상근자 출신 답게 씩씩하게 면접 잘 하셨군요.
새로운 직장에서 대활약하길 기대해요.
건강 해치지 않을 정도로만...ㅎ
조만간 만나~~

박재경 2013-09-28 오후 17:17

축하 축하 완전 축하

흠 직장생활은 항상 바쁘기 마련
건강 축 안나게 건강 잘 지키고

순간 나도 긴장하면서 글을 읽었네
고마워 지나야
공연 때 봐

종순이 2013-09-28 오후 21:11

흐흑... 감동 ^^
화이팅해요 지나언니!!!

김조광수 2013-09-28 오후 22:47

어떻게 어떻게 이런 이런 하면서 읽었는데, 해피엔딩이라서 다행이구나. 솔직한 모습에 좋은 평가가 있었을 거야. 지보이스 공연 때 보자꾸나.

디오 2013-09-29 오전 00:07

멋져요~ ㅎㅎ 새 직장에선 정말 건강 주의하시고, 직장의 신이 되실거라 믿어요 ㅎㅎ

Sander 2013-09-29 오전 11:21

우왕 누나. 저도 보고싶습니다!! 

낙타 2013-09-29 오전 11:35

꺄아, 소신발언!
용기내주셔서 고맙네요!ㅎㅎㅎ
공연때 뵈어요!!

B형남자 2013-09-30 오전 00:11

와 쩐다 멋있어요

크자! 2013-10-01 오전 11:04

ㅠㅜ 눈물이 핑~ 오밤중에 폭풍감동 ㅠㅜ 언니 싸랑해요 공연때 보아용♥

damaged..? 2013-10-01 오전 11:56

지나 언니~ 취직 왕추카 추카!
대표님의 종교에도 불구하고 떡하니 붙은 건
'면접관님이 남자임을 받아들이듯이 조금 다른 성 정체성도 자연스러운 일'이라는
멋진 소신 발언 덕분 아니었을까? ^_^b
일하느라 바쁘고 정신 없겠지만
무리하지 말고 밥도 꼭 챙겨 먹어.
공연 때 보자구~! ^0^/

min 2013-10-01 오후 22:01

누나 사릉해요~!!!ㅎ
얼른 만나요~!!^^

황이 2013-10-02 오전 02:40

멋있어요! 마냥 부럽네요. ㅠㅠ

터울 2013-10-02 오전 09:10

너무나 다행입니다. 그리고 존경합니다. ;)

케빈(Kevin) 2013-10-02 오후 13:43

멋지세요 ^^
11508 열애 포스터 전격 공개 +1
11507 성북 주민인권선언 제정을 위한 열린 설명회 개최... +2
11506 쇼를 사랑한 남자? +3
11505 커밍아웃한 복서가 있군요 ^^ +1
11504 [보도자료] 수동연세요양병원 에이즈환자 사망사... +11
11503 자전거 타고 서울서 부산까지 +6
11502 10월 18일 책읽당 - 푸른 알약 +2
11501 11일 금요일 친구사이 레몬 번개!! +10
11500 [한겨레] 오물 뒤집어쓰고도 당당히 노래했어요 +1
11499 [긴급] 내년 교과서에 "동성애는 정신병"이라고 ... +9
11498 [한겨레] 마포구, 성소수자 현수막 허용 일부문구... +2
11497 바릴라(barilla) 파스타 불매해야하지 않을까요... +4
11496 10월 4일 책읽당 - 사랑의 기술 +2
11495 영화, 역사를 그리다 +2
11494 퀴어 라디오제작교육 QR코드, 수강생 모집 +2
11493 함께 나누고 싶은 이야기 +4
» 어느 이성애자의 커밍아웃 +16
11491 안녕하세요 +5
11490 카메룬내 반게이 폭력 근절을 위한 서명운동
11489 다들 공연준비하느라 바쁘신가봐여~ +4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