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B형남자 2013-09-28 03:30:05
5 1067

현재 공익근무중인 21살 B형남자입니다 ㅎㅎ

사실 친구사이 가입한지는 꽤 됐는데 집에 아무도 없는 시간에 글을 써야해서 글 올린게 없네요..ㅋㅋ

제가 동성애자인걸 아무도 모르거든요;;

사실 누나한테는 어설프게나마 말했었는데 제가 여자를 사귀어 본 적이 없어서 그럴거라고 원래 청소년기에 그렇게 생각할 수도 있다며 말하더군요;; ㅠㅠ.. 그 후로는 가끔씩 여자연예인 누가 좋냐며 저를 떠보니 그냥 누나가 원하는대로 동성애자가 아닌척 연기를 하게되더라구요..

 

한번은 게이어플을 다운받아서 사람을 한번 만나봤는데 처음 만났는데 다짜고짜 성적인 관계를 원하더군요;; 허허;;

짜증이 나더라구요

난 정말 진지했는데 이사람은 아니었구나 ;; 나혼자만의 착각이었나 하는생각도들고..

별 내용은 없지만 왠지모르게 답답해서 글을 써봅니다.

차돌바우 2013-09-28 오전 07:47 추천: 1 비추천: 0

아무래도 즉석만남(?)의 경우엔 성관계를 목적으로 하는 경우가 많지요 ^^
친구사이 모임에 한번 나와보세요 ^^
데뷔(?) 무대로 친구사이 만한 곳이 없답니다~~

진서기 2013-09-28 오전 09:11 추천: 1 비추천: 0

누나가 여자연예인 누가 좋냐고하면 좋아하는 남자연예인 얘기하세요
누나가 원하는 삶이 아닌 자신이 원하는 삶을 살아야죠^^
그리고 만나서 섹스를 하는 건 비일비재하다보니 그 사람이 실수한 모양이네요
웬만하면 만나기 전 대화중에 필터링 되는데 아직 경험이 적어서 그런거니까 사람들 만나다보면 아 이 사람이 뭘 원하는구나 알게 될거예요
보통 매너있는 사람들은 "실례지만, 혹시...번개 하세요?" 하고 물어보고 안한다 그러면 "죄송합니다 좋은 시간 되세요 "하고 인사까지 하는데ㅋㅋ 미안해서, 그냥 한다 그럴걸 그랬나 싶을정도지요ㅎㅎ

고슴도치_233987 2013-09-28 오후 21:06 추천: 1 비추천: 0

저도 번개글과 진지한글을 구분하지 못해서 방황하던 시절이 있었는데요
말하다가 혹 의심이 된다면 윗 분 말씀처럼 시도해보세요 몇 번 경험하다보면 대화 중 필터링 능력이 향상되어서 좋은 사람을 만나실 수 있을거에요

Sander 2013-09-29 오전 11:22 추천: 1 비추천: 0

반갑습니다 :)

B형남자 2013-09-30 오전 00:10

진지한 답변 감사합니다.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답답했는데 조금 풀어지는 느낌이에요.
11508 열애 포스터 전격 공개 +1
11507 성북 주민인권선언 제정을 위한 열린 설명회 개최... +2
11506 쇼를 사랑한 남자? +3
11505 커밍아웃한 복서가 있군요 ^^ +1
11504 [보도자료] 수동연세요양병원 에이즈환자 사망사... +11
11503 자전거 타고 서울서 부산까지 +6
11502 10월 18일 책읽당 - 푸른 알약 +2
11501 11일 금요일 친구사이 레몬 번개!! +10
11500 [한겨레] 오물 뒤집어쓰고도 당당히 노래했어요 +1
11499 [긴급] 내년 교과서에 "동성애는 정신병"이라고 ... +9
11498 [한겨레] 마포구, 성소수자 현수막 허용 일부문구... +2
11497 바릴라(barilla) 파스타 불매해야하지 않을까요... +4
11496 10월 4일 책읽당 - 사랑의 기술 +2
11495 영화, 역사를 그리다 +2
11494 퀴어 라디오제작교육 QR코드, 수강생 모집 +2
11493 함께 나누고 싶은 이야기 +4
11492 어느 이성애자의 커밍아웃 +16
» 안녕하세요 +5
11490 카메룬내 반게이 폭력 근절을 위한 서명운동
11489 다들 공연준비하느라 바쁘신가봐여~ +4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