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종순이 2013-12-22 07:18:06
2 1264

운동이라고 이야기하기도 너무 거창하고. 

그냥 이래 저래 고민하고 있는 것에 대한 끼적임.


지난 월요일 오후에 미뤄뒀던 민방위 4년차 교육을 위해 시흥시 정왕까지 갔었더랬다.

세번째 시간은 심폐소생술 실습시간.


교육을 담당하는 나름 30대 초로 보이는 훈남 소방관이 이해하기 쉽도록 잘 설명하면서


인공호흡 시 마우스 투 마우스가 가장 어렵다는 것. 그래서 잘 해야하는데. 

어렵다고 설명하는 이유 중에 처음 보는 사람의 입에 입을 댄다는 것이 쉽지 않아서라고. 

그 사람이 에이즈 환자일지, 결핵환자 일지 알지 못하는 것 아니냐 하는 이야기를 이 사람이 했었다.

문제가 많은 발언 아닌가? 교육생들은  별반응이 없었지만 말이다. 


교육 끝나면서 질문이 있냐를 물었을 때 지적을 하려다 귀차니즘에 말았다. 나중에 소방서에 직접 전화를 하는 

것이 맞을 것 같아서. 뭐 아직 하진 않았지만. 


이 사람과 사람의 입맞춤을 인사로 하는 나라들은 어느 정도일까?


에어 키스라는 형식적인, 요식적인 방식도 있겠지만.


입맞춤 이라는 인사는 상대방에게 큰 친근감을 표현하는 방식이 아닐 수 없다. 

입맞춤 하면서 상대방의 손이나 어깨에 살짝 닿는 스킨십 등.


입맞춤을 하기위해서는 상당히 가까운 거리로 다가설 수 밖에 없고, 그리고 상대방과 잘 맞추기 위해 높낮이 등을

신경쓸 수 밖에 없다. 그래서 입맞춤 인사는 적극적인 호감을 표현하는 것 같다.


이런 입맞춤을 적극적으로 하는 인사를 우리 성소수자의 문화 중 하나로 가져가면 어떨까?


뭐가 어떤들 그들은 우릴 보고 문란한다고 하겠지만. 입과 입이 만날 수 있다는 것은 마음을 열어 표현하려고 한다는

적극적인 마음, 상대방에 대한 호감, 그리고 안녕하기 바라는 마음을 표현하는 것. 우리 서로 그 동안 잘 지내고 있구나.

잘 지내야 한다는 마음을 전달하는 메시지. 그래서 입맞춤 하는 것. 


상대방을 위한 최고의 인사의 방식 중 하나가 아닐까.

아니 인사 하나 만이라도 잘 한다면 그러는 것이 맞을 것 같다. 

그런데 우리는 좀 더 나와 상대방이 교감하고 느낄 수 있는 인사를 하면 어떨까? 

쇼잉의 효과로 보일 수도 있겠지만, 우리는 계속 그런 방식이 필요하니까.


너무 에로틱한 키스로 생각해도 상관 없다.


인사를 적극적으로 할 수 있는, 상대방의 온기를 느끼고 그것을 교감할 수만 있다면 좋겠다는 거..^^


뭐 너무 이상적으로 보이겠지만...


에이키스에 대해 자세히 설명해주는 영상 하나.


뭐, 에이키스 정도도 ^^


나는 입맞춤을 선호하지만..^^






 




고슴도치_233987 2013-12-22 오후 22:01

너무 차가운 세상이잖아요
저도 그 운동에 동참할게요

박재경 2013-12-23 오전 00:05

ㅋㅋㅋ 수미야 ~~~

소방관 열나 무식하다.
문제점이 보일 때 바로 지적하는 것
" 왜 그 말이 사실이라고 생각하는지, 어디서 근거한 것인지 " 반문하는 것

동성애 혐오에 대항할 수 있는 간단하면서 효과적인 방법 이랍니다.

기즈베는 민간인이 되는구나 이제 ㅎㅎㅎ
사소하지만 의미있는 운동일 수 있겠다.
11608 11월30일 밀양 희망버스에 같이 가면 해서요. 글 ... +1
11607 [선관위공고] 2014년 친구사이 대표 후보자 출마... +1
11606 [논평] 외부성기 형성 요건만을 갖추지 못한 성전...
11605 송년회 준비 모임 11월 23일(토) 저녁 8시로 변경... +2
11604 11월의 장롱영화제, 영화와 미술의 핑크빛 스캔들!
11603 지보이스 정기공연 <열애>의 상영회가 열립니다!!
11602 한가람 변호사님과 서부지법, 희망법이 만든 '희망'
11601 지난 정기모임 때 종로통신 중 나누고 싶은 이야기 +3
11600 (서울 = 뉴스69) 친구사이 대표선거 등록연장 파문! +14
11599 <로빈슨 주교의 두가지 사랑> 변영주 감독, 진중... +1
11598 게이봉박두 2 - 세컨드 라이프 상영회 잘 마쳤습... +2
11597 12월 1일 에이즈날 기념 첫 번째 후원파티 - Red... +1
11596 영등포구 "동성애 인권 현수막 철거 통보" 헤프닝 +1
11595 게이봉박두2 세컨드 라이프 현장 판매 공지 +1
11594 [사람찾기] 2013년 친구사이 송년회를 함께 준비...
11593 [토론회] 성소수자 학생에게 가해지는 학교폭력 ...
11592 대법 "동성애영화 '친구사이?' 청소년불가 분류 ... +5
11591 게이봉박두 2 - 세컨드라이프 예매 순항 중
11590 백만년만에 돌아온 알뜰주부!! +2
11589 책읽당 세 번째 생일잔치에 초대합니다! +6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