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읽당

title_Reading
GoTeJs 2011-07-20 10:46:23
0 2753




무더위에 에어컨 잘 쪼차 다니고들 계신가요~? ㅋㅋ



전 방학하곤 오랜만에 학교에 다녀왓네요. ㅋ
날이 덥지만, 바람이 잘 불어서 화창해서,
폰이
빠방하게 사진이 찍히길래 올려봅니다.



제 일상은 그냥 이렇구여,  :)

요즘 읽는 책, 발췌해 봤어여.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서양의 자본주의 사회에 살던 사람들이 아메리카 원주민 부족에게 지능검사를 했다고 합니다.

서양 사람들은 부족 사람들에게 검사 용지를 하나씩 나눠주면서,

각자가 혼자서 나름대로 답안지를 작성 하라고 말했습니다.

각각의 검사 결과를 모아서 평균을 내야 하니까요.

그런데 서양 사람들의 요청과는 달리,

원주민들은 지능검사 문제를 풀기 위해 함께 모여 토론을 벌였습니다.

답답해진 서양 사람들은 그들에게 문제는 각자가 따로 풀어야 하는 거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그랬더니 원주민들이 말하기를,

"문제가 있으면 함께 의논해서 해결해야 하잖아요? 왜 자꾸 따로 혼자서 해결하라고 하는 거죠?"



- 『원숭이도 이해하는 자본론』 ' ' p. 162



많이 부족한 저가,,

한쪽으로 치우친 책일지 모르지만,

요즘 읽는 책에서 뭔가 느낌이 있는 부분.. 이라고 생각해서 올려봅니다.




이야기를
보고든 생각이,
현실을 잘 모르지만, 요즘 이공계는

한 프로젝트에
각 분야의 전문가가 모여서 합치는 형태로 회의를 하는것 같아요..

인력비 최소화를 위해서, 각 분야에서 뛰어난 사람만 집어서 모으면서,
경쟁이 치열하게 되는 그런 현상때문인것 같아요.

그치만 이야기 처럼,
같은 분야의 사람들도 있어야 더 나은선의 방책을 해결할 수 있을것 같다고 느꼇어요.
물론 큰 대사의 일들은 같은 분야의 많은 전문가들이 협동 하지만요.








이 책은 마르크스의 자본론을 쉽게 풀어서 설명하는데,
요즘, 진보다 보수다,. 에 그냥 의문이 들어서 보게 됫습니다.
뭔가 알고서 생각해야 할것 같아서 보고 있어요.
이거에 반대되는 반론의 책이있으면 그것도 보고 싶다고 생각중임니다.ㅋㅋ..........


그러다가도, 요즘 2학년에 부쩍 느낌이 들어서,
아직은 일단 앞가림부터 하고 이런거 읽어야 겟다는 생각이 들지만,...ㅋㅋ;;;





아이고 술이 다 깻던니 진지한 글이 되고 말았슴니다....;


책읽당 가입 안내 +1
257 8월 13일 책읽당 -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256 7월 30일 책읽당 - 악어프로젝트
255 7월 16일 책읽당 - 감정의 재발견
254 7월 02일 책읽당 - 트랜스젠더의 역사
253 6월 18일 책읽당 - 갈팡질팡하다가 내 이럴 줄 알았지
252 [퀴어문화축제] 책읽당에 놀러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251 6월 04일 책읽당 - 부스준비모임
250 5월 21일 책읽당 - 거룩한 코미디
249 5월 07일 책읽당 - 동성 결혼은 사회를 어떻게 바꾸는가 +1
248 4월 23일 책읽당 - 금요일엔 돌아오렴
247 4월 09일 책읽당 - 생각이 너무 많은 여자
246 3월 26일 책읽당 - 내가 기다리던 네가 아냐
245 3월 12일 책읽당 - ‘동성 결혼은 사회를 어떻게 바꾸는가’ 토크콘서트
244 3월 05일 책읽당 - 2016 LGBTI 인권포럼 +2
243 2월 27일 책읽당 - 혐오에서 인류애로
242 2월 13일 책읽당 - 한국이 싫어서
241 [책읽당 겨울 건축강좌 - 샘이 나는 세미나 시즌3]
240 1월 9일 책읽당 - 정희진처럼 읽기
239 * 책읽당 향후 일정 공지
238 친구사이 책읽당 3회 낭독회 /컷/에 초대합니다.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