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읽당

title_Reading
라떼 2012-10-02 05:44:16
1 4101

사랑을 시작하는 연인들을 위한 24가지의 담론!

인류의 역사와 함께 하는 사랑의 딜레마를 현대적인 방법으로 풀어낸 책. 작가는 1인칭 화자인 주인공과 그의 연인 클로이가 엮어나가는 러브스토리를 통해, 사랑이라는 '감정'을 분석적이고 철학적인 시선으로 바라보고 있다.
파리에서 런던으로 가는 비행기에서 그래픽 디자이너 '클로이'와 옆 좌석에 앉게 된 `나'는 상상할 수 없을 정도로 희박한 확률로 만났다는 '낭만적 운명론'에 빠져 사랑을 시작하게 된다. 서로를 이상화하며 서로에게 맞추려고 노력하며 서로를 알아가고 섹스를 하고 사랑을 하다가 클로이가 다른 사람에게 호감을 가지게 되어 `나'를 떠나면서, 사랑은 종말을 맞이한다.
실연을 당한 `나'는 `자살'을 기도하는 등 실연의 상처에 깊게 베이지만 결국 그녀가 없는 삶에 점차 익숙해지고 "사랑의 교훈"을 깨닫게 되어 어느 순간 다시 새로운 사랑에 빠진다. 작가는 아리스토텔레스, 비트겐슈타인, 역사, 종교, 마르크스를 끌어들여, 첫 키스에서부터 말다툼과 화해에 이르기까지, 친밀함과 부드러움으로부터 불안과 상심에 이르기까지 연애의 진전을 독특하게 그려낸다.

 

룰루랄라 2012-10-04 오전 06:19

지난 회차 모임에서 제가 후보로 가지고 간 2권의 도서 (나머지 1권은 김혜자씨의 "꽃으로도 때리지 말라" 입니다)중 참석회원 분들의 의견을 물어 선정된 책입니다.

예전에 한 번 읽었던 책이라 지루할 줄 알았는데, 그때는 발견하지 못했던 좋은 문장들이 다시금 보이더 군요. 누군가의 말대로 "세상의 어느 독자도 같은 책을 두번 보는 독자는 없다" 는 말이 떠오르기도 했습니다.

이번주 금요일도 즐겁고 유쾌한 수다를 기대합니다.^^

책읽당 가입 안내 +1
317 책읽당 7월 첫 모임 +_+ +2
316 2월 8일 책읽당 - 분노하라 +3
315 다음 모임 알림 +8
314 새해 첫 책읽당(1월 3일) - 은유로서의 질병
313 4월 19일 책읽당 - 팝업북 만들기
312 <내 이름은 욤비>를 읽고 +1
311 책읽당 여러분께
310 친구사이가 추천하는 책(7~10월) +3
309 7월 책읽당 - 인권감수성 UP! [수신확인, 차별이 내게로 왔다] 2주 특집!
308 지난 모임에서 재경님이 언급한 성소수자 역사 관련 글이 이건가요? +6
307 책읽당 여러분께
306 12월 20일 책읽당 - 2013년 책거리
305 4월 5일 책읽당 - 털없는 원숭이
304 첫 모임 후기 +7
303 3월 22일 - <거인의 역사 : 세상에서 가장 큰 남자의 비밀스러운 인생> Review +3
302 총재님 죄송합니다. T^T +2
301 10월 4일 책읽당 - 사랑의 기술
300 후기를 쓰는 자에게 복이 있나니(feat.봄나들이 장소 결정!) +19
299 하하하하 +12
298 소설 망루를 읽고 느낌점. +3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