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도별 기사

NEWSLETTER 연도별 기사
[친구사이에서 만나고 싶은 사람] 집안의 모범생이며 효자인 내 동생
2008-10-10 오후 19:02:04
8384 8

집안의 모범생이며 효자인 내 동생

친구사이 사무실에서 만나고 싶은 그 사람, 내 남동생

마사루(반차별공동행동)

내 남동생은 부드러운 미소의 스마일맨이고 집안의 귀염둥이 막내이다. 게다가 얼마 전 모 중학교에 체육 교사로 임용되고 난 후, 월급 통장을 어머니에게 흔쾌히 맡기며 집안 분위기를 흐뭇하게 만드는 효자이기도 하다. 올해로 7년째 사귀는 여자친구와 안정적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이변이 없는 한 그들이 내년 즈음 결혼식을 올릴 것이라는 것은 가족들 모두 믿고 있는 사실이다. 이런 모범생 작렬 내 동생!

그런 내 동생을 나는 친구사이 사무실에서 마주쳤으면 좋겠다. 왜냐? 내 동생을 그림자처럼 따라다니는 한 남자아이가 생각나서이다. 그 아이는 동생의 대학 동아리 친구로 이제껏 단 한 번도 연애를 안 해본 아이다. 아니, 사실 그건 내 동생한테 들은 말이다. 내 동생 왈, “00는 연애를 한 번도 안 했대. 신기하지.”라고. 하지만 난 내 동생이 하는 그 친구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며 혼자 상상을 한다. “연애는 안 했지만 짝사랑은 오래하네.”라고. 그리고 그 짝사랑의 상대는 아마 내 동생일 거라고도 말이다.

몇 년 전, 우리 언니의 시아버지 상 장례식장에 갔을 때 오랜만에 ‘어디서 봤지?’라는 생각이 드는 얼굴이 보이길래 가만 보니, 그 친구였다. 그 친구는 앞치마를 두르고 바쁘게 음식을 나르면서 일손을 돕고 있었다. 생각해보니 뭔가 이상하지 않은가! 친구 누나의 시아버지 장례식장에서 눈썹 휘날리게 온 마음을 다해 음식을 나르고 있다는 것이 말이다. 가족들은 ‘귀여운 친구네’라는 말로 감사를 표했지만 ‘특이한’ 친구라며 재밌다고 한바탕 웃었었다. 그렇다. ‘헤테로 세상’에서 보기에 그 친구는 특이하다. 친구의 누나의 시아버지 장례식에서 바쁘게 일손을 돕고 있다는 것이 말이다. 하지만 그 친구에 대해 초반부터 게이다를 돌리고 있는 나는 그 친구의 행동이 십분 이해되고 한편 안쓰럽다. 여자친구와 헤어질 마음도 없는 놈에게 연애하자고 말하지도 못하고 그저 주변을 맴돌면서, 우리 집안의 경조사 때에 찾아와서 ‘특이한’ 도움을 주는 행동을 하는 그 친구가 말이다. (생각해보니, 그 친구가 안 온 집안 행사 자리가 없는 것 같다. 우리 언니 결혼식, 우리 조카 돌잔치, 우리 외할아버지 장례식…. 내 동생 여자친구는 안 보였어도 그 친구는 늘 와서 내 동생의 뒤를 봐주고 있었던 거지.(어머나, 로맨틱해…))

하지만 사랑은 쌍방향인고로! 내 동생이 마음이 전혀 없는데 그 친구만 열심히 대쉬했다고 할 수는 없을 거다. 그 근거도 상당하다. 내 동생은 여자친구보다 압도적으로 그 친구를 자주 만나며, 서로 스킨십도 많고(둘이 있을 때, 내 동생이 그 친구를 툭툭 치는데 은근히 강한 스킨십이었다!), 심지어 부부 호칭을 사용한다. (꺄악 >-<) (동생 미니홈피에 놀러갔는데 방명록에 그 친구 왈 ‘오랜만에 놀러왔어요. 저 아내에요’ 이러는 거다! 그럼 내 동생이 탑? 그건 정말 의외다.)

위와 같은 이유로 나는 <그 친구를 오랫동안 좋아하면서도, ‘집안의 모범생’ 페르소나를 유지하기 위해 오랜 여자친구와의 관계를 끝내지 않고 있는 내 동생>이라는 매우 신빙성 있는 시나리오를 쓰고 있는 것이다. 이런 내 동생을 친구사이 사무실에서 만나면 어떨까?

‘어, 작은 누나가 여기 웬일이야?’ 라고 물으면

‘너 만나게 될 줄 알고 왔지!’라고 천연덕스러운 반가운 인사를 나누고 싶다.

그 다음은 해피엔드~ 생각만 해도 신나는 일이다.

댓글 8
profile

Mr 황 2008-10-11 오전 08:27

그런 상상을 많이 해왔지만... 대부분 아니던걸? -ㅁ -;;

근데 저건 확실해 +ㅁ +! 부러워;!
profile

박재경 2008-10-12 오전 03:29

글이 재미나네요....
profile

가람 2008-10-13 오후 23:35

아우, 계속 킥킥거렸네. ㅋㅋ 아아 그 동생친구는 꼭 옛날 내 모습ㅠㅠ
동생이랑 동생 친구 진짜 데려와 주세요. ㅎㅎ
profile

손익 2008-10-24 오후 19:44

동생친구 귀엽다,,,,
profile

하덕이 2008-12-09 오전 10:39

ㅋㅋㅋ 상상속의 즐거움 이라...ㅎㅎ
profile

천사창이 2009-07-15 오전 03:26

그러게요 동생 친구분 같은 그런 사람이 마음씀씀이가 이뻐서 좋을거 같아요~~
profile

히키 2009-09-03 오후 21:39

우와 소설속같은 이야기~
동생친구분 랄까.. 대단한거같네요
profile

여행노동자 2009-10-21 오전 03:04

완.전.공.감- 그 동생 친구분의 마음이 어떨지..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검색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