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도별 기사

NEWSLETTER 연도별 기사
* 홈페이지에 가입 후 로그인하시면 기사 갈래별 태그 리스트가 활성화됩니다.
[159호][활동스케치 #4] 나의 사후에도 함께 있어줄 친구사이, 재회의 밤
2023-10-06 오후 18:30:04
650 0
기간 9월 

 

 

[활동스케치 #4]

나의 사후에도 함께 있어줄 친구사이, 재회의 밤

 

 

photo_2023-10-06_18-09-08.jpg

 

photo_2023-10-06_18-09-07.jpg

 

photo_2023-10-06_18-09-06 (2).jpg

 

photo_2023-10-06_18-09-06.jpg

 

 

 

친구사이 혹은 게이 커뮤니티 일원의 죽음을 애도하는 시간, 친구사이 재회의 밤이 올해도 열렸습니다.

 

 

고인의 생전 모습과 활동을 기리고, 각자의 방식으로 애도하는 시간들을 가졌는데요. 누군가의 죽음을 방치하지 않고, 함께 기억하고 추모할 수 있는 자리라 항상 뜻깊은 것 같습니다.

 

 

9월에 돌아가신 회원을 기리던 모임이, 어느 새 주기적인 연례 모임으로 추석 전날 진행되고 있네요. 재회의 밤은 꼭 어떤 업적이나 공개적인 활동을 했던 사람을 기리는 모임은 아닙니다. 이번에도 각자 애도하는 친구들이나 지인들을 마음에 품고 와주신 분들이 많았어요.

 

 

 

 photo_2023-10-06_18-09-11.jpg

 

 

 

 

 

회원 분들이 메시지도 남겨주셨어요. 잘 살고 있다, 거기는 좀 어떠냐는 돌아가신 분들에게 안부를 전하는 메시지도 있었어요. 그리고 죽음을 함께 애도하며 나의 사후에도 누군가 곁을 지켜주고 있겠다는 사실에 안도한다는 분도 계셨네요.

 

 

맘편히 누군가를 애도할 수 있는 기회가 있다는 게 저는 참 좋았습니다. 차별과 혐오는 맘편히 애도조차 할 수 없게 만들곤 하니까요. 특히 성소수자로 살아가는, 성소수자의 곁을 지키는 사람들의 죽음은 손쉽게 방치되기도 합니다. 그런 상황에서 함께 애도하고 그 곁을 지키는 사람들, 정말 ‘친구사이’다운 모습이었어요. 우리 곁을 조금 더 세심히 메꿔가며 살아보아요.

 

 

photo_2023-10-06_18-09-12.jpg

 

 

photo_2023-10-06_18-09-08 (2).jpg

 

 

 

재회의 밤이 계속 9월이 열린다면, 계속 10.29 이태원 참사를 한 달 앞두고 열리겠습니다. 그 점을 생각하니 참 애석한 시간들이 연이어지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더 이상 안타까운 이유로 누군가를 떠나보내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그런 사회를 만들어야겠지요. 힘내봅시다!

 

 

 

 

 

 

lineorange.jpg

 

친구사이 상근활동가 / 기용

 

 

donation.png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검색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