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장금이 2003-11-24 09:36:11
1 2659

서버가 넘 느려서 버벅거리네요. 흠.... 그래도 좋다는.... --;;



요시 : 따라오고 있는 거야?
자거 : 난 에스키모가 아니라구요. 좀 기다려요.
요시 : 시간이 없어.
자거 : 따분한 인간 같으니라구....
요시 : 뭐라구???
자거 : 따분하다고~~~!!!


자거 : (요시가 눈을 던지자) 잠깐만요, 요시.

자거 : (눈밭을 구르며) 요시~~!

자거 : 지금 겁탈하려는 겁니까?
요시 : (겉옷 안에 군복을 안입은 걸 보고) 미쳤구나,리오.(*자거는 별명,본명은 리오입니다*)
       이보다 사소한 일로도 영창감이야.
자거 : 집중 좀 하세요.

요시 : 믿을 수 없어.
자거 : 어쩔 꺼에요? 난 짐승인데......^^

자거 : 우와~ 토끼다!
요시 : 쳐다보고 있잖아.

친척사이 2003-11-24 오전 11:03

너무 멋지네요 이런!~ 저런 키스라니..토끼가 엿보는데 창피하게
나잡아 바라~~ 고전적인 장면...
348 장.수.모 정모와 보드게임의 날입니다. +1
» 요시와 자거, 키스 씬 동영상 +1
346 파업 현장에서 피어난 동성애(?)
345 샌프란시스코, 美 '제1의 매독도시'
344 하리수 이름을 내버려 두라
343 내일은 챠밍스쿨 열리는 날 +2
342 준비됐으면 말해줘요
341 이주노동자 강제추방 항의 집회에 함께해요
340 [re] 이주노동자 강제추방 항의 집회에 함께해요
339 겨울이 깊어가니.. 월동 준비들 하시남...? +1
338 당분간 잠수좀 하겠습니다. +2
337 심심하다.. 오래간만에 느끼는 허탈함이여.. +1
336 그냥 심심할때 즐길수있는 게임싸이트요
335 반전평화공동회의준비위에서 온 메일입니다.
334 서울퀴어아카이브 12월 프로그램-다큐멘터리전 +1
333 프리다 칼로Frida Kahlo +2
332 네이버 지식인 중 '자신의 가족이 동성애자라면 ...
331 김치 담궈놨다. +5
330 내 사랑 마닐라 +6
329 늦은 밤의 잡소리 +5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