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letter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내 맘 같지 않은 사람 사이의 김대리 EP7

: 커밍아웃의 표정

 

 

 

인터뷰 속 아버지는 결의에 찬 표정을 하고 있었다. 성소수자를 자녀로 둔 <부모모임>은 세상의 편견에 맞서 함께 싸우려는 결연한 의지를 SNS를 통해 전달했다. 자식을 있는 그대로 인정하고 서로가 서로를 이해하기 위해 많은 노력과 시간을 들인 흔적들이 영상 곳곳에 나타나 있었다. 그리고 마침내 그들은 웃으며 서로를 부둥켜안았다, <천국에서 열린 벽장> 속 그들처럼. 우연히 발견한 부모모임 인터뷰 속 가족들은 우리가 꿈꿔온 이상적인 모습을 하고 있었다. 

 

나도 커밍을 하긴 했다. 하지만 우리 가족의 모습이 그들과 같은 건 아니다. 오히려 저질렀다는 표현이 알맞을 지도 모른다. 미래가 불투명한 취업준비생 시절, 나를 자신의 미래라고 말하던 노모의 그늘에서 벗어나고파, 도망치듯 말했다. 나의 선언에는 단순히 남자를 좋아한다는 것만을 담은 것은 아녔다. 부모가 바라는 삶은 더는 살기는 어려우리라는 것과 남에게 숨 쉬듯 늘어놓던 자식 자랑은 이젠 못 하리라는 것이었다. 너울대는 혐오 속에서 스며든 패배감이, 가장 외로운 고백에도 여지없이 묻어나왔다.

 

 “내가 어릴 적에도 그런 사람이 있었다. 팬티에 양말을 넣고, 양복을 입고 다니는...."
다행히도 밀어내진 않으셨다. 이른바 양말부치에 대한 기억을 꺼내놓곤, 큰 문제는 아니라고 위로하며 우리는 황급히 선언식을 마쳤다. 몇 년이 지나, 어머니는 지보이스 공연을 보러 서울로 오셨고, 처음 두 곡을 듣곤, 흐느끼며 자리를 박차고 일어나셨다. 그리고 돌아온 것은 총알받이 그만하고 남자나 만나서 행복하게 살라는 유언이었다. 그날 이후 우리는 커밍아웃에 대해서 일절 언급하지 않았다.

 

 

pics 201812.jpg

 

 

그렇게 끝날 것만 같았던 커밍아웃에 대한 기억을 되살린 건 영화였다. <총알받이>의 유래는 내가 태어난 해의 사건을 다룬 영화 <1987>에서 찾을 수 있었다. 어렸을 적 옛 부산시청 자리를 지나가면 종종 군사 정권 시절 데모하는 학생들이 얼마나 처참히 짓밟혔는지에 대해 어머니는 말하곤 했었는데, 지보이스 속 나의 모습은 어머니 눈에는 <1987>의 학생과 다르지 않았을 것이다. 민주화로 나아가기 위해 많은 아픔을 겪은 부모의 입에서 나온 숨어있으라는 말을 그저 비겁하다고만 할 수 없다. 30여 년이 흘렀지만 <나는 남자가 좋아요>라는 단말마가 모든 것을 해결해 주진 못하기 때문이다. 

 

나의 커밍아웃은 얼굴은 있지만, 표정은 없다. 부모모임의 인터뷰처럼 환하게 웃지도, 어떤 비극처럼 울지도 않는다. 그저 덩그러니 얼굴만 그려놓은 채 그대로 두어버렸다. 걱정이 되어서, 아니면 이마저도 깨져버릴까봐 두려워 아무 것도 하지 못했다. 나와 부모를 죽음이 갈라놓는 날이 온다면 엄마는 나를 어떤 모습으로 기억할까?

 

 

8e2d4ce2702f1f51322d5a7b26709a18.jpg

 

 

 

 


donation.png

 

 

 

 

  • profile
    박재경 2019.01.01 11:55
    자식이 어떤 사람이고 어떤 삶을 앞으로 살 것인가를 부모가 모르고 죽는다면 ?
    이란 질문에,
    어떤 자녀는 부모가 절대 알아서는 안 되며, 당신 말은 폭력이라는 주장을 하는 경우도 있고,
    어떤 부모는 정말 내가 사랑하는 자식에 대해서 모르고 죽는다면, 죽어서 눈을 감지 못할 것이다 라는 말씀 속에
    어떤 차이와 교차하는 맥락이 있고, 실제로 서로 어떻게 투쟁을 벌이고 있는 것인지?

    커밍아웃은 그렇게 과거에도 현재에도, 그리고 미래에도 성소수자들의 삶에 분명 중요한
    키워드일 것 같아요.
    각자의 삶에서 누군가에게 커밍아웃을 하고 수용을 받고 환영를 받은 과정은 꼭 필요한 일인데,
    한 걸음 한 걸음, 실천해 나갔으면 해요
  • profile
    크리스:D 2019.01.01 13:51
    나의 커밍아웃은 얼굴은 있지만, 표정은 없다.

    아론님의 글에는 항상 심장을 울리는 말이 있어요. 이번에는 ‘총알받이’라는 표현과, 저 문구가 너무나 인상깊네요.
    커밍아웃을 계속 만지작거리는 저로서는.. 아론님의 한 발짝을 더욱 응원하고 싶네요. 2019년에는 좀 더 우리 모두 변화가 있기를..!
  • ?
    황이 2019.01.01 14:20
    이번 글 특히 너무 좋음...

  1. [110호] 8월의 친구사이 소식지: ILGA ASIA 2019

    브라우저에서 보기 후원하기 친구사이 8월의 소식지 이달의 사진:: 일가 아시아 행사장에 소개된 종로3가 8월 활동보고 워크숍이란? 단합이란? 8월의 커버스토리 : ILGA ASIA 2019 [커버스토리 #1] 무지개행동 지역 공동주최로 개최된 일가 아시아 컨퍼런스 "...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2. [110호][이달의 사진] 일가 아시아 행사장에 소개된 종로3가

    2019년 8월 19일부터 23일까지, 서울시 용산구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ILGA(International Lesbian, Gay, bisexual, trans and intersex Association) ASIA 2019 컨퍼런스가 개최되었다. 동아시아, 동남아시아, 남아시아, 중앙아시아, 서아시아 각국의 성소수자...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3. [110호][활동보고] 워크숍이란? 단합이란?

    워크숍이란? 단합이란? 7월 20일~21일, 친구사이 2019 하반기 LT 8월 17일~18일, 가족구성권연구소 워크숍 8월 19일~23일, ILGA ('국제성소수자협회'라는 국제 성소수자 단체명 약어) 아시아 컨퍼런스 8월 24일~25일, 2019 지역 차별금지법제정연대 네...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4. [110호][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1] 무지개행동 지역 공동주최로 개최된 일가 아시아 컨퍼런스

    [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1] 무지개행동 지역 공동주최로 개최된 일가 아시아 컨퍼런스 ▲ ILGA ASIA 2019 컨퍼런스에 참석한 친구사이 회원 (사진 : 강조새) 2019년 8월 19일~23일, 서울시 용산구 드래곤시티 호텔에서 ILGA ASIA 2019 컨퍼런스...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5. [110호][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2] 아시아 각국의 전환치료, 혼인평등, 퀴어-노동 연대 현황

    [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2] 아시아 각국의 전환치료, 혼인평등, 퀴어-노동 연대 현황 ▲ 이란 레즈비언·트랜스젠더 네트워크 '6Rang'의 홍보물 부스. 아시아 각국의 전환치료 문제 대응과 퀴어-노동 연대의 현황 8월 19일에서 2...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6. [110호][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3] 젠더·섹슈얼리티의 다양한 전선들, 욕망 지도와 성소수자 가정폭력

    [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3] 젠더·섹슈얼리티의 다양한 전선들, 욕망 지도와 성소수자 가정폭력 욕망 지도 그리기 Mapping your desire 아시아 성소수자 활동가들이 모여 세미나와 토론이 이루어지는 일가 아시아 컨퍼런스에 참석했다. ...
    Category2019년 Reply1
    Read More
  7. [110호][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4] 아시아 각국의 트랜스젠더, 인터섹스, 성소수자 난민의 인권 상황

    [커버스토리 'ILGA ASIA 2019' #4] 아시아 각국의 트랜스젠더, 인터섹스, 성소수자 난민의 인권 상황 ▲ 2019년 8월 21일 오전 9시 30분에 열린 일가 아시아 컨퍼런스의 개회식. 한국성적소수자문화인권센터(KSCRC) 캔디님과 함께 사회를 담당했다. ILG...
    Category2019년 Reply2
    Read More
  8. [110호][활동스케치 #1]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8월 오픈테이블 후기

    친구사이 오픈테이블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8월 오픈테이블 후기 지난 8월 10일(토) 사정전에서 HIV를 둘러싼 다양한 “ ”을 이야기 하는 모임 (이하 ‘오픈 테이블’)이 있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9. [110호][활동스케치 #2] HIV/AIDS 감염인의 벗 고명은 미리암 수녀님 선종

    [활동스케치 #2] HIV/AIDS 감염인의 벗 고명은 미리암 수녀님 선종 ▲ 故 오준수님 이장식, 2008.9.20. @파주 2019년 8월 17일, HIV/AIDS를 위한 범종교연합회장을 역임하시고 HIV 감염인을 위한 쉼터를 운영하시던 성골롬반외방선교수녀회 고명은 미리암 수녀...
    Category2019년 Reply2
    Read More
  10. [110호][소모임] 책읽당 읽은티 #7 - 브라네 모제티치, 마야 카스텔리츠, <첫사랑>

    [소모임] 책읽당 읽은티 #7 브라네 모제티치, 마야 카스텔리츠, <첫사랑> "읽은티"는 정기적으로 독서 모임을 갖는 친구사이 소모임 "책읽당"의 독서 모임 후기를 매월 친구사이 소식지에 기고하는 연재 기획입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황이님의 감상> 기분 좋...
    Category2019년 Reply1
    Read More
  11. [110호][소모임] 이달의 지보이스 #6 : 정기공연이 한달 앞으로!

    [소모임] 이달의 지보이스 #6 : 정기공연이 한달 앞으로! 안녕하세요! 친구사이 소모임, 게이코러스 지보이스입니다. 드디어 9월 21일 토요일 7시에 열릴 지보이스 정기공연 <선게이서울>이 한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지난주 예매 오픈 이후로 벌써 많은 분...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12. [110호] 2019년 7월 재정/후원 보고

      ※ 2019년 친구사이 7월 재정보고     *7월 수입   후원금 정기/후원회비: 8,370,573 일시후원: 2,232,197   정기사업 친구사이 LT: 120,000 퀴어문화축제: 151,000   비정기사업 마음연결: 300,000 음원: 373   총계: 11,174,143     *7월 지출   운영비 임...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13. [110호][알림] 2019년 지보이스 정기공연 ‘선게이서울’

    지보이스와 함께하는 시간 여행! 2019년 지보이스 정기공연 ‘선게이서울’ -일시 : 2019년 09월 21일 오후 7 ~ 9시 -장소 : 소월아트홀 /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 281 (행당동 142-16번지) -티켓 : 전석 15000원 -예매 : https://www.tinytick...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14. [109호] 7월의 친구사이 소식지

    브라우저에서 보기 후원하기 친구사이 7월의 소식지 이달의 사진:: 2019년 친구사이 하반기 LT 7월 활동보고 나를 위한 힘을 기르는 시간들 7월의 활동스케치 [활동스케치 #1]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 6·7월 오픈테...
    Category2019년 Reply1
    Read More
  15. [109호][이달의 사진] 2019년 친구사이 하반기 LT

    2019년 7월 20~21일, 친구사이의 운영위원들은 2019년 하반기 단체의 활동방향과 계획을 수립·점검하는 LT를 1박 2일 일정으로 다녀왔다. 친구사이의 LT는 연 2회 진행되며, 매월 운영위원회에서 논의하기 힘든 단체 활동의 큰 줄기를 토론하는 일정으...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16. [109호][활동보고] 나를 위한 힘을 기르는 시간들

    나를 위한 힘을 기르는 시간들 20년 전 최고의 걸그룹 핑클이 완전체로 모인 예능 프로그램 ‘캠핑클럽’이 화제입니다. 적어도 핑클의 음악과 함께 성장한 지금의 30~40대에게는 말이지요. 첫 회에서 이런 장면이 나옵니다. 어느덧 40대를 맞이한 ...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17. [109호][활동스케치 #1]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6·7월 오픈테이블 후기

    [활동스케치 #1]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 6·7월 오픈테이블 후기 2019년 6월 22일과 7월 13일 양일, HIV를 둘러싼 다양한 ‘ ’를 이야기하는 모임 6·7월 오픈테이블이 친구사이 사정전에서 개최되...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18. [109호][활동스케치 #2] 2019 교육팀 정례프로그램 <젠더감수성 감각 키우기>

        [활동스케치 #2] 2019 교육팀 정례프로그램 <젠더감수성 감각 키우기>     올해 친구사이 교육팀에서는 짝수 달 마지막 주 목요일 저녁마다 <젠더감수성 감각 키우기>라는 이름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친구사이의 멤버십을 가진 ...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19. [109호][기획] <Seoul For All> #13 : 퀴어한 공간을 꿈꾸는 사람들 - ① 공간을 기록합니다.

      [109호][기획] <Seoul For All> #13 퀴어한 공간을 꿈꾸는 사람들 : ① 공간을 기록합니다.     # 성소수자 문화 구역(LGBTQ+ Cultural District)   한국에도 널리 알려진 미국의 대표적인 성소수자 친화도시, 샌프란시스코의 도시계획국에는 성소수자LGBTQ+ ...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20. [109호][소모임] 책읽당 읽은티 #6 - 기형도 30주기 시 전집, <길 위에서 중얼거리다>

    [소모임] 책읽당 읽은티 #6 기형도 30주기 시 전집, <길 위에서 중얼거리다.> "읽은티"는 정기적으로 독서 모임을 갖는 친구사이 소모임 "책읽당"의 독서 모임 후기를 매월 친구사이 소식지에 기고하는 연재 기획입니다. 잘 부탁드립니다. <크리스님의 감상> ...
    Category2019년 Reply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6 Next
/ 46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