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letter
조회 수 104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8 QWG_1.jpg

 

 

[활동스케치 #2] 

2018 퀴어여성게임즈(QWG) 참관기

 

 

평소 같으면 이불 속에서 나오지도 않았을 일요일 오전 9시, 머리맡에서 울리는 알람을 듣고 단번에 일어나 샤워를 하고 자기 전에 미리 준비해 둔 옷을 입고 비장한(?) 마음으로 집을 나섰다. 바로 ‘2018 퀴어여성게임즈(QWG)’에서 친구사이 회원들이 함께 ‘삔 꽂은 언니들’이라는 이름의 팀으로 단체 계주에 참여하는 날이었기 때문이다.

 

‘2018 퀴어여성게임즈’는 성별 및 성적지향, 성별정체성 등에 상관없이 누구나 평등하고 존엄하다는 원칙의 준수와 더불어, 성별 이분법 적인 체육활동 안에서 늘 배제되었던 성소수자들이 모여 스포츠 활동을 매개로 성평등의 가치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자는 취지로 올해 개최되었다.

 

사실 ‘2018 퀴어여성게임즈’의 본격적인 시작은 바로 2017년 10월 23일에 개최 예정이었던 ‘제1회 퀴어여성 생활체육대회’였다. 그러나 2017년 10월 당시 행사 개최를 앞두고 대관을 담당했던 동대문 시설관리공단에서 갑자기 혐오세력의 민원 압박을 핑계로 기획단 쪽에 대관 취소를 종용하는 일이 있었고 그 과정에서 "성소수자들의 체육대회가 미풍양속에 반한다”, "항의민원이 많이 들어온다"라는 정말 말인지 방구인지 모를 차별발언들을 스스럼없이 내뱉고 결국엔 “체육관에 공사가 잡혔다”라는 핑계로 기획단 측에 일방적으로 대관 취소 통보를 하는 사태가 발생했다. 결국 동대문체육관에서 열렸어야 할 ‘제1회 퀴어여성 생활체육대회’는 성소수자들을 향한 차별과 배제에 대한 분노와 규탄 목소리들을 담은 궐기대회로 전환되어 진행되었다.

 

이런 우여곡절 끝에 열린 행사라 더욱 기쁜 마음으로 행사장으로 향했다.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이미 열띤 농구 예선전이 벌어지고 있었다. 관중석에 앉자마자 코트를 가르며 몸싸움과 드리블과 패스, 슈팅을 현란하게 구사하는 참가자들을 보며 너나 할 것 없이 환호와 응원 그리고 아쉬움의 탄성을 연발했다. 사실 스포츠 경기에 큰 흥미가 있는 편은 아니라서 굳이 경기장을 찾아가서 경기를 관람하지는 않는데 막상 관중석에서 경기를 보니 “이런 것이 또 스포츠 경기 관람의 묘미구나”라는 것을 새삼 깨닫는 순간이었다.

 

드디어 팀별 계주 예선전 시간. 참여자들이 체육관에 모여 안전 수칙 및 규칙들을 듣고 가벼운 준비운동을 하며 긴장된 몸을 풀고 A조부터 계주가 시작되었다. 체육관이 떠나가라 외치는 응원소리와 함께 점점 그 열기가 고조되었다. 드디어 우리 차례! 계주 구간 자체가 길지 않아 출발과 함께 마지막 주자인 나에게 바통이 오기까지 그리 긴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나는 바통을 받아 최선을 다해 달렸고. 네 명의 주자 중 가장 마지막으로 들어왔다. 그리하여 친구사이 ‘삔 꽂은 언니들’팀은 예선 탈락의 고배를 마셔야 했다. 너무 순식간에 끝나버려 아쉬웠지만, 계주 예선이 끝나고 바로 이어진 개막식에서 큐캔디의 열정적인 축하공연과 이벤트 프로그램 자유투 던지기를 하며 예선 탈락의 아쉬움은 저 멀리로..

 

 

2018 QWG_3.png

▲ 빛의 속도로 달리는 마지막 주자 낙타(좌), 깃털같이 날아올라 자유투를 던지는 코러스보이(우)

 

 

‘2018 퀴어여성게임즈’ 참여를 통해 ‘스포츠’라는 영역에 존재하는 성별 이분법적인 문화 속에서 끊임없이 겪어야 했던 배제와 차별의 경험들을 다시 한번 환기할 수 있었고, 더욱 좋았던 것은 바로 성별, 성적지향 성별정체성에 상관없이 모두가 함께 할 수 있다는 경험과 믿음을 나누어 가진 것이었다. 처음 계주에 참여를 하기로 결정하고 참여자들과 예선 직전까지 했던 ‘공정성’에 대한 고민들과, 행사 당일 현장에 도착해서 느꼈던 생경함을 스포츠 활동을 통해 날려버리고, 스포츠에 대한 새로운 가치를 발견하고 함께 하는 것에 대한 믿음들을 서로 확인할 수 있어 모두에게 즐겁고 뜻깊은 시간이었다. 더불어 나를 비롯한 활동가들의 체력 증진이 시급하다는 진단도 함께.. (긴 말은 않겠다)

 

우여곡절 끝에 큰 첫걸음을 뗀 ‘퀴어 여성 게임즈’ 말 그대로 게임은 시작되었다. 이 뜻깊은 행사가 앞으로도 쭉 계속될 수 있기를!

 

 

2018 QWG_4.jpg

▲ 친구사이 계주팀 삔 꽂은 언니들과 응원에 참여해준 회원들

 

 

lineorange.jpg

 

친구사이 대표 / 낙타

 

 

 

 

 

donation.png

  • profile
    박재경 2018.07.09 12:40
    영상 짬깐 보았는데, 친사 중심으로.... 다들 참여하신 분들이 즐거워하셨던 것 같고요.
    주체즉이 이렇게 행사를 기획하고 만드는 게 쉽지 않았을 텐데
    참 고생하셨겠다 라는 생각을 해 보았어요.
  • profile
    츠바사 2018.07.11 08:04
    본결론보다 부수결론이 더 시급해 보이는군요 ㅎㅎ;

  1. [99호] 9월의 친구사이 소식지: 인천퀴어문화축제

    브라우저에서 보기 후원하기 친구사이 9월의 소식지 이달의 사진:: 마음의 고향에 오신 성소수자 여러분 환영합니다! 9월 활동보고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해 평등행진에 함께 해요!! 9월의 커버스토리 :: 인천퀴어문화축제 커버스토리 #1 인천퀴어문화축제 현...
    Date2018.10.01 Category2018년 9월 Reply0 Views57
    Read More
  2. [99호][이달의 사진] 마음의 고향에 오신 성소수자 여러분 환영합니다!

    2018년 9월 23-26일, 4일간의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은 명절 기간 종로3가 낙원동을 찾는 성소수자들을 환영하는 현수막을 내걸었다. "마음의 고향에 오신 성소수자 여러분 환영합니다!"라는 문구가 이채롭다. (사진 : 터울)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1 Views95
    Read More
  3. [99호][활동보고]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해 평등행진에 함께 해요!! 

    차별금지법 제정을 위해 평등행진에 함께 해요!! 9월 5일 취임한 최영애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은 취임사에서 “여성, 난민, 성소수자, 이주민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혐오가 광범위하게 퍼지고 있다”고 말하며 “혐오와 배제 문제에 ...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2 Views63
    Read More
  4. [99호][커버스토리 '인천퀴어문화축제' #1] 인천퀴어문화축제 현장의 증언

    [커버스토리 #1] 인천퀴어문화축제 현장의 증언 * 2018년 9월 8일, 제1회 인천퀴어문화축제가 많은 난관 끝에 행진을 마무리하였습니다. 이 과정에서 발생한 혐오세력들의 언어폭력과 물리적 폭력은 전대미문의 수위였고, 이에 참가자와 연대단체·개인...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2 Views142
    Read More
  5. [99호][커버스토리 '인천퀴어문화축제' #2] 인천퀴어문화축제 혐오폭력 사태 관련 단체성명 및 기사 일람

    [커버스토리 #2] 인천퀴어문화축제 혐오폭력 사태 관련 단체성명 및 기사 일람 * 2018년 9월 8일, 제1회 인천퀴어문화축제가 많은 난관 끝에 행진을 마무리하였습니다. 이 과정에서 발생한 혐오세력들의 언어폭력과 물리적 폭력은 전대미문의 수위였고, 이에 ...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0 Views132
    Read More
  6. [99호][활동스케치 #1] 9월 8일 인천퀴어문화축제를 마치고.

    [활동스케치 #1] 9월 8일 인천퀴어문화축제를 마치고. 지난 9월 8일 인천에 첫 인천퀴어문화축제가 열렸습니다. 퀴어IN天, 하늘은 우리 편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된 이번 인천퀴어문화축제에 친구사이도 부스진행을 위해 축제에 참여했습니다. 당일 상황은 현...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1 Views48
    Read More
  7. [99호][활동스케치 #2] 난민과 함께하는 행동의 날 참관기 

    [활동스케치 #2] 난민과 함께하는 행동의 날 참관기 지난 9월 16일 일요일 오후 보신각에서 진행된 난민과 함께하는 행동의 날 집회에 참여했습니다.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많은 참가자 분들이 보신각 앞을 가득 메워 주셨습니다. 올해 5월 제...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2 Views54
    Read More
  8. [99호][기고] 종로3가 게이 게토와 게이커뮤니티의 위치

    [기고] 종로3가 게이 게토1)와 게이커뮤니티의 위치       * 이 글은 2018년 5월 26일, 역사문제연구소에서 기획한 2018년 봄 '익선동, 낙원동' 역사기행 중 종로3가 게이 게토를 다룬 답사지의 글을 전재한 것입니다. 문헌에 등장하는 종로3가의 게이업소에 ...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2 Views400
    Read More
  9. [99호][기획] <Seoul For All> #9 : 성소수자에게 친화적인 ‘도시’란 어떤 모습일까요.

      [99호][기획] <Seoul For All> #9 : 성소수자에게 친화적인 ‘도시’란 어떤 모습일까요.     2018년 4월 미국의 지리학회(The American Association of Geographers)에서는 “사회 운동의 지리적 불균형 : 한국의 지방퀴어문화축제 사례를 바탕으로”라는 제목...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2 Views406
    Read More
  10. [99호][칼럼] 내 맘 같지 않은 사람 사이의 김대리 EP4 : 올해 여름은 더운 줄 모르겠더라.

    내 맘 같지 않은 사람 사이의 김대리 EP4 : 올해 여름은 더운 줄 모르겠더라. 올해 여름은 더운 줄 모르겠더라. 관측이 시작된 111년 만의 폭염, 요란한 소리를 내며 울리는 긴급재난문자에도 더위는 남들 얘기였다. 사람의 체온을 훌쩍 넘겨버린 이례적인 폭...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2 Views231
    Read More
  11. [99호][웹툰] 끼와 나 - 4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1 Views254
    Read More
  12. [99호] 2018년 8월 재정/후원 보고

        ※ 2018년 친구사이 8월 재정보고     *8월 수입   후원금 정기/후원회비: 9,607,825 일시후원: 665,629 (일시후원 해주신 메가폰 프로젝트팀과 익명의 후원자님 감사합니다)   정기사업 워크숍:  1,515,000   비정기사업 음원: 167   기타 이자: 1,532   ...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1 Views54
    Read More
  13. [99호][알림] 2018 지보이스 기획공연 '폭풍공감' 티켓예매 오픈!

          2018 지보이스 기획공연 '폭풍공감'   @티켓: R석(1층) 15000원 S석(2층) 10000원, 예매처 : 인터파크 http://ticket.interpark.com/Ticket/Goods/GoodsInfo.asp?GoodsCode=18012399 2018년 9월 10일 12시 오픈   @일시: 2018년 10월 13일 토요일 오후 ...
    Date2018.09.30 Category2018년 9월 Reply1 Views101
    Read More
  14. [98호] 8월의 친구사이 소식지 : 친구사이 사무실

    브라우저에서 보기 후원하기 친구사이 8월의 소식지 이달의 사진:: 2018년 친구사이 워크샵 8월 활동보고 우리에게 '쉼'이 필요한 이유! 8월의 커버스토리 :: 친구사이 사무실 커버스토리 #1 사무실 보물찾기 : 친구사이 사무실엔 어떤 물건이?! 친구사이는 ...
    Date2018.09.01 Category2018년 8월 Reply0 Views100
    Read More
  15. [98호][이달의 사진] 2018년 친구사이 워크샵

    2018년 8월 25-26일, 경기도 양주의 한옥 펜션에서 친구사이 워크샵이 개최되었다. 다양한 토의와 교양 시간으로 구성되었던 예년과는 달리, 올해의 워크샵은 무더위와 단체 업무에 지친 회원들이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사진은 워크샵이 ...
    Date2018.09.01 Category2018년 8월 Reply1 Views280
    Read More
  16. [98호][활동보고] 우리에게 ‘쉼’이 필요한 이유!!

    우리에게 ‘쉼’이 필요한 이유!! 정말 무더운 여름이었습니다. 늦더위가 있을 거라는 일기예보가 있지만, 그래도 올 8월의 날씨는 아닐 거라고 예상하고, 아니 확신하고 있습니다만 또 모를 그런 날씨입니다. 무더운 날씨 어떻게 보내셨을까요? 친...
    Date2018.09.01 Category2018년 8월 Reply2 Views125
    Read More
  17. [98호][커버스토리 '친구사이 사무실' #1] 사무실 보물찾기 : 친구사이 사무실엔 어떤 물건이?!

    [커버스토리 '친구사이 사무실' #1] 사무실 보물찾기 : 친구사이 사무실엔 어떤 물건이?! 친구사이는 올해로 창립 24년째를 맞이하며, 현재의 사무실로 이사온 것은 2006년입니다. 현재 활동하고 있는 성소수자 인권운동 단체 중에서는 역사가 가장 오...
    Date2018.09.01 Category2018년 8월 Reply4 Views229
    Read More
  18. [98호][커버스토리 '친구사이 사무실' #2] 우리들에게 사무실이란?

    [커버스토리 '친구사이 사무실' #2] 우리들에게 사무실이란? 친구사이는 거의 매주 사무실을 빌려줍니다. 그리고 이 사무실의 공간을 대관하는 주체는 각각 어떤 목적으로 무리를 이룬 단체인 경우가 많습니다. 사무실이 어디에 쓰이나 하고 단순하게...
    Date2018.09.01 Category2018년 8월 Reply2 Views153
    Read More
  19. [98호][활동스케치 #1] 우리의 존엄을 지키는 집회!! 

    [활동스케치 #1] 우리의 존엄을 지키는 집회!! 친구사이는 8월 18일(토) 중요한 집회에 참여했습니다. < 사진제공: 쌍용자동차 범국민대책위> 첫 번째 집회는 쌍용자동차 범국민대회 ‘결자해지’ 였습니다. 지난 6월말 쌍용자동차 또 다른 해고자 ...
    Date2018.09.01 Category2018년 8월 Reply1 Views70
    Read More
  20. [98호][활동스케치 #2] 2018 친구사이 워크숍 참가 후기

    [활동스케치 #2] 2018 친구사이 워크숍 후기 숨 막히는 기록적인 더위의 끝자락인 지난 8월 25일-26일 양일간 친구사이 회원들과 함께 2018 친구사이 워크숍을 다녀왔습니다. 올해 워크숍은 잘 놀고, 잘 먹고, 잘 쉬는 것을 목표로 기획하고 진행되었습니다. ...
    Date2018.09.01 Category2018년 8월 Reply2 Views19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39 Next
/ 39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