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이브

Chingusai Cultural Group

<친구모임 : 문화를 좋아하는 친구사이 회원들의 모임>

조회 수 237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안녕하세요? 토요모임 운영자 사막여우 킴입니다^^

지난 토요일 "스마트게이되기 2탄"에는 13분이 함께했습니다^^


 

참여하기 전에는 지루하게 느껴질 수 있는 스마트게이특집ㅠ

 

하!지!만! 역시나 다들 유익했다는 반응들!

 

지난번 인권포럼에 이어서 역시 이번에도 많은 분들이 함께해주셨고 뒤풀이까지 모두모두 즐겁게 보낸 하루였습니다.


콜로키움 "광화문 사랑의 열매 회관"

2:40 p.m. ~ 6:00 p.m.

 

광화문역 6번출구로 옹기종기 모이기 시작했습니다.

 

이번에도 뉴페가 3분이나 오셨는데요. 콜로키움에 처음오시는 분들도 계시고 지난 인권포럼에 이어서 두번째로 오신분도 계신데요

 

다들 유익한 시간을 보냈다고 하네요...!

 

콜로키움.jpg

 

 

우리 친구사이 회원이시기도 한 한가람 변호사님의 사회로 진행된 콜로키움.

 

학교폭력으로 인하여 벌어진 한 성소수자 학생의 자살과 관련된 사건을 주제로 하여

 

심리학적 부검을 통한 학교내 성소수자 학생의 피해에 대한 이야기와 본 사건의 법률적인 쟁점 그리고 사회학적인 분석과 대안들 까지

 

전문가 분들의 이야기를 듣고 함께 고민해보는 시간이었습니다.

 

 

 

 

맛집탐방 "종각 미진"

6:20 p.m. ~ 7:00 p.m.

 

콜로키움이 마친 후에는 조를 나눠서 움직였어요.

 

A조, B조, T조(응? 왜 C가 아니고 T인데? 응?ㅋ)

 

ABT조로 각자 나눠져서 조별로 맛집을 향했답니다^^(소규모로 조로 나눠서 움직이니 서로 대화도 더 편하게 나누고 어색함을 털어버렸죠^^)

 

보쌈정식과 메밀정식을 시켜서 나눠먹는데 한 뉴페분은 "레알 내가 먹어본 메밀 중에 최고다!"라는 말을 남기셨어요 ㅎ

 

담에 기회되면 우리 또 먹으러가요^^

 

 

 

친구사이 정기모임&뒤풀이 "친구사이 사정전"

매월 마지막주 토요일은 바로 친구사이 정기모임날이죠~?ㅎ

 

친구사이 정기모임에 함께 참여한 후에 종로에서 신나는 뒤풀이를 했답니다^^

 

 

 

 

자 그렇다면 토요모임 참가자들의 후기문자 빠질 수 없겠죠?


 

존슨 빡빡한 일정이었지만 인권도 챙기고 즐거움도 챙긴 보람찬 토요모임이었어용ㅋ

 

re) 지난번 패키지 특집이후로 조금 빡박한 일정으로 움직였죠? ㅠ 콜로키움 가랴 맛집 가랴 정기모임 가랴 뒤풀이 하랴 ㅋㅋ 우리의 추억은 점점 쌓여만 갑니다^^

 

 

납득이 안타깝게 목숨을 끊는 아이들을 막기 위해서라도 올바른 교사들의 상담교육과 전문 상담가가 자주 학생들을 관리해줬으면 해요. 마음이 먹먹해졌습니다.ㅜ

 

re) 콜로키움 중간에 울컥하는 순간도 있었는데 그래도 마지막에 교수님께서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주는 걸 듣고 위로가 되었죠-

 

 

 

티몬 콜로키움이 생각보다 재밌어서 꽤 집중해서 들을 수 있었습니다. 맛집은 예상 못했던 위치에 있었고.. 메밀 양이 맘에 들었습니다ㅋㅋ 토요모임 자주 가고싶어졌습니다.

 

re) 다들 졸지도 않고 똘망똘망 열심히 들은(?)! 이렇게 교양게이가...ㅋ 다음에 또 가십다! 미진!

 

 

 

로우 콜로키움 참여하면서 아직 우리가 갈 길이 멀다는 걸 다시 한 번 깨달았어요ㅠ 밥은 갠적으로 좋아하는 메뉴라 엄청 좋았어요ㅋ 종로통신 깨알잼이었구 뒤풀이 땐 제가 좀 과하게 먹어서 끼부린 거 같아 지금도 부끄러워요.. ㅠㅠ

 

re) 로우 그게 끼면... 내가 하는건.... 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ㄲㅣ인가요? ㅎㅎㅎ 밥 맛있게 잘 먹었다니 gooooooood!!

 

 

 

제이 나는 성소수자임을 숨기며 학창시절을 보냈고, 그걸로 인해 피해를 입은 경우도 없었다. 하지만 방관자의 부채의식이 나를 조금 괴롭힌 적은 있었다. SOGI법학회의 이번 콜로키움에서 성소수자 학생에 대한 폭력의 가해자는 아니지만 '방관자'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며 많은 생각을 다시금 해보게 되었다. 내가 직접적인 피해자가 아니라 하여 바로 주변의 차별과 폭력에서 눈을 돌리고 외면하지만, 결국엔 내가 그 당사자가 될 수도 있다는 것. 내가 왜 친구사이에 나오기 시작했는지, 이번 콜로키움에서 나의 그 다짐을 다시 확인해 볼 수 있어서 의미가 깊었다.

 

re) 4월 정기모임 때 정회원이 된 제이! 축하해요~! 미래의 법조인이라 남다르게 느낀 점들도 많을 것 같아요.. 화이팅^^!

 

 

 

아오링 나 늦게가서 콜리키움 못들어서 아쉬웠어 ㅠ-ㅠ

 

re) 웅 아쉽..ㅠ 매번 홍초를 협찬해주셔서 감사^^!ㅋ

 

 

 

 정말 좋았고 매번 뉴페분들 보는게 새롭네요ㅎ

 

re) 매번 뉴페분들의 데뷔이야기를 들으면 시간가는 줄 모르겠는...! 처음 나오신 분들도 어색하지 않게 잘 어울려서 너무 즐겁다는~!

 

 

후기 문자주신 몇몇 분들의 이야기 적어봤구요^^

 

5월 토요모임도 기대해주세요^^

 

 

 

<5월 토요모임 예고>

 

5월 4일 일요일 "신촌 떡볶이 뷔페"(이날만 불가피하게 일요일에 진행됩니다. 그동안 토요일날 시간이 안 되셨던 분들 함께해요~!)

 

5월 17일 토요일 "아이다호데이  특집"

 

5월 31일 토요일 "친구사이 정기모임 참석"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친구모임 : 문화를 좋아하는 친구사이 회원들의 모임 3 Timm 2015.09.17 3590
231 10/11(토) - 영화 "냉정과 열정사이" file cho_han 2003.10.10 2395
230 토요모임에 제안드립니다^^ 1 방혜영 2007.05.09 2391
229 [토요모임] 8월 7일, 블링블링, 볼링를 함께 해요. 이쁜이 2010.07.30 2389
228 [세종 별밤축제] 5월~6월 평일저녁(20:00~21:00) 무료공연 file cho_han 2008.05.05 2388
227 4월 영화관 속 작은 학교_해저 2만리 이쁜이 2011.04.11 2380
226 7/12(토) - 한여름밤의 팝스콘서트 1 file cho_han 2003.07.10 2376
225 [3월 2일 토요모임] 봄 맞이 친구사이 대청소 봉사모임~ 23 goottime 2013.02.25 2375
224 [후기]지난 2월1일 토요모임 반가웠어요^^ 6 file 2014.02.08 2374
223 [3월 1일 토요일] 봄맞이 영화번개 2탄!! 4 file 2014.02.24 2373
222 좋은 공연 없나요? 1 상원 2007.10.31 2372
221 전시 { 달리전 } 2 file cho_han 2004.08.16 2372
» [후기] 지난 4월 26일 토요모임 교양게이의 먹고 노는 법 file 2014.05.01 2371
219 윈터스본 후기 2 2011.02.14 2370
218 [5월 4일 "일"요일] 신촌 "떡볶이 뷔페"(이번주만 일요일에 모여요^^) 16 2014.05.01 2367
217 1/31(토) 영화 - "영매" ....... (나다의 "2003 마지막 프로포즈" 중에서) 3 file cho_han 2004.01.29 2366
216 2009년 3월의 토요모임 예고 2 cho_han 2009.03.01 2364
215 [3월 12일 토요모임] 블링블링, 볼링를 함께 해요. 토요모임 2011.03.07 2363
214 올해 첫 토요모임인 2/5, 조선명탐정-각시 투구꽃의 비밀..후기입니다..-일빠네요..아싸!! 1 까나리아 2011.02.07 2360
213 5/24(토) - "매트릭스2-리로디드" 4 file cho_han 2003.05.21 2356
212 2/3(일) 뮤지컬 "컨페션" file cho_han 2008.02.03 235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8 Next
/ 18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