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에이즈감염인의 인권탄압을 중지하라


  친구사이는 최근 에이즈 감염인의 수직감염과 자살 등 일련의 가슴아픈 사건들을 유발시킨 잘못된 사회적 통념에 우려와 유감을 표명하며 이런 사실들을 왜곡되게 보도한 언론의 행태에 대해서도 분노를 금할 수 없다.

  지난 10월 17일 국립보건원에서 수직감염으로 인한 에이즈 감염 사실을 발표한 후 대다수 언론들은 '충격','만용','이해못할 부모' 등 원색적인 용어와 편협한 윤리적 잣대를 들이밀며 감염인들의 출산을 범죄 행위처럼 취급했다. 또한 10월 28일 병원에서 사라져 경찰이 수배에 나섰다가 사체로 발견된 에이즈감염인의 자살을 가십거리로 호들갑스럽게 보도함으로써 에이즈 감염인이 범죄자로 간주되는 왜곡된 시각을 확산시키는데 동조했다. 이런 무분별한 보도행태는 정확하고 공정한 정보를 전달해야 할 언론의 사명을 망각한 채 우리 사회에 만연하고 있는 에이즈 감염인들에 대한 편견을 확장시키는 것에 다름아니다.

  유전적 소인이 강한 질환을 갖고 있는 산모의 출산을 제한할 수 없고, 산전검사를 통해 태아의 기형이나 선천적 질환이 예견되는 경우에도 산모가 원할 경우 출산을 막을 권리는 없다. 설령 건강하지 못한 아이를 출산하게 되었다고 해도 아무도 그 산모를 비난할 수 없음은 물론이다.
  에이즈는 감염이 되었더라도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얼마든지 발병을 지연시킬 수 있는 질환이며 감염인이 임신을 하더라도 수직감염율을 최소화 시킬 수 있는 방법은 충분히 존재한다. 세계 어느 나라에서든 감염인의 출산을 제한하는 사례는 없으며 국내 에이즈 관련 법에도 감염인의 출산을 제한하는 부분은 없다.

  친구사이는 에이즈 감염인으로서 사회적 편견과 윤리적 압력에 떠밀려 어쩔 수 없이 삶을 포기해야 했던 고인들의 명복을 진심으로 빌며 수직감염이 알려지면서 정신적인 충격을 입은 감염인 부모에 대해서도 위로의 뜻을 전한다.  

1. 각 언론은 일련의 사건들에 대한 편협한 보도행태를 반성하고 정정하기 바란다. 또한 이후에도 감염인을 비롯한 모든 소수자들의 인권을 침해할 수 있는 보도행태를 자제하기 바란다.

2. 광주동부경찰서는 에이즈감염인을 범죄자와 똑같이 취급, 수배령까지 내린 사실에 대해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하기 바란다.

3. 보건복지부는 유명무실한 에이즈 관리체계를 버리고 적극적으로 감염인의 인권을 보장할 수 있는 방안 및 보다 더 실질적인 감염인들의 진료지원방안을 마련하기 바란다.


                                                2003, 11. 4. 한국남성동성애자 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1143 긴급 공지(신입회원)
1142 7/26(토) 8:00 월례회의 있습니다.
1141 청소년 인권학교 개강!!
1140 청소년동성애자 인권학교 무사히 마쳤습니다.
1139 엑스존소송 탄원서/교양강좌2회
1138 챠밍스쿨 네번째_ 넌 잘하니?
1137 친구사이 홈페이지 개편 중
1136 친구사이 행사 달력
1135 커밍아웃 인터뷰 : 전재우
1134 챠밍스쿨 강좌6 : 스크린을 뚫고 나온 게이들
1133 미니 웹진 신설
1132 앗, 드뎌 후원금 모금 게시판 신설!!
1131 묻지마 게이 야유회 갤러리 게시판!
1130 길녀, 베니스에 가다 - 극장, 찜질방, 사우나, 게이바의 역사
1129 10월 정기모임! 이번주 토요일입니다.
1128 챠밍스쿨 강좌7 : 선게이 서울 1960 ~ 2004
1127 호모의 힘! 반전을 위한 이쁜이들의 모임
1126 [성명서] 호주제 폐지, 동성애자 우롱 말라
1125 챠밍스쿨8 : 이런 법이 어딨어?
» [성명서] 에이즈감염인의 인권탄압을 중지하라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