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스크랩

title_Newspaper
"모든 학교에서 동성애 가르쳐야"

[중앙일보 유권하] 독일 정치인들이 학교에서 동성애에 관해 보다 폭넓게 가르쳐야 한다고 촉구했다. 최근 자민당(FDP) 대표인 귀도 베스터벨레(42) 당수가 "나는 남자를 사랑한다"면서 동성애자임을 공개(커밍아웃)한 것이 계기가 됐다. 임신의 원리와 피임법 등 초등학교 때부터 시시콜콜한 것까지 성교육을 하는 독일에서도 그동안 동성애 교육은 금기시돼 왔다.

독일 정가에선 최근 들어 초당적으로 동성애자의 입양 권리를 보장하는 등 동성애자 권익을 확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앞서 집권 사민당(SPD)의 클라우스 보베라이트 베를린 시장과 최대 야당인 기민연합(CDU) 소속의 올레 폰 보이스트 함부르크 시장 등 유력 정치인들이 선거 유세에서 잇따라 게이(남성 동성애자)라고 밝힌 뒤 당선되는 등 동성애자를 대하는 여론이 호의적으로 변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교육 전문가인 우베 슘머(CDU)의원은 "편견을 없애고 자신의 성적 취향을 손쉽게 드러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모든 학교에서 동성애에 관해서도 깨우쳐 줘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코넬리아 피퍼(FDP 사무총장)의원도 "학교 성교육 시간에 부끄럼없이 동성애에 관해 다뤄야 할 것"이라고 권고했다. 슈벤 슐츠(SPD)의원은 "에이즈와 성병을 예방한다는 차원에서 동성애 교육을 보다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폴커 벡(녹색당)의원은 심지어 "동성애를 성교육 시간뿐 아니라 모든 학과에서 폭넓게 가르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반발도 만만치 않다. 외르크 쇤봄(CDU)의원은 "독일 사회는 동성애자가 더 필요한 것이 아니라 정상적인 가정이 더 필요하다"고 못마땅해하고 있다.

베를린=유권하 특파원 khyou@joongang.co.kr ▶유권하 기자의 블로그 http://blog.joins.com/comeagain/- '나와 세상이 통하는 곳'ⓒ 중앙일보 & Join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2004년 8월 2일(월) 오후 6:33 [중앙일보]
2781 [아시아투데이] 인도네시아 조코위 취임 이후 인권 뒷걸음...‘성소수자 전례없는 탄압, 사형집행·아동신부도 문제’
2780 [한겨레] 인권위 “여성이 남성 한복 입었다고 고궁 입장료 받는 건 차별”
2779 [아이즈] 위켄즈, ‘우리’를 노래하는 주말
2778 [경향신문] 인권위 "퀴어축제 혐오세력 집회 방해 조직화...국가가 소수자 집회 보호해야"
2777 [한겨레21] 볼륨을 높여라
2776 [한겨레] 시민이 아니어도 ‘살 권리’
2775 [한겨레] 알제리 남성 동성애자 난민 신청, 1심에선 YES, 2심은 NO
2774 [허핑턴포스트] 멕시코의 어느 소년이 반동성애 시위자들을 막아섰다
2773 [한겨레] “성 소수자가 자기 존재 드러내면서 변화 시작됐다”
2772 [한국대학신문] 대학가 성 소수자 인권 어디로
2771 [한겨레] “가까운 곳에 성소수자가 있음을 알리고 싶었어요”
2770 [여성신문] 미국 보이스카우트, 트랜스젠더도 입단 허용한다
2769 [시사인] 두 군인의 성관계가 국가에 피해를 주었다고?
2768 [연합뉴스] 중국 성전환자, 부당 해고 투쟁 계속하겠다
2767 [경향신문] [혐오사회]1회 선거운동이 남긴 ‘성소수자 혐오’
2766 [경향신문]불온한 동성애 증오마케팅
2765 [스포츠동아] 베를린 관객상 수상 ‘위켄즈’ 12월 22일 개봉 확정
2764 [뉴스1] 트럼프, 성소수자 권리 제한…교내 화장실 폐지할듯
2763 [OSEN] '시빌워' 감독 "앞으로 성소수자 히어로 등장 가능성 높다"
2762 [한국일보] 김조광수 감독 “동성애 신자들의 아픔 생각했으면”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