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Free
조회 수 151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2016년 대표 박기호입니다.

 

지난 토요일(27일)날 친구사이 후원주점 ‘받아보자’를 잘 마쳤습니다. 저에 입장으로는 잘 끝냈다고 해야할까요? 여튼 많은 분들의 지지와 방문으로 성황리에 잘 마쳤습니다.

 

친구사이를 알고 있기에, 친구사이 회원을 알고 있기에, 친구사이가 해 왔던 일을 알고 있기에 친구사이가 무엇을 해줄지 알고 있기에 많은 분들이 오셨습니다. 연대의 의미로 참여해주신 분들, 후원의 의미로 참여해 주신 분들등 많은 분들이 오셨지만, 모두들 친구사이를 아끼고 좋아해주고, 사랑해주시기에 발걸음을 해주셨다고 믿고 있습니다.

피치못할 사정으로 당일날 함께 하지는 못했지만 마음으로 함께 해주신 분들에게도 감사드립니다. 

 

행사날 제대로 인사도 못 드리고 진행도 원활하지 못했지만, 친구사이 대표인 저로서는 가장 큰 책임을 느낀 자리이기도 했습니다.

 

많은 관심을 받아보는 자리였습니다.
많은 후원을 받아보는 자리였습니다.
많은 이야기를 나눈 자리이기도 했습니다.

 

행사장에 오시는 분들에게 최선을 다해 응대하고 음식도 나르는

친구사이 스탭 회원들을 보면서, 그들의 열정에 고마웠습니다. 
진행의 미숙함을 웃음으로 화답해 주시는 손님들의 따스함에 고마웠습니다.
마냥 행복해하며 함께 해주신 친구사이 회원들에게 고마웠습니다.

 

이 많은 고마움을 안고 친구사이를 더 멋진 단체로 만들 수 있도록 더욱 더 노력하겠습니다.

 

정말 즐겁고 행복한 날들이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
  • profile
    박재경 2016.08.29 23:03
    고생하셨수~~~
    뒤풀이에서 한 달에 한 번씩 이런 행사 추진하자고 해서
    다들 탈퇴하겠다며.... 빈축을 샀지요.
    ㅋㅋㅋ
    낙타가 유독 반응이 크던데.... 맘 고생이 컸나 보다

    어제는 거의 하루 종일 아무것도 못하고 잠에 빠진 공주놀이를 했지요

    스텝이 아니지만 보다 못해서 자진해서 테이블도 뛰고, 손님이 음식 드시고 나간 자리
    정리도 함께 했던... 모처럼 만에 사람들이 이런 모습 보면서, 다들 친구사이에 대한 걱정을
    많이 하고 있었구나 싶어서 즐거워졌어요.
  • profile
    가람 2016.08.29 23:13

    정말 고생들 넘넘 많으셨어요~~~ 친구사이 회원들 정말 짱!!!

  • profile
    philipkim 2016.08.30 01:51
    고생 많이하셨어요 ^^
    덕분에 즐겁고 뜻깊은 자리 가질 수 있었습니다!
  • profile
    만루 2016.08.30 02:04
    고생하셨습니다.
    많은 마음들이 모여 배부른 자리였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후원주점 ‘받아보자’ 잘 마쳤습니다. 4 Timm 2016.08.29 151
14204 후원의밤 후기...(?) 7 켄이치 2010.02.28 1332
14203 후원의 밤에 도움도 못 줬습니다.. 황무지 2004.05.07 1123
14202 후원의 밤때 메뉴 하나 추가요^^ 6 이쁜이 2007.11.01 1765
14201 후원의 밤 행사에 회원들의 참여 부탁해요 박재경 2010.02.22 1398
14200 후원의 밤 코디네이터 모임~!! 5 차돌바우 2005.03.30 1207
14199 후원의 밤 스탭 후기. 3 Sander 2010.03.03 1245
14198 후원의 밤 오신 분들께 2 박재경 2010.03.01 1280
14197 후원에 관하여 질문이 있습니다. 2 최원석 2019.08.31 54
14196 후원물품이 들어왔어요! 감사합니다 :) 5 file 낙타 2013.03.22 1563
14195 후원금 출금이 "문화연대"로 되고 있는 후원자님들꼐 친구사이 2009.11.21 1307
14194 후원게시판 바로가기 플래시를 하나 만들면 어떨... 4 차돌바우 2003.10.18 2917
14193 후원 후에 크게 제 삶이 달라진 것은 없지만,... 친구사이 2017.04.29 59
14192 후원 파티에서 죄송했어요. 4 newest 2008.03.08 1623
14191 후원 파티 후기 11 토요일킹카 2008.02.26 1512
14190 후원 물품이 들어왔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 10 file 낙타 2013.05.30 1507
14189 후원 물품이 도착했어요..^^ 3 file 기즈베 2012.11.27 1287
14188 후세인, 독재자의 남색 알자지라 2003.12.15 1345
14187 후발대는 없으신가요.? 3 황무지 2004.11.04 1220
14186 후로필을 바꾸자 - 트위터 편 11 선동녀 2011.09.28 21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5 Next
/ 715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