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Free
조회 수 3480 추천 수 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136년 전 당신들의 조상이 우리 조상을 먹은 것을 용서합니다.”1867년 피지 제도에서 원주민들의 식인 풍습에 희생 당한 호주인 토머스베이커 목사의 후손들이 13일 피지를 방문해 원주민들의 사과를 받는다고AP 통신이 11일 보도했다. 피지 고산지대의 누부타우타우 마을의 원주민들은 “베이커 목사의 저주 때문에 마을에 흉흉한 일이 끊이지 않는다”며저주를 풀어달라고 빌기 위해 10월 그의 5대손인 데니스 러셀(46)씨에게초청 편지를 보냈다.원주민들은 매우 귀한 보물로 여기는 향유고래의 이빨 100개를 사죄의 의미로 러셀씨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는 라이세니아 카라스 피지총리도 참석한다. 광부인 러셀씨는 “무섭긴 하지만 가난한 원주민들에게마음의 평화를 찾아주고 싶다”고 말했다.
당시 선교활동을 하던 베이커 목사는 ‘추장의 머리를 만지면 안 된다’는원주민들의 금기를 실수로 어겨 살해 당한 뒤 식인 원주민의 먹이가 됐다. 원주민들은 1993년에도 목사의 저주를 풀기 위해 그의 장화를 피지 장로교회에 돌려 주었으나 효과가 없자 후손인 러셀씨를 초청하게 된 것. 피지의 식인 풍습은 19세기 중반 기독교가 전해지면서 서서히 사라졌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128 군형법 제92조 6 폐지를 위한 1만인 입법청원에 ... 4 종순이 2013.05.17 3598
14127 누군가와 얘기 나누고 싶은 밤이네용~ 마리아후아퀴나 2012.06.25 3590
14126 이태리 퀴어영화, [창문을 마주보며] 6 장금이 2003.12.18 3590
14125 게이봉박두에서 배우/공간 모집합니다 1 file 인간미 2014.04.02 3570
14124 '미스 태국' 알고보니 미스터? 한? 2003.11.15 3555
14123 번개 풍년] ^^ ㅋㅋ 11월 05일 레몬차 만들기 번개 1 박재경 2012.11.02 3540
14122 종로3가의 게이빈이 어딘가요?? 2 커피매니아 2016.03.28 3518
» 할아버지 먹은 것 용서 합니다. 오벨리스크 2003.11.15 3480
14120 사진들, 이스라엘 퀴어 무비 [요시와 재거] 6 알자지라 2003.11.03 3471
14119 멕시코 팝 가수의 커밍아웃 게이토끼 2007.03.16 3469
14118 퍼레이드 사진 필요하신 분~~ 11 차돌바우 2012.06.07 3465
14117 서울시민 인권헌장 - 보편적 인권의 가치를 담아 ... 종순이 2014.11.29 3459
14116 차돌바우처럼만 커밍아웃해주세요 꽃사슴 2003.10.22 3448
14115 [20자톡] 2014 친구사이 미니간담회 첫번째 '지... 9 file 낙타 2014.02.19 3433
14114 [급질문] 안드로이드용 그라인더?ㅎ 6 Sander 2010.07.15 3432
14113 묻지마관광 시즌1의 추억... 3 김하나 2009.04.08 3429
14112 남자 꼬시는 방법 1 김선우 2003.10.31 3411
14111 역시 힘들군요... 2 파김치 2003.12.02 3409
14110 챠밍 스쿨 22강 여우 목도리 준비물은 여기다 신... 11 timm 2005.11.13 3406
14109 <펌> 에이즈 감염 비관, 50 대 자살... 1 황무지 2003.10.24 3404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15 Next
/ 715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