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허핑턴포스트에 게재된 8월 친구사이 소식지 글입니다. 그럼 우리는 그 억압을 어떻게 바꿔야 하는가. 해답이 없는 것은 아니다. 다만 그것을 바꾸기 위해서, 섣불리 세상의 노여움을 사면 안된다. 따지고 보면, 세상 사람들도 얼마간은 이유가 있어서 우리 같은 소수자를 미워하는 것이다. 게이들끼리 있으면서 게이가 진절머리났던 경험, 한번씩은 있잖은가? 일반 사람들은 자연히 더할 것이다. 그러니 그들의 심기를 다치게 하지 않으면서, 우리가 원하는 억압을 잘 걷어낼 수 있는, 모두를 만족시킬 만한 미로 같은 대답이 준비되어야 한다. 나는 그걸 할 자신이 없었기에 이렇게 사는 것이지만. 헌데, 그것보다 한참 덜 떨어진 거친 대답을 내놓고서는, 감히 내 억압을 대변하겠다는 것인가? 가당치 않은 짓이다. 하물며 그 성긴 구호를 그렇게 시끄럽게 외쳐대고, 그것으로 세상의 심기를 어지럽히는 일은, 나 하나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소수자 전체의 이미지와 인권을 해치는 일에 다름아니다. 다시 말하지만, 내가 지금 내가 겪는 억압이 뭔지를 몰라서 당신처럼 나서서 떠들지 않은 줄 아는가. #친구사이 #소식지 #허핑턴포스트 ▶ 기사보기:https://goo.gl/hnRffL ▶ 여러분의 '좋아요'와 '공유하기'는 친구사이의 힘이 됩니다

친구사이에 의해 게시 됨 2017-09-15T08:58:10+0000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수
14088 《2017 책읽당 제 5회 낭독회 & 문집발간회》 책읽당 2017-09-04 44
14087 호주 상원 동성결혼법안 압도적 가결…하원 내달 ... 따웅 2017-12-01 44
14086 영화 위켄즈(Weekends)의 메인 예고편이... 친구사이 2016-12-17 45
14085 드디어 위켄즈 개봉일! 몇몇 상영관의 시간이... 친구사이 2016-12-23 45
14084 [2017년 봄, 책읽당 - 2017 책읽당 첫 번째 이야기] 책읽당 2017-01-18 45
14083 정의당과 함께하는 위켄즈 상영회! 일시_2... 친구사이 2017-02-04 45
14082 연극의 제목 ‘프라이드’는 성소수자들의 행진 ... 친구사이 2017-04-01 45
14081 우리가 원하는 세상을 이야기하는 역사적인 순... 친구사이 2017-04-15 45
14080 마음연결 자살예방 캠페인 <자살신호 알아채기>... 친구사이 2017-11-02 45
14079 복소수 이슈 상품이 된 시설 장애인 따웅 2017-11-03 45
14078 회원지원팀과 함께 하는 회원대상프로그램 { 마... +2 친구사이 2016-10-25 46
14077 충북도교육청 모든 직원들에게 동성애의 문제점 ... 친구사이 2016-10-29 46
14076 평등과 사랑 그리고 존엄을 향해 나가려는 발걸... 친구사이 2016-12-08 46
14075 <위켄즈>의 관객과의 대화는 17일 금요일 저... 친구사이 2017-02-17 46
14074 2017년 2월 18일에 있은 박근혜정권 퇴진... 친구사이 2017-02-25 46
14073 매년 3월 31일은 트랜스젠더 가시화의 날입니... 친구사이 2017-03-28 46
14072 2017년 4월 26일 11시 30분경, 국회... 친구사이 2017-04-30 46
14071 "새로운 나라에 성소수자 혐오가 설 자리는 없... 친구사이 2017-05-17 46
14070 <긴급 공지> 2017국제성소수자혐오반대의날 ... 친구사이 2017-05-17 46
14069 군형법 제92조의6 추행죄는 차별적인 동성애 ... 친구사이 2017-07-07 46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