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이송자일 2003-10-14 02:24:35
0 2508
이쁜 데다가 참 착한 이송자일은, 스캔들 하나만 구워 삶아도 좋겠노라 늘상 조잘대는 전 모 씨의 희망 사항을 실천하려고 부단히 노력하죠. 헌데도 '스.캔.들'에 대한 예감의 적중도는 늘 엉망이고, 사람들은 스캔들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나 봐요.

해서 말의 스캔들, 공공연한 입담의 스캔들이라도 공중으로 들어올려 그것 자체로 물질화하고 싶어 안달을 하는데, 정작 우리들은 그 말의 깊이, 진정성을 의심합니다. 맞습니다. 저는 진정성이 없어요. 대신 신파를 가장합니다.


예전에 썼던 글 하나 남겨놓죠.
2003, 9월 21일

Sleep Walk, Santo & Jonny
http://www.benhur.net/pop/pop-song/s/SleepWalkSantoJonny.ra

누군가 그런 말을 했던 것 같다.

"나의 삶은 스캔들이다'

얼마나 피곤할까? 온통 스캔들 투성이의 삶이란.

헌데도 눅눅한 일상을 가만가만 살얼음 짚듯 그렇게 살아가다보면, 정작 스캔들이 없는 내 삶이 비루해보일 때가 있다.

스캔들인 삶.
부조상처럼 저 암각화에서 불궈져 나와 창백한 무관심의 얼굴로 슬쩍 옆눈 흘겨뜨기.

어제 어느 술집 한귀퉁이에 누군가 깜빡 벗어놓고 간 웃옷처럼 조용히 몸을 접어 아침까지 술을 마시다가, 아, 나의 삶이 참 조용하구나 하고 귀를 너댓 번 후벼댔던 것이다. 나즈막이 입천장 위로 아무도 몰래 속삭여댔던 것이다.



388 오늘 오전 11시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 지방선...
387 KBS ‘엄경철의 심야토론’ 유감 10월 2...
386 친구사이 마음연결 자살예방캠페인 <성소수자의 ... +1
385 [마음연결] 자살예방지킴이 역량강화 세미나
384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의 ‘성소수자 자살...
383 일본의 여대 중 20세 이상을 상대로 성전환 ...
382 [친구사이 정기모임 공고] 친구사이 5월 정...
381 2017 퀴어문화축제의 친구사이 슬로건은 SU...
380 함께하는 사람들이 귀했다. 연인이 아니어도 서...
379 2017 친구사이 워크숍 "아이캔 스피크" ...
378  “성소수자인 우리가 여기에 있고, 많은 단체...
377 키싱 에이즈 쌀롱 STEP 8. 분출하기 일...
376 교육팀장 맹보와 함께 하는 최후의 만찬 'PL...
375 재작년 6월부터 활동 중인 초등성평등연구회의 ...
374 [계절포럼] 성소수자차별반대 무지개행동과 함께...
373 #2019IDAHOBIT_POSE 스튜디오 촬...
372 #2019IDAHOBIT_POSE 도쿄에서 온...
371 저는 영원한 하마사키 아유미의 팬입니다. ^^
370 두둥! 2016 지보이스 - G_Voice ...
369 2017년 2월 18일 (토) 오후 7시 에 ...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