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보졸레 2003-10-23 21:31:14
1 2740
어제밤 녀석에게서 전화가 왔다. 헤어진 지는 3년째, 전화가 온 지는 1년만이다.
난 이럴 때가 가장 당혹스럽다.

잘 사냐? 하고 묻는 게 첫 번째 수순이라면, 두 번째는 가족의 안부를 묻고, 그리고 정 할 말이 없으면 애인은 있어? 하고 묻는다. 그러다 이것저것 밑천이 떨어지면 잠시 침묵을 서로 공유한다.

녀석과 사귈 때는 몇 시간이고 붙들고 있어도 시간 가는 줄 몰랐던 전화 통화 내역, 63층 빌딩 옥상에 서서 통화 내역서를 힘껏 펄럭여도 끝에 닿을 그 길고 먼 이야기 자락은 모두 어디로 가버린 걸까?

옛 애인을 우연하게 만나는 일, 어제밤처럼 느닷없이 전화로 출몰하는 일, 난 자못 당혹스럽다. 특히나 어제밤처럼 추근덕거리던 누군가에게서 냉수 한 사발 흠뻑 얻어 맞은 직후에 이런 전화가 올 때는 참 질긴 신파군, 하고 읊조리다 못내 허허거리고 만다. 그게 세상 사는, 참 질기고 오묘한 맛이지 하고 허허거리며 담배를 맛있게 빨아댄다.  





누군가 나에게 보졸레 누보를.



리나 2003-10-23 오후 23:52

어제는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 저도 옛 애인한테 전화를 걸었지요. 받지 않더군요.(-_-) 헤어진 옛 애인과 잘 지내는 남자야말로 정말 사귀어볼 만한 멋있는 사람이라던데...
14108 장금이, 달맞이 꽃을 찾아 헤매다
14107 차돌바우처럼만 커밍아웃해주세요
14106 급진적 게이, 데릭 저먼을 아시나요? +2
14105 염준영 "홍석천 애인 너무 기뻐요" +2
14104 친구사이, 야유회 망친 관광 버스와 힘겨루기 +2
14103 억새밭 게이 야유회 사진 한 장 +2
14102 반이모(반전을 위한 이쁜이들의 모임), 모입시다 +2
14101 어젯밤 S아파트에선 무슨 일이...? +1
14100 [기사] 성정체성 유전자로 결정 동성애등 개인취... +1
14099 빨갱이들을 모두 동성애자로 만들어라
14098 대한미국!
14097 야사와 실화 : 이태원에서 뺨 맞다 +2
14096 P싸롱의 몰락과 전설 +1
14095 엽기적인 광고들 +1
» 옛 애인에게서 전화가 왔다 +1
14093 [연대제안] 삼성재벌 노동자 탄압 분쇄 총력투쟁 ...
14092 '거대한 금욕 벨트' 상으로 조롱당한 queer as folk +11
14091 <펌> 에이즈 감염 비관, 50 대 자살... +1
14090 Misery
14089 친구사이 미니웹진 해외특파원 보세요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