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실은 오늘이군요.

오후 5시, 아홉 번째 챠밍스쿨이 열립니다.
결국, 마침내, 드디어, 그간의 침묵을 깨고 챠밍스쿨 원장님인 갈라 씨께서 호모 판타지아 뮤직 살롱을 엽니다.

미개봉 반납의 처절한 운명을 감수한 댓가로, 뮤즈에게서 얻은 그 특유의 감성을 좋은 음악들과 함께 선보인다고 합니다. 한쪽 귀로 얼핏 듣자니 기존의 여느 강사들보다 철저한 자료 조사와 고증이 있었다고 합니다.

일요일 오후 5시
5호선 광화문 역 5번 출구 바로 앞, 일민 미술관 5층 미디어액트 대강의실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http://chingusai.net/bbs/view.php?id=chaoming2&no=11

관리자 2003-11-23 오전 10:57

꼭 오시라는 뜻으로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피아노 협주곡 한곡을 남겨놓습니다.

라흐마니노프, 피아노 협주곡 2번
target=_blank>http://gondola21.com/sound/r-piano1.wma


라흐마니노프 보칼리제
http://gondola21.com/sound/r-ra.wma

한? 2003-11-23 오후 20:42

관리자님 간단히 커피한잔 준비하려고 하는데....괜찮죠(부담갖지 마세요)
그럼 이따 뵐께요!
13848 이주노동자 강제추방 항의 집회에 함께해요
13847 준비됐으면 말해줘요
» 내일은 챠밍스쿨 열리는 날 +2
13845 하리수 이름을 내버려 두라
13844 샌프란시스코, 美 '제1의 매독도시'
13843 파업 현장에서 피어난 동성애(?)
13842 요시와 자거, 키스 씬 동영상 +1
13841 장.수.모 정모와 보드게임의 날입니다. +1
13840 저의 잠수에 대해 궁금해 하실것 같아서.. +1
13839 생일파티에 초대합니다. +4
13838 [공지] 서버 이전으로 이틀간 사이트 중지 예정
13837 일본 퀴어 애니 / 세기말 달링
13836 !
13835 연말시상식에 관하여. +4
13834 아프다 +4
13833 [공지] 절취선 +2
13832 지갑주인을 찾습니다. +1
13831 친구사이.. +3
13830 제발... 혈압약 좀 주세요 +4
13829 플래쉬 축구 게임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