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현재 시각 새벽 3시 10분.
혼자 신아산 빌딩을 점거 하고 있습니다.
귀신이라도 나올 것 같은 을씨년스런 분위기를 안주삼아,
혼자서 외로이 편집 작업을 하며, 시뻘건 두눈이 빠질새라 손바닥으로 툭툭 밀어 넣고
허벅지를 꼬집으며 잠을 내쫓고 있습니다.

오늘 대장금도 못보고, 필리핀 여행 이야기도 못듣고...
다들 모여서 대장금을 보며 왁자지껄 즐거운데,
저는 그 때 밤샘을 대비해, (생각해보니 저녁을 안먹었더라구요-_-;;)
혼자 라면 한그릇 후루룩 해치우고 들어왔답니다.

괜히 마음이 눅눅해지더군요...

일을 빨리 해야 되는데,
졸려 죽겠고, 요새 병에 걸렸는지 시름시름 앓고 있는 우리 누누가
걱정되서...죽겠습니다.

아침이 되고, 작업이 마무리 되면 빨리 병원에 데려가야겠어요.

음....air의 remember 라는 곡...
참 좋군요.  



장금이 2003-11-18 오후 12:33

연생아..... -.- 왜 그리 바쁜지... 인사도 제대로 못하고.. 수고가 많다...(:f)

영로 2003-11-18 오후 12:38

우후후 항상 바빠서 얼굴 뵈기가 힘드네요 항상 수고하시는 모습 보기 좋아요 >_<

내의녀 시연 2003-11-19 오전 03:14

그 수고 니가좀 덜어 주지 누누를 병원에 대신 대려가 준다던가..호호호
13908 김병현 사건에 대한 [기자의눈]과[독자의눈] +1
13907 오늘도 어김없이.. +1
13906 어찌된 일인지 +1
13905 사람을 보면... 사람 생각이 난다.
13904 귀국, 담요 +5
13903 잘 다녀왔어요.. +3
13902 필리핀 에서 뭔 푸닥거리가 있었나요
13901 고맙습니다. 잘 다녀왔습니다. +2
13900 오늘 7시30분에 십주년 회의 있습니다. +1
13899 KBS는 HIV 양성인 K씨를 두 번 죽이지 말라
13898 외국인 노동자, 내 식성을 추방하지 말라
» 별빛도 새어 들오지 않는 이 밤에.... +3
13896 연자필견 +1
13895 이게 다예요
13894 [펌]럼스펠트와 조영길과의 회담내용(1급비밀) +1
13893 [펌] 완전한 사랑에 대하여
13892 엑스존 항소심 3차공판 기일 확정
13891 오늘도 장금이 모임 있나요? +1
13890 10주년 기념행사준비모임 1차 회의 +1
13889 궁시렁 +7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