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안녕하세요? 친구사이 대표입니다.
저와 꽃사슴(혹은 장금이), 이쁜이(혹은 금영이) 세 사람은
11/13~16까지  ILGA(International Lesbian and Gay Association) 25번째 국제회의가 열리는 마닐라에 다녀왔습니다.
아시다시피 한국 게이레즈비언 단체로서는 올해 처음으로 친구사이가 일가에 가입했거든요.

열흘이나 되는 긴 일정 중에 겨우 사흘밖에 참석하지 못했던 게 아쉽고
언어의 장벽 때문에 의기소침한 적도 많았지만  
나름대로 많은 것을 보고, 배우고, 느끼려고 노력했습니다.
이번 회의 참가의 성과는 앞으로 우리가 어떻게 활동을 해나가느냐에 따라서
엄청난 의미가 될 수도 있고 미미한 한순간의 경험으로 사장될 수도 있겠지요.

아직은 여독이 풀리지 않아 정신이 없구요...
며칠 내에 좀 더 자세한 후기 혹은 보고문을 올리겠습니다.

빡빡한 일정 내내 같이 고생해준 꽃사슴님, 이쁜이님에게 감사드리고...
(두 분의 미모는 마닐라에서도 대단한 인기를 누렸답니다. ㅇㅎㅎㅎ)
바쁠텐데도 배웅 나와줬던 줌,라이카,영로, 그리고 따뜻하게 격려해준 회원 여러분 모두 감사합니다.

(* 덧붙임 : 회원님들을 위한 선물, 혹은 기념품은 선착순으로 매진될지도 모르니... 오늘 오셔야 받아가실 수 있을 걸요...^^)

우주로 보내진 라이카 2003-11-17 오후 20:49

'미의 사절단'이라는 궁극의 목표는 달성하신 듯 보이는군요^^
빨리 여독 푸시고 일상의 생활로 잘 돌아오시길..

2003-11-17 오후 22:34

참... 그동안 홈페이지 관리랑 사무실 관리 해주신 내의녀시연님께도 특별히 감사드립니다.^^
13908 김병현 사건에 대한 [기자의눈]과[독자의눈] +1
13907 오늘도 어김없이.. +1
13906 어찌된 일인지 +1
13905 사람을 보면... 사람 생각이 난다.
13904 귀국, 담요 +5
13903 잘 다녀왔어요.. +3
13902 필리핀 에서 뭔 푸닥거리가 있었나요
» 고맙습니다. 잘 다녀왔습니다. +2
13900 오늘 7시30분에 십주년 회의 있습니다. +1
13899 KBS는 HIV 양성인 K씨를 두 번 죽이지 말라
13898 외국인 노동자, 내 식성을 추방하지 말라
13897 별빛도 새어 들오지 않는 이 밤에.... +3
13896 연자필견 +1
13895 이게 다예요
13894 [펌]럼스펠트와 조영길과의 회담내용(1급비밀) +1
13893 [펌] 완전한 사랑에 대하여
13892 엑스존 항소심 3차공판 기일 확정
13891 오늘도 장금이 모임 있나요? +1
13890 10주년 기념행사준비모임 1차 회의 +1
13889 궁시렁 +7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