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Reading
2012.08.18 21:46

8월 세 번째 책모임!

조회 수 4793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BOK00018217821BA.jpg

 

이병률 시인이 7년만에 출간하는 산문집 끌림 두번째 이야기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

 

이병률 여행 산문집『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 시인이자 MBC FM '이소라의 음악도시'의 구성작가였던 이병률이 《끌림》에 이어 두 번째 여행 에세이로 돌아왔다. 여행을 하며 느꼈던 감성적인 사진과 글들로 가득 채워져 있는 이 책에는 ‘사람’에 대한 따뜻한 호기심과 ‘사람’을 기다리는 쓸쓸하거나 저릿한 마음을 만나볼 수 있다. 목차도 페이지도 순서도 없이 마치 여행을 떠났다 돌아오는 듯한 느낌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페이지마다 그가 생각하고 느꼈던 기록들을 오롯이 담아냈다. 길 위에서 쓰고 찍은 사람과 인연, 그리고 사랑의 여행 이야기를 만나본다.

 

일시 : 2012년 8월 31일 (금) 늦은 7시 30분

장소 : 친구사이 사정전 (위치는 홈페이지 참고 http://chingusai.net)

 

책을 읽고 '내가 꼭 떠나고 싶은 여행' 이야기를 나눕니다 :-)

누구와 함께 어디로 떠나고 싶은지- 상상으로 떠나보는 여행계획 한 번 세워보세요!

 

참가신청 및 문의 : 7942bookparty@gmail.com (이름or닉네임/연락처 보내주시면 빠릅니다.)

 

 

 

 

  • ?
    룰루랄라 2012.08.29 07:00

    오늘 광화문 교보가서 읽고 왔는데, 개인적으로 이런 에세이는 너무 어려워요 ㅎㅎ
    개인적으로 감상적인 소설이나 에세이는...ㅋㅋ 여튼 금요일에 뵙겠습니다.~^^

  • profile
    고래밥 2012.08.30 09:41
    ㅎㅎ 읽긴 다 읽었는데요 ㅎㅎ 저도 무튼 금요일날 뵈요~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책읽당 가입 안내 1 라떼 2015.03.08 6274
159 3월 8일 책읽당 - 게이컬쳐홀릭 file 라떼 2013.02.27 3823
158 성소수자 관련 도서 목록 - 2013년 3월분 (수정본) 3 file damaged..? 2013.02.25 3870
157 2월 15일 책읽당 - 파이이야기 file 라떼 2013.02.07 2968
156 2월 1일 책읽당 <로기완을 만났다> file 라떼 2013.01.20 3764
155 1월 18일 책읽당 - 철학자의 식탁에서 고기가 사라진 이유 라떼 2013.01.05 3523
154 새해 첫 책읽당 [퀴어이론입문] file 라떼 2012.12.27 3914
153 12월 21일 책읽당 - 나는 왜 내 편이 아닌가 file 라떼 2012.12.05 3440
152 2012년 연말 "책거리" 일정 확정에 관하여. 1 룰루랄라 2012.11.14 2989
151 11월 16일 책읽당<빅픽처> 3 file 라떼 2012.11.13 3964
150 나도 글한번 찌끌여봐야지...ㅎ 3 고래밥 2012.11.12 3721
149 11월 책읽당 - 100도씨 [2012대선을 맞이하는 게이들의 자세] 2 file 라떼 2012.10.25 3892
148 10월 19일 책읽당! file 라떼 2012.10.12 4004
147 10월 책읽당 - 10월 5일! 1 file 라떼 2012.10.02 4071
146 성소수자 관련 도서 목록 - 2012년 10월분 1 file damaged..? 2012.09.26 4059
145 9월 첫 번째 모임! 4 라떼 2012.09.13 4048
» 8월 세 번째 책모임! 2 file 라떼 2012.08.18 4793
143 8월 두 번째 책모임! 1 file 라떼 2012.08.05 4791
142 김조광수 감독님과 함께하는 8월의 첫번째 책 모임! file 라떼 2012.07.25 3945
141 망루를 읽고 3 박재경 2012.07.10 3318
140 소설 망루를 읽고 느낌점. 3 존슨 2012.07.10 4279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6 Next
/ 16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