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notice
"군형법 제92조 위헌판결 촉구 및 각계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이 다음과 같이 열립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군형법 제92조 위헌판결 촉구 및 각계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

일시 : 2008년 12월 9일 11시
장소 : 헌법재판소 앞
주최 : 군 관련 성소수자 인권침해, 차별 신고 및 지원을 위한 네트워크

사회 : 장병권 (동성애자인권연대)
발언 : 정정훈 (변호사,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권김현영 (여성학자, 국민대 강사)
         키라 (한국성폭력상담소)
         박석진 (인권단체연석회의, 인권운동사랑방)
         오가람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기자회견문 낭독 : 이종헌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72 정말 수고한 우리들, 6월 정기모임에서 만나요!! 2009-06-22 1910
371 [성명서] 청계광장에 ‘인권’을 허하라. 2009-06-04 1743
370 [성명서] 사실상 전면적인 집회금지 방침, 이명박 정권 규탄한다! 2009-05-22 1689
369 So hot!! 5월 친구사이 정기모임 공고 2009-05-18 1785
368 [IDAHO 성명서] 성소수자 혐오야말로 치유해야할 질환이다. 2009-05-17 2301
367 5월 17일 국제 성소수자 혐오 반대의 날 기념 캠페인 <IDAHO> 2009-05-12 2808
366 반가운 소식, 5월 운영위원회 공고. 2009-05-12 1769
365 5월 1일 119주년 노동절 집회 함께 합시다!! 2009-04-29 1790
364 따스한 4월의 정기모임 공고 2009-04-21 1868
363 2009 게이 야유회 묻지마관광 시즌2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009-04-03 4776
362 반 인권적 군형법 제92조 위헌 선고 촉구를 위한 캠페인 2009-04-02 2013
361 [성명서] 국방부는 ‘불온서적’ 헌법소원 법무관 파면 징계를 즉각 철회하라! 2009-03-25 1906
360 "봄날은 왔다." 친구사이 3월 정기모임 2009-03-25 2218
359 [긴급 행동] 국가인권위 축소 방침 철회를 위한 행정안전부에 항의 팩스 보내기. 2009-03-23 1775
358 지_보이스 제2회 뮤직캠프 3.14~15 신청하세요. 2009-03-10 3219
357 [성명] 법원의 성전환자 강간죄 객체 인정 판결을 환영한다! 2009-02-19 1917
356 <b>친구사이 15주년 기념 후원파티 'Salon de Chingusai'</b> 2009-02-18 7120
355 <b>[긴급 행동] 행정안전부, 국가인권위원회 축소방침에 항의하는 팩스 보내기</b> 2009-02-18 1854
354 [성명서] 행정안전부의 국가인권위원회 축소방침을 반대하는 성소수자들의 입장 2009-02-13 1758
353 검찰이 말한 독립성은 ‘민중으로부터의 독립성’인가! 2009-02-12 1508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