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스크랩

title_Newspaper
미국 시트콤 ‘섹스앤더시티’를 보면 4명의 여주인공 옆에 늘 함께 다니는 남자친구가 있다. 케리를 비롯해 주인공들은 동성애자인 그에게 멋진 남자를 소개시켜준다든지 성고민을 들어주며 마치 여자친구를 대하듯 자연스럽게 어울린다.

이렇듯 해외에서는 동성애자들이 드라마나 영화에 자연스럽게 등장한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는 아직 문화적 차이 때문에 방송에 등장하기가 쉽지 않다. 홍석천처럼 자신의 성적 정체성을 과감히 공개하는 경우도 있지만 동성애자라는 소문이 돌던 몇몇 연예인은 이를 적극적으로 해명하기도 했다.

개그맨 홍록기가 영국에 갔을 때 일이다. 그는 런던의 이곳저곳을 구경하다가 노천카페에 차를 마시러 들어갔다. 안내하는 대로 자리에 앉자 남자 웨이터가 메뉴판을 들고 다가왔다. 홍록기는 차를 시키면서 웨이터에게 나름대로 친근한 인상을 주려고 슬쩍 윙크를 날렸다. 웨이터에게 편하고 친근한 인상을 주면 좋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기 때문이다.

잠시 후 웨이터는 홍록기에게 차를 갖다주며 쪽지 하나를 슬그머니 함께 건넸다. 홍록기는 쪽지를 보고 소스라치게 놀랐다. 쪽지에는 웨이터의 이름과 전화번호가 ‘Always(언제나)’란 단어와 함께 적혀 있었다. 홍록기는 나중에 영국에서 남자가 남자에게 윙크를 하면 동성애자로서 ‘너를 좋아한다’는 의미로 받아들인다는 말을 들었다.

얼마 후 홍록기는 영국의 한 나이트클럽에 놀러 갔다. 연예계의 소문난 춤꾼 홍록기는 이곳에서도 마음껏 춤솜씨를 자랑했다. 그런데 갑자기 한 백인남자가 그에게 다가와 다정하게 귓속말로 “술을 사주겠다”며 추파를 던졌다. 홍록기는 “No,Thank you(괜찮아요)”라고 정중하게 거절했으나 이 남자는 계속해서 그를 쫓아다니며 관심을 보였다. 홍록기는 이 남자를 떼어놓기 위해 머리를 짜내다가 “I’m regular(나는 정상이에요)”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 남자는 아쉬운 듯 홍록기를 단념했다고 한다.

만약 영국이나 유럽 여행길에 오르실 분 중 이성애자라면 윙크는 가려서 하시길.

/최성은(방송작가)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641 [국민일보]한기총,동성애 사이트 허용 유감 2003-04-18 2607
2640 [국민일보]서울·경기 1483명 설문조사… 청소년 45% “동성애 표현물 접촉” 2003-05-02 2601
2639 "동성애 매음 범죄여부 논란 "…"처벌해야 ""과민반응 "팽팽 " 2004-02-12 2591
2638 여중생사망 1주기 추모 주간 2003-06-11 2590
2637 [보릿자루]소련의 한 정교회에서 신부의 주재로 동성결혼식이 2003-09-06 2589
2636 (펌)호주제 폐지 또 보류 2003-10-24 2576
2635 [글로벌 비즈니스] 매사추세츠주 때아닌 결혼 특수 2004-05-28 2573
2634 애틀랜타 올림픽 공원폭파범 검거 [세계일보] 2003-06-07 2569
2633 동성애도 똑같은 사랑, 방현희씨 첫 소설 2006-06-15 2560
2632 [국민일보][영국] 블레어,종교단체에 동성애자 해고권 부여 2003-05-20 2559
2631 [국민일보]_[미션 출간] ‘환락가에서 십자가를 지고 국회로’ 2003-04-18 2556
2630 [한국일보]-[표주박] '당당한' 동성애 2003-09-03 2552
2629 [인권하루소식]"동성애자 윤모 씨 죽음은 사회적 타살" 2003-05-02 2547
2628 [주간동아]동성애자 너 확 분다” 아웃팅 공포(제385호_ 2003.05.22 ) 2003-05-20 2533
» [방송가 블랙박스] 홍록기 영국여행중 외국남자가 추파 2004-02-02 2521
2626 [보릿자루]-뉴욕의 게이들을 위한 사립제일고교 위기 2003-08-15 2520
2625 美 매사추세츠 주 대법원 "동성애 결혼금지 위헌" 2003-11-19 2516
2624 패리스 힐튼, 동성애 잡지서 글래머퀸으로 변신 2006-05-10 2488
2623 영국성공회, 리딩시 주교 기혼자로 교체 2004-01-08 2486
2622 [세계일보] 에이즈 감염자 급증 2003-04-28 2485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