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린보이

title_Marine
하지만 요즘은 그게 아니구.
여튼.
집에서 이반씨티 하다가 강남번개를 보았다.
기분도 좀 그렇고 해서 번개를 갔는데,
작년에 수영모임에 잠깐 나왔던 사람을 보았다.
문제는 난 그 사람이 전혀 기억이 나지 않는 것이었다 --;
얼마나 미안하던지..
그리고 친구사이에 대해 별로 안좋은 소릴 들었다.
식성 아니면 챙겨주지도 않는다는 말.
사실 어느 단체나 마찬가지 일듯하다.
마음에 드는 사람을 챙겨주는 것은.
하지만.
친구사이라면,
인권단체라면 조금더 생각을 해볼 일이다.
단지 친목모임이 아니기에 좀더 신경을 써야 하지 않을까 싶다.
.
.
앞으론.
식성 안되두 잘 챙기도록 노력해야 겠다... --;

ps : 챠밍스쿨때 한번 그랬다가 된통 고생한 적이 있긴 하지만.. --;

라이카 2004-02-18 오전 03:10

친구사이에 대해 안 좋은 말들. 저도 요즘 여기저기서 열심히(?) 듣고 다니는 중이에요.
제 생각은 그래요. 친구사이 회원 몇 명과의 관계 속에서 그 결과가 안 좋았을 경우 친구사이 단체 전체에 대한 실망감으로 드러나는 경우가 왕왕 있는 거 같아요.
그래고 개개인 한 명의 회원으로 보았을 경우도 회원들 나름대로 개인적인 활동을 하고 인간관계를 맺을 수도 있는 문제구요.
친구사이는 동성애자 인권운동 단체이지, 금욕의 단체는 아닐 것이며, 그럴 필요도 없는 것이겠죠.
다만 공적인 일에 대한 회원관리는 각별히 신경써야 하는 부분일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바야흐로 2004-02-25 오전 09:28

정말 말도 안돼
[공지] 친구사이 수영모임 마린보이 안내입니다. +3
[공지] 회원 규정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1426 엠티가요...^^ +4
1425 퍼온글...생월과 혈액형별 성격이라네요. 열라 길다. +5
1424 20일 수영은 종로구민생활관입니다~!! +1
1423 그.리.운. 사람....(2) +2
1422 3월 26일 일요일 낮1시 수영모임 -종로YMCA-
1421 내가 얼마나 열심인데... +1
1420 천 언니가 선수빠를 차린다면서요? +8
1419 우리 마린걸들 왜 이러니... +2
1418 천 언니 인터뷰, 마린보이 +2
1417 이제는 누군가 내가 끓이는 청국장을 먹어줄 사람이 있었으면 좋겠다. +12
1416 친구사이 비리, 술 먹은 김에... +6
1415 화사 뒤자리 중딩 선배형과의 MSN수다 내용.... +8
1414 새로 가입했습니다.. +2
1413 시들지 않는 흑장미의 생일을 축하하며... +1
1412 나체 수영.... +5
1411 2003 여우 주연상 후보 사진. +5
1410 수술후~ +8
1409 급) 퍼레이드 댄스팀 의상에 대해 의견주세요~~~ +11
1408 9월 5일 오션월드 갑시다~~ +4
1407 어딘가에 올린 100문 100답. ^^ +8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