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린보이

title_Marine
친구사이 숙원사업이 결국 천 언니 손으로부터 해결될 모양입니다.

예전에 몇몇 친구사이 구 회원들이 게이 바를 차린 적이 있는데, 그렇게 나간 이후로는 집 나간 아들처럼 소식이 없고 편지도 없고 그랬거든요.

모쪼록 천 언니가 차린 가게가 우후죽순 번성해서 빌딩도 짓고, 게이 전용 수영장을 지을 만큼 크길 바랍니다. 그리고 친구사이에 큰 힘이 되리라 믿어요. 7,80년대 미국 게이 커뮤니티의 에너지원 중의 하나가 인권 단체 회원들의 게이 바 운영이었다더군요. 아무튼.....

그러나저러나 천 언니가 선수 빠를 차렸다는데? 고거 다들 아세요?

천 언니 가게에 이런 문구가 붙어 있다더군요.

"저희 가게에 오시면 꽃미남을 무료로 서비스해드립니다."

물론 그 꽃미남 선수는 접니다. 하기 싫다고 그렇게 말했는데도, 천 언니의 갸륵한 삼고초려 때문에 부득불 제가 나설 수밖에 없었습니다. 선부채 들고 살짝만 바람을 일으켜도 뭇 사내들이 초강력 페로몬 향기에 경기를 일으킨다는, 그런 소문이 돌긴 도는데, 전 잘 모르겠어요. 그저 마냥 이쁠 뿐인데, 그런 소문이 돌더군요. 하긴 이쁜 애들은 그런 소문들은 전혀 신경도 안 쓰는 법이지요. 제가 얼굴만 살짝 외틀어도, 무협 만화의 클라이막스 같이 20여 명의 남자들이 추풍낙엽처럼 쓰러진다는 소문도 돌고 있어요.

보아하니 여그 수영 모임 사람들은 그런 스카웃 제의를 받은 적이 없는 모양이죠? 하긴 삐뚤빼뚤, 번쩍번쩍(특히 아류), 전혀 고르지 못한 잡다한 인간 시장을 방불케 하는 마린 보이의 '물'이다 보니 어디 감히 저 같은 선수 명함이나 팔 수 있겠어요?

모두 분발하시기 바랍니다. 튀어나온 배들 다 집어넣으시고, 번쩍거리는 머리는 대충 이끼를 끌어모아서라도 덮어 주세요. 이게 뭡니까? 수영 모임인지, 물 먹는 하마모임인지 모를 정체성 불명의 야단법석의 끼모임에 그쳐서야 어디 존심이 서겠어요?

불철주야 몸매를 다듬고 엘레강스를 단련하여, 저희 꽃미남 선수단에 들어오시기 바랍니다. 어디 이렇게 엉망이여서 도움이 되겠어요?

요거 수영 모임에 대한 사보타지 아닙니다. 진실과 눈물의 다큐멘타리예요. 이쁜 사람은 거짓말도 못하거든요.




곁가지 2003-08-15 오전 10:30

맞습니다. 천 언니가 드뎌 오늘 오픈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애용해야겠져. 특히 앤 없는 사람들 천 언니한테 잘보이면 혹 아나요. 앤 하나 점 찍어 줄지. ㅋㅋㅋ 모쪼록 수영모임 회원들이 많이 도와주시길 바라면서..
물론 저도 많이 도와줄 겁니다.
그리고 제 정체를 아시는 몇 분은 부디 모른척 해주시길....

아류 2003-08-15 오전 11:07

곁가지...도대체 누구니?
천언니도 알구...어우 썅...
근데 저 위에 글쓴 쟤는 또 도대체 뭐니...
어우 미틴년...재섭써...
이쁘다 이쁘다 하니까 지가 진짜 이쁜 줄 알어.
희일이 언니..약은 제 때 챙겨먹니?

erick 2003-08-15 오후 21:38

약 드세요~~곱빼기로..^^;;

날아가기 2003-08-15 오후 22:53

쥐약.
뇌 크기가 쥐 보다 작으니 쥐약이 들을까 몰라?
쥐약 먹고 살면 DDT나 드셔~

아류 2003-08-15 오후 23:49

오늘 처음 알았따...
쥐약과 뇌크기와의 상관관계....
관계가 있는 거 였구나. -_-;

이송희일 2003-08-16 오전 01:18

쥐약, DDT 요것들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약들입니다. 평소에도 많이 먹고 있어요. 한줌씩 집어서 우드득우드득 씹으면 얼마나 고소한대요....

다들 해보세요. 우드득우드득, 열 번 씹고 농약 한 컵 마시고... 당장 살 빠집니다.

저 만인지상 절대미모는 선수로서의 의무를 내일부터 치르게 됩니다. 오늘은 생존 투쟁에 임해야 한다는....-.- 암튼 아류 씨, 혹시 천 언니가 붙여놓지 않았다면.... '"저희 가게에 오시면 꽃미남을 무료로 서비스해드립니다." 라는 푯말을 꼭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아류 2003-08-16 오전 02:24

어우....미틴...
그래 언뉘는 약도 없따. 그냥 그렇게 살다가 죽어라.

이자와 2003-08-27 오전 08:04

재미따..ㅋㅋ
[공지] 친구사이 수영모임 마린보이 안내입니다. +3
[공지] 회원 규정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1431 청평사로...
1430 청소년 인권학교에서 인터뷰 올려보져 ^^ +3
1429 첫인사 +4
1428 첫경험 +6
1427 첫 회식~ +3
1426 첫 출근... +3
1425 첫 수영모임 너무 괜찮았어요...^^ +3
1424 첫 동원훈련... +8
1423 철이야~ +4
1422 철의 여인들 +6
1421 철야하고 짜증은 나지만...즐겁게 일해야하기에... +1
1420 철야하고 아침을 열며....밀려오는 짜증... +2
1419 천형 이사는 잘 했수?
1418 천장호에서 +1
» 천 언니가 선수빠를 차린다면서요? +8
1416 천 언니 인터뷰, 마린보이 +2
1415 처녀출전(?)-_-;; +5
1414 챠밍스쿨 홈페이지 +2
1413 챠밍스쿨 세번째 강좌 +1
1412 챠밍스쿨 못 가서 아쉽네요.. +2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