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title_Free
켄이치 2010-02-28 17:30:06
7 1338

으~!

드디어 정모겸 여러사람이 모인다는 후원의밤에 동참하게되어 너무 기뻤다!!!!!!!!!

그리고 지금생각해보니 내 별명은 켄이치였다....(실명은 조현준. 또다른별명은 미어터질 만두..ㅋ)

처음에 '친구사이' 홈페이지에 가입했던 때가 생각났다......

1년전....고3때 처음 접해보고 나의 성 정체성에대해 확고한 인식을 가지게 해준 사이트이다.

사실 어제 후원의밤에 가기 전까지만해도..

 

'내가 그곳에 가서 적응을 잘 할 수 있을까? 나랑 비슷한 연령들도 많이 올까?'

 

라는 의구심을 품으며 홀로 종로에 도착했다.

세상에 태어나 종로는 처!!!!음 와본다..........(사실 글쓴이는....서울 노원에 주거중이다.)

아니......서울에 살면서 종로를 안와봤다고??????

그래...나......서울에 사는 촌놈이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0분나가면....바로 경기도 의정부가 나온다는.....

 

앗....본론에 다시 들어가서.

5번출구라는 바를 찾기엔 내 시야가 너무 좁았던것 같았다...찾기가 너무 힘들어서 그 주위를 30분 정도

뱅뱅뱅뱅 돌아야 드디어 찾았다......;;;;;;

솔직히 들어가기 전까지만해도 다시 집으로 돌아갈까?라는 생각을 했었다...

내가 거기서 사람들이랑 이야기도 못하고 기죽어서 혼자 구석에 쳐박혀 있을거라는 생각을 멈출수 없었기 때문이다.

그런데......

 

내 예상은 정확히 빗나갔다. 비록 모든 사람들과 눈 마주치면서 인사를 하지 못했지만 발걸음을 들여 놓자마자 입장료(?)를 받으신후 처음온 저에게 무척이나 친절하게 대해주시면서 그곳에 계시는 친구사이 직원분이 내 나이또래들이 있는 자리를 앉혀주셨는데.......

크!!!! 그 어색한 분위기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마...... 선보러 나간(?) 총각의 마음이랄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이런 ㅎㅎㅎ

솔직히 놀라웠다. 이 세상에 남자를 좋아하는 사람이 나밖에 없었다고 느꼈는데... 그곳에는 나와 비슷한 성 정체성을 가진.. 이쁜 남정네(ㅋㅋ 거북하셨다면 죄송합니다) 들이 많았다......><

그리고 여러 커플들도 있었는데 특히나!!! 내 옆 구역에 앉은 한 커플 진짜 눈에 거슬렸다..ㅋㅋㅋㅋㅋㅋ

계속 얼굴 쓰다듬어주고....만져주고.........(나....나도..커...커플!!!!!!!!!!!!)

아 정말로 좋은 경험 했고........거기 계시는 모든 분들이 서로를 존중해주고 이해해주고 사랑해주는 마음을 몸소 느낄 수 있었다.

 

내 나이 20.....

 

여기 계시는 고등학생 분들 빼고 성인이신 모든 분들보다 한참 어린 나이다.

 

그리고 꽃다운 나이다(~좋아 좋아..?><)

 

많은 사랑을 해보고 싶고 경험을 해보고싶고 조언도 많이 듣고 싶다.

 

나에게 있어서 친구사이는.... 글자 그대로.... 친구와 같은 사이다!!!

 

그리고.....재수를 해서.ㅜ 자주 나올수는 없겠지만 그래도 한달의 한번이라도

 

꾸준히 나오도록 노력할 것이다...

 

친구사이!!!! 사랑한다!!!!!!!!!!!!!!!!!!!!!!!!!!♥

 

ps. 미르씨 저 후기 썼습니다!!!!!!!

     호두씨 어제 저랑 같이 있어주시느라 수고 많으셨어요!

 

다른 분들은 성함을 다 몰라서..죄송하구요!! 그래도 제가 첫 후기인듯 싶어요!

2010-03-01 오전 03:09

저도 20세에요... 그리고 전.. 어색의 연속이었어요.. 아아....

날라리 2010-03-01 오전 04:08

뻘줌하고 어색해도 재미있고 즐거운 곳이라 자주 자주 나오시게 될거에요.^^

켄이치 2010-03-01 오전 06:18

훗님..>>>>반가워요~~~~~~ㅋㅋㅋㅋㅋㅋㅋㅋ 어제 뵜었는지 모르겠당;;ㅜ

켄이치 2010-03-01 오전 06:19

날라리 님~ 댓글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자주자주 나오도록 노력 할께요!!!!!

1000 2010-03-01 오전 07:17

정말이지 그 커플 너무하더라는… ㅋㅋ

가람 2010-03-01 오전 10:04

저 기억하실랑가? 켄이치님 반가웠어요~ ^^ 자주 놀러 오세요~ ^^
그리고 훗, 아아 어색했다니 미안하네... 담달 정기모임에서는 안 어색하게 잘 챙겨드릴게요 ㅎㅎ 책읽기모임이나 소모임, 3월 1일 청소모임에 오셔도 대환영! ^^

켄이치 2010-03-01 오후 21:51

1000 <<엇!! 그커플 누군지 아시는건가요??
누구시지????ㅜㅜ

가람<<네네!!! 누구신지 알것 같아요!!
저는 재수때문에 학원에 있어야 될듯 싶어서.ㅜㅜ죄송해요!
14108 후원주점 ‘받아보자’ 잘 마쳤습니다. +4
» 후원의밤 후기...(?) +7
14106 후원의 밤에 도움도 못 줬습니다..
14105 후원의 밤때 메뉴 하나 추가요^^ +6
14104 후원의 밤 행사에 회원들의 참여 부탁해요
14103 후원의 밤 코디네이터 모임~!! +5
14102 후원의 밤 스탭 후기. +3
14101 후원의 밤 오신 분들께 +2
14100 후원에 관하여 질문이 있습니다. +2
14099 후원물품이 들어왔어요! 감사합니다 :) +5
14098 후원금 출금이 "문화연대"로 되고 있는 후원자님들꼐
14097 후원게시판 바로가기 플래시를 하나 만들면 어떨... +4
14096 후원 후에 크게 제 삶이 달라진 것은 없지만,...
14095 후원 파티에서 죄송했어요. +4
14094 후원 파티 후기 +11
14093 후원 물품이 들어왔습니다, 정말 감사드립니다! +10
14092 후원 물품이 도착했어요..^^ +3
14091 후세인, 독재자의 남색
14090 후발대는 없으신가요.? +3
14089 후로필을 바꾸자 - 트위터 편 +11
마음연결
마음연결 프로젝트는 한국게이인권운동단체 친구사이에서 2014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성소수자 자살예방 프로젝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