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tle_Free
조회 수 595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브라우저에서 보기
친구사이 로고 후원하기
친구사이 3월의 소식지
이달의 사진:: 2018 '3.21 세계인종차별철폐의날' 공동행동 
'찬란한 유언장' 교육 현장 사진.
3월 활동보고
우리에게 루틴이란?


3월의 커버스토리 :: 항문섹스
항문섹스도 인권이냐? 정말 잘났어. 라고 쓰인 피켓을 들고 있는 시위자.
커버스토리 #1
항문섹스도 인권이냐? 잘났어 정말!
                                
62x5
섹스라는 건 인권의 시야에서 볼 때 생각보다 간단한 과정이 아닙니다. 어떤 사람들은 안 해도 되는데 굳이 그런 걸 왜 하냐고 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그 기관의 본래 용도와 어긋나는 일을 하지 말라고 합니다.
Read More
어떤 사람은 내가 빨간색 좋아한다니까 내 사상을 생각하던데 그것은 전혀 관계 없어요. 어렸을 적부터 쭉 빨간색을 좋아한 것 뿐이니까요.
커버스토리 #2
애널백일장: 너와 나의 지리는 이야기
62x5
사실 나는 거기로 하는 섹스를 별로 좋아하지 않아. 오늘도 너와 이걸 하고 싶었던 건 아니었거든. 그런데 샤워하고 침대에 누워 서로를 만지다가, 너는 거기에 네 걸 넣고 싶다고 했어. 나는 잠깐 망설였지. 분위기는 갑자기 얼어붙었고, 터질 것처럼 뛰고 있던 네 심장이 속도를 줄이는 것만 같았어. 이대로 네가 하자는 걸 하지 않으면 어떻게 될지 생각해봤더니... 좋은 기억을 줘야 다시 볼 수 있을 것 같더라고. 그래서 그러라고 했지.
Read More
3월의 활동스케치
교육 현장 사진. 강사 언니네트워크 활동가 더지.
[활동스케치 #1]
친구사이 회원 교육프로그램
'커뮤니티와 폭력'
62x5
2018년 3월 28일, 친구사이 교육프로그램 '커뮤니티와 폭력'이 서울청소년수련관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이 교육은 친구사이 정회원·준회원 및 소모임원을 대상으로, 게이커뮤니티 안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폭력을 재인식하고, 커뮤니티의 구성원들 각자가 "존중과 지지에 기반을 둔 평등한 관계 맺기"를 고민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습니다. 강사로는 언니네트워크의 더지님께서 수고해주셨습니다.
Read More
제주 섯알오름 학살터.
[활동스케치 #2]
‘제주 4·3 70년, 인권으로 역사를 여행하다’ : 제 15회 전국인권활동가대회, 제주 4·3 평화기행 참관기
62x5
지난 2월 28일부터 3월 2일까지 2박 3일간 제주에서 열린 제15회 전국인권활동가대회에 다녀왔습니다. ‘제주 4·3 70년, 인권으로 역사를 여행하다’라는 제목으로 전국의 인권단체 활동가들이 제주에 모여, 제주 4·3을 주제로 인권포럼과 한국 인권운동의 역사와 현재를 짚어보는 토론회와 함께, 제주 4·3 평화기행에도 함께 참여하는 뜻 깊은 시간을 보냈고 왔습니다.
Read More
칼럼/에세이
바다 사진.
[칼럼]
내 맘 같지 않은 사람 사이의 김대리 EP2
: 역시나 따로 볼 걸 그랬다
62x5
역시나 따로 볼 걸 그랬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와의 점심 자리가 불편했다. 모처럼 나간 포차거리에서 우연히 만난 친구와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반갑게 인사한 것까진 좋았는데, 이참에 같이 놀던 친구들을 불러 같이 점심이나 먹자고 한 것이 화근이었다. 그 자리에 모인 친구 중에 딱히 사이가 틀어진 사람이 있었던 것도 아니었다.
Read More
톰 오브 핀란드의 스틸컷.
[에세이]
내 인생의 퀴어영화 #26
: <톰 오브 핀란드>
62x5
호모소셜하든 어쨌든, 그렇게 깔만한 컨텐츠라도 남아있는 게 중요하다는 걸 그래서 느낀다. 이 영화가 사실 과시하고 있는 것도 그 점이다. 정치적으로 올바르지 않든 어떻든 한 문화가 태어나 유지된다는 것은 때로 숭엄한 의미를 갖는다. 근육 게이들이 웃통을 까고 노는 클럽의 여성입장 불가 정책에 대해 비판할 수 있지만, 그런 클럽문화가 아예 없었다면 그것대로 퍽 섭섭했을 것이다 .
Read More
재정후원보고.
2월의
친구사이
재정/후원보고
친구사이 후원안내
여러분의 후원이 게이 커뮤니티의 콘텐츠를 키웁니다.
정기 후원을 해주세요.
정기 후원
62x5
친구사이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하여 매월 일정 금액을 후원해주세요
Read More
일시 후원 해주세요
일시 후원(해피빈)
62x5
정기적인 후원이 부담되시면 일시적인 후원으로 친구사이에게 힘이 되어주세요
Read More
contact@chingusai.net
https://chingusai.net
서울특별시 종로구 돈화문로 39-1 묘동빌딩 3층
전화: 02-745-7942
FAX : 02-744-7916
 

?
  • ?
    방가워요~ 2018.11.27 20:42
    벳365 유로88 스보벳 188벳 해외토토사이트 스타일의 해외토토사이트를 추천해 드리고 있습니다. 단폴배팅 실시간 라이브 배팅 및 다양한 배팅 기준점을 제공하는 곳에서 안전하게 즐기세요.

    https://so9393287.wixsite.com/mysite 벳365 유로88 스보벳 188벳 해외토토사이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999 에이즈혐오는 HIV/AIDS감염인들로 하여금 ... 친구사이 2018.06.22 90
13998 난민혐오조장 세력은 난민의 존엄과 인권을 부정... 친구사이 2018.06.22 35
13997 2018년 책읽당 열세 번째 모임의 책은 소노... 친구사이 2018.06.21 41
13996 6월 30일 책읽당 - 소노 아야코, <약간의 거리... 책읽당 2018.06.20 37
13995 동성애가 명실공히 정신병이던 20세기 중후반을... 친구사이 2018.06.20 61
13994 [논평] 트랜스젠더 정체성을 비병리화한 세계보... 1 친구사이 2018.06.20 37
13993 이번 인권위 진정에는 전국 228개 단체, 8... 친구사이 2018.06.20 26
13992 오늘 오전 11시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 지방선... 친구사이 2018.06.19 29
13991 ‘2018 친구사이 사용설명서’는 친구사이 안... 친구사이 2018.06.19 44
13990 오늘 친구사이는 2018 퀴어여성게임즈에 '삔... 친구사이 2018.06.18 58
13989 지난 5월에 있었던 신(新)가족의 탄생 출판 ... 친구사이 2018.06.15 45
13988 2018년 친구사이 교육프로그램 ‘커뮤니티와 ... 친구사이 2018.06.13 58
13987 건강 두뇌 몸에 좋은 좋은글 한번씩 읽고들가세요 ^^ 송택정 2018.06.10 48
13986 [모임] 문학상상 #8 file 슈라모쿠 2018.06.08 73
13985 6월 16일 책읽당 - 장 자끄 상뻬, <얼굴 빨개... 책읽당 2018.06.06 79
13984 ‘이번에도’… 선거마다 반복되는 성소수자 혐오 발... 리커 2018.06.03 72
13983 성범죄 피의자에게도 경찰단계부터 국선변호인 지... 이계덕 2018.06.01 59
13982 유별난 성소수자 가족공동체이야기 신(新)가족... 친구사이 2018.06.01 56
13981 5번 강간으로 고소당하고, 5번 무혐의나왔습니다. 1 이계덕 2018.05.31 371
13980 5월의 친구사이 소식지 [95호]: 가족구성권 소식지 2018.05.31 354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08 Next
/ 708
로그인